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murianwind의 트위터 - 2009년 12월 30일

  • [테스팅 히치하이커를 위한 안내서] murianwind의 트위터 - 2009년 12월 29일 http://goo.gl/fb/aFUg - 0:18 #
  • 10 Beautiful Sketches for Website Prototypes http://ff.im/-dvVwL - 7:58 #
  • Global Rich List http://www.globalrichlist.com/ I'm loaded. It's official. I'm the 643,785,765 richest person on earth! - 9:33 #
  • Becoming a Dentist by Dentalife :: 나는 세상에서 몇 번째 부자일까? http://dentalife.tistory.com/43 - 9:33 #
  • 어머니께서 굿네이버스를 통해서 해외아동결연 후원을 하고 싶어하셨지만 공인인증서 없이 카드로 후원은 할수조차 없군요. 지로나 자동이체로 하면 되지 않느냐고 하지만 제 개인적인 경험으로 카드후원만큼 확실한건 없습니다. - 9:59 #
  • 어머니의 카드를 등록하고 제 명의로 후원을 해볼까 했더니 후원아동별로 지원 결재 수단을 달리할 수조차 없네요. 큼.. - 10:0 #
  • 제 형편도 좋은 편이 아니라 한명밖에 후원할 수 없는 것이 안타깝습니다. - 10:0 #
  • 혹시 어머니가 후원하는 후원금에 대한 소득공제를 제가 받을수도 있는걸까요? 어머니는 불우한 이웃을 돕는 돈에 대해 소득공제를 받는 것을 마뜩찮아 하시지만.. 하루 벌어 하루 먹고 사는 소시민은 이런거라도 소득공제를 좀 받아야 살죠..ㅠㅠ - 10:1 #
  • 전 그래도 교회 헌금에 대해서 소득공제는 받지 않습니다...큼.. 이제 곧 소득 공제의 시즌이 닥쳐오는군요.. - 10:2 #
  • 교보문고와 알라딘 두 서점을 동시에 이용할까 합니다. 알라딘은 액티브 엑스 없이 책을 살 수 있는 것과 다양한 블로거들을 위한 지원이 돋보이는 군요.. 제 블로그에도 제가 추천하는 도서와 리뷰들에 유용하게 적용했습니다. - 10:3 #
  • 제가 지난 한해 읽었던 책이 궁금하시다면 제 블로그에서 제 추천 도서 목록을 보시면 제가 지난 한해 어떤 책을 읽었는지 아실 수 있습니다. 올 한해 많은 책을 읽고 생각하고 블로그를 할 수 있었던 것이 가장 보람찬 일 중 하나인것 같습니다. - 10:4 #
  • 아쉬운 것이 있다면 블로그나 트위터나 어디서나 소통 한번 제대로 해본적이 없는 것 같네요.. 많은 블로그들이 꿈꾸는 소통형 블로거로 거듭나기 위해서 더 많이 노력해야겠죠.. - 10:4 #
  • 소송에서 이길수만 있다면 홍보효과는 톡톡히 볼거 같습니다. RT @iFoog: http://2.ly/edv 구글이 도메인 분쟁에서 졌다 - 10:10 #
  • 전라도에 마지막 남은 대기업 금호그룹 끝내 주저 앉는 걸까요? - 10:11 #
  • @iFoog 어떤 도메인으로 승부를 보시려고? 소송 비용도 만만치 않으실텐데요.. 시비가 붙어도 이길만한 도메인을 걸어놓고 낚이기를 바라는게 더 낫지 않을까요? - 10:14 #
  • 전 IT 고수라고 나오는데.. 안드로이드폰만 나와준다면 단숨에 IT 달인으로 등극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RT @hongss: (LG경제연구원) 당신의 IT 내공은 어느 정도입니까 http://bit.ly/5R8GQ7 PDF 문서입니다. - 10:16 #
  • 국어 따위는 중요하지 않습니다. RT @DracoKr: "생각까지 영어로 하는 아이들"이라는 표어로 TV광고하는 영어학원이 있다. 음...그런데 생각까지 영어로 하면 영어성적이 올라가는 만큼 국어 성적은 떨어지지 않을까? ㅎㅎㅎ - 10:47 #
  • 제가 알고 있기로는 비빔밥은 조화와 화합의 의미가 단김 음식으로 알고 있습니다. 아닌가요? - 10:49 #
  • 많은 분들이 골동반을 비빔밥으로 생각하시는 분들도 있는데 두 음식은 전혀 다른 음식입니다. - 10:50 #
  • 어떤 분들은 영조가 비빔밥을 만들었다 하시는 분들도 있는데 영조의 탕평채는 비빔밥의 일종으로 볼 수 있지만 영조가 비빔밥을 만든 것은 아닙니다. - 10:50 #
  • 하지만 탕평채를 통해 영조가 말하고자 했던 그 정신과 비빔밥의 정신은 일맥상통한다고 볼 수 있습니다. - 10:51 #
  • 비빔밥은 먹을 것이 부족하여 사소한 음식이라도 버릴 수 없었던 고단한 민초들의 삶이 녹아 있는 음식입니다. - 10:52 #
  • 인터넷이 브라우저의 종속성에서 벗어날 수 있는 가능성은 얼마나 될까? 솔직히 W3C에서 아무리 표준을 만든다고 해도 아직까지 현존하는 모든 브라우저들은 제들 나름대로의 해석으로 웹을 보여줄 뿐이다. - 10:55 #
  • 만약 모든 브라우저가 HTML 표준을 동일한 방식으로 보여주게 되는 날이 온다면 브라우저간의 차별화는 무엇이 될까? 인터넷과 브라우저의 종속성의 연결고리를 끊고자 하는 노력의 일환으로 Chrome OS는 좋은 대안이 될 것인가? - 10:56 #
  • 많은 사람들이 SW개발이 표준화 되면 테스트가 필요 없어질거라고 생각하지만.. 인간의 사고는 어떠한 노력으로도 표준화를 할 수 없기 때문에 테스트가 필요없어지는 날은 절대로 오지 않을 것이다. - 10:58 #
  • @hongss @yoojongpil 관장실이라 하시면.. 흠.. 그곳인가요?? 캬학... - 11:1 #
  • 서울의 전체 초중고등학교에서 국공립학교의 비율은 약 50% 정도뿐이 안된다고 합니다. 나머지는 다 사립... 공립이 점점 더 줄어들고 있다는데.. 이제 교육은 국가가 아닌 재단이 하는 시대가 곧 올것 같습니다. - 11:3 #
  • [테스팅 히치하이커를 위한 안내서] 효과적 테스트와 효율적 테스트 - 리스크 기반 테스팅 http://goo.gl/fb/lQe7 - 11:45 #
  • [라디오스타] 좋은 UX(User eXperience)는 레이블링으로도 구현할 수 있다. http://bit.ly/8KKwHB - 12:47 #
  • 저도 대체로 그렇습니다. 북마크를 잘 안하게 되더라구요.. RT @psyrobo: RSS Feed 가 지원되지 않는 블로그를 방문하면 다음엔 다시 안가게 되는게 저만 그럴까요? 여러분은 어떠세요? - 13:53 #
  • 어떤 블로그를 보면 분명 트랙백 주소는 있는데 트랙백이 보내지지 않는 경우가 있다. 내 블로그가 문제인것일까? - 13:53 #
  • 일반 ez-i 단말기로는 oz를 쓸수 없는 것인가요? 아시는 분 좀 알려주세용.. - 13:55 #
  • [테스팅 히치하이커를 위한 안내서] Cyclomatic complexity - 코드 품질의 정량적 지표 http://goo.gl/fb/jcqE - 14:8 #
  • 텍스트큐브에 달 수 있는 오늘은 누구 만나지 몇일, 뭐한지 몇일 과 같은 기념일이 나오는 위젯 알고 계신 분 좀 알려주세용... - 14:11 #
  • 머리를 깍아야 하는데 돈도 없고 시간도 없다는 핑계로 차일 피일 미루고 있습니다. 어제 헌혈 하고 왔더니 그냥 뿌듯합니다. 머리는 언제 깍을거니...큼.. - 14:13 #
  • 한때는 피를 팔아서 배를 채우던 시절이 있었다. 그런데 지금은 헌혈자는 지속적으로 줄어들고 있다. 헌혈에 대한 악소문이 끊이지 않는 것도 문제, 적십자의 안일한 혈액관리도 한몫.. 혈액이란 유통기한이 있기 때문에 안정적 수급이 반드시 필요하다. - 14:36 #
  • 어제 허기진 배를 움켜쥐고 아가를 한팔에 안고 과자를 먹다가 아가가 갑자기 허리를 뒤고 꺽으면서 요동을 쳐서 이녀석이 1미터 높이에서 빨래대를 걸쳐서 바닥으로 철푸덕.. ㅡㅡ 심장 멎는 줄 알았습니다. 아가야 미안해.. 담부터는 두팔로 꼭 안아주마.. - 14:41 #
  • 아가는 다행이 놀라기만 한것 같습니다. 잘 놀고 있다네요.. 낮밤이 바뀌어서 엄마가 낮에는 자느라 정신이 없네용.. 이녀석 오늘 저녁도 안자고 말똘 말똥 놀려나? 회식이라는데 벌써 아가가 보고 싶넹용 - 14:42 #
  • 저는 아가를 학교에 보내지 않고 홈스쿨링을 심각하게 고민하고 있습니다. 아가의 성장 발달에 신체적으로 부딪히고 사회적 관계를 맺어야 하는 부분도 분명 있지만 한국의 학교에 아가를 맡기는 것은 인간이 아닌 기계로 키우는 것 같아 마음이 마뜩찮습니다. - 14:44 #
  • @theserene 대체로 아가들은 뼈와 뼈 사이가 유연하고 지방이 많아서 쿠션이 튼실하긴 해도.. 놀라긴 했습니다. 떨어지는 동안 먹던 과자 던지고 공중 이단 받치기를 시전했는데 못잡고 바닥으로 철푸덕.. 나쁜 아빠되었죠.. 머.. - 14:46 #
  • @fortears 아이는 없는 것보다 있는 것이 좋습니다. 둘만 있으면 좋을 것 같지만 쌈만 늡니다. 아가가 있으면 쌈도 늘지만 행복도 늡니다. - 14:47 #
  • 제품 책임자 Product Owner 란? http://bit.ly/7vhGBB - 14:58 #
  • @fortears @aliceherstory 전 개인적으로 할수만 있다면 호주로 이민을 가서 떡카페를 해보는 것이 작은 소망입니다. 정말 2012년 딴나라당 정권이 창출되면 미친척 하고 감행해볼까 고민중입니다. - 15:0 #
  • 한해를 마감하며 http://bit.ly/6B08aP 성경에도 비슷한 예화가 있었던 걸루 기억을... - 15:1 #
  • 내일 송년회에 발표할 자료를 고민중이넫.. 하... 올 한해 한일도 없고 내년에는 더욱 더 먼가 해야겠다는 의욕이 안생기는 이유는 무엇일까요? 그냥 적당하게 묻어서 편하게 살고 싶다는 욕구가 계속 불끈 불꾼.. 이러면 안되는데.. - 15:2 #
  • 내년에는 꼭 질러보고 싶은 것이 있다면.. 캠코더, 자동차, 소원함에 들어있는 20권의 책.. 내년에 꼭 이루고 싶은것이 있다면 지금 내 발밑에 썩어가고 있는 70권의 책 완독, 블로그 120 포스팅 달성(아줄 알찬 포스팅만..) 또 머가 있을까? - 15:4 #
  • @fortears 하지만 지난 대통령과 이번 대통령 사이에서 이런 극심한 부침을 겪었으니 그런 일이 또 없을 법은 없겠죠.. 희망은 힘이자 고문이죠.. 하지만 포기는 그야말로 끝이죠... - 15:5 #
  • @52c 고현정? - 15:12 #
  • 고요한 산사의 풍경소리 :: 세계 10대 불량음식과 건강음식은? http://heysukim114.tistory.com/833 - 15:23 #
  • 퍼소나 기반 시나리오(Persona-based scenario) vs. 유즈 케이스(Use cases) http://bit.ly/5elKnn - 22:7 #
  • dll 파일의 에러를 해결해 보자 - DLL-files.com http://bit.ly/7Tdfn0 - 22:9 #
  • Dos and Don'ts for Managing Your Smartest People http://bit.ly/6wjrJe - 22:11 #
  • 박정희의 핵미사일 개발, 아깝다. http://bit.ly/7bULqc - 23:22 #

댓글

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

샤오미 손세정기 2세대와 TCO 쓰윽비누 고급형 거품비누디스펜서 비교하기

옛날 옛날 한 옛날 2018년 11월에 그 때 당시 유행했던 샤오미 손세정기 2세대를 2대를 샀었습니다. 그 때 샀던 손세정기 2대 중 1대는 1년도 채 되지 않아서 사망해버리고... 남은 1대로 2021년 7월까지 썼으니 얼추 2년 넘게 썼습니다. 7월에 고장나서 눈물을 머금고 버릴 때는 금방 고장나서 버린 것 같았는데.. 다시 구매 내역을 뒤져보니 정말 오래도 사용했네요. 안써본 사람은 있어도 한번 써본 사람은 이 디스펜서를 계속 쓰게 됩니다. 2년동안 써보 샤오미 손세정기는 우선 디자인이 너무 이쁩니다. 하지만 방수 기능이 시원치 않아서 늘 조마조마했습니다. 전용 세정액을 써야하는 것도 좀 불편했습니다. 리필 하는 방법이 있긴 하지만.. 솔직히 쉽지 않아서 늘 전용 세정액을 구매해서 사용했었습니다. 하지만 고장이 나고나서 리필을 쉽게 할 수 있고 방수 기능도 되는 디스펜서가 필요해서 이것 저것 검색하다가 TCO 쓰윽비누 고급형 거품비누디스펜서(이하 '쓰윽')을 구매하게 되었습니다. 그런데, 2달도 안되어서 모터가 나가버렸습니다. 참, 어이가 없네요.. 뭐.. 이런... 중국 제품보다 내구성이 떨어지네요.. 겨우 2달 써봤지만... 간단하게 리뷰를 남겨볼까 합니다. 우선 디자인으로 따지면 샤오미와 비교해서 못생겨도 너무 못생겼습니다. 대충 이렇게 생겼는데.. 큼.. 전원 버튼은 샤오미는 터치라면 이건 버튼으로 되어 있고 방수를 위해서인지 위에 실링이 붙어 있습니다. 보기에는 별로지만 그래도 없는 것보다 나은 거라고 생각했는데... 샤오미는 거품 양을 조절할 수 없지만, 쓰윽은 3단계로 조절할 수 있습니다. 그런데, 조절은 할 수 있는데.. 나오는 거품 양은 그야말로 랜덤입니다. 센서 정밀도가 좀 문제인지.. 제 생각에는 1번이 아니라 2번이나 3번으로 인식해서 거품이 많이 나오는 것 같았습니다. 샤오미는 AA 건전지를 4개 사용하고, 쓰윽은 AAA 건전지 4개를 사용합니다. 그런데, 샤오미는 건전지로 전원이 겨우 2주 정도 유지했는데.. 쓰윽

코디에서 TV 시리즈에 극장판 결합하기

이 방법은 코디 스킨에 따라 될 수도 있고 안될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대체로 가능하다고 봅니다.  일본 애니메이션 중에는 극장판이 중간 중간 있는 애니메이션이 꽤 있습니다. 그런데 코디에서서는 영화 라이브러리와 TV 시리즈 라이브러리가 구분되어 있기 때문에 한 화면에서 보면서 몰아보기가 쉽지 않습니다. 그런데, 주말에 코디 메뉴를 뒤적거리다가 처음 보는 기능을 발견했습니다. 예전부터 있던거지만 몰랐을 수도 있죠. 어쨌든 특정 영화를 특정 TV 시리즈에 연결해서 한 화면에서 볼 수 있습니다. 시작해 볼까요.. 먼저 영화 라이브러리에서 TV 시리즈와 연결하기 원하는 영화를 선택하고 팝업 메뉴를 호출합니다.(리모컨에서 확인 키 길게 눌러서..) 그리고 관리를 선택합니다. 그러면 아래같은 메뉴가 나옵니다. 여기서 TV 쇼 연결을 선택하시면 현재 코디에 등록된 TV 시리즈가 주르륵 출력되고 거기서 원하는 TV 쇼를 선택하시면 됩니다. 그 다음에 해당 TV 시리즈 화면으로 가보시면 아래처럼 에피소드와 영화가 한 화면에 출력됩니다. 그리고 팁 하나를 더 추가하자면 코디에서 스크래퍼로 영화나 TV 시리즈를 추가하려고 해도 정보가 없다며 추가가 되지 않는 경우가 있습니다. 그렇다면 아래 옵션을 꺼주시면 정상적으로 스크래퍼에서 정보를 불러와 등록을 할 수 있습니다. 등록하려고 하는 영상 파일에 메타 정보가 올바르지 않으면 스크래퍼에서 정보를 불러오지 못하더라구요. 우리 모두 코디와 함께 즐거운 미디어 라이프를...

스위치봇 & 스위치봇 허브 미니 간단 사용기

제 블로그에 예전부터 오셨던 분들은 제가 사브작 사브작 홈 오토메이션을 어설프게 해온 것을 아실겁니다. 작년부터 너무 하고 싶었던 도어락 자동화에 도전해봤습니다. 우리 나라에 자체 서비스로 앱을 통해 도어락을 제어하는 제품은 꽤 있습니다. 게이트맨도 있고, 키위도 있고, 삼성도 있죠.. 그런데.. 전 그것보다 구글 어시스턴트를 지원하는 도어락이 필요했는데... 그런건 안만들더라구요.. 꼭 필요한건 아니지만 웬지 해보고 싶은데... 언제 제품이 출시될지도 몰라서.. 가능한 방법을 찾아보다가.. 스위치봇이라는 제품으로 도어락을 버튼을 꾹 누르는 방법을 찾아서 스위치봇이 직구가 아닌 국내에 출시되었길래 낼름 구매해서 도전해봤습니다. 스위치봇 제품에 대한 내용이나 구매는  https://www.wakers.shop/  에서 하시면 됩니다. 저는 스위치봇에 스위치봇을 구글 홈에 연결시키기 위해 스위치봇 허브 미니까지 구매했습니다. 스위치봇 허브 미니가 없으면 스위치봇을 외부에서 제어하거나 구글 홈에 연결할 수 없습니다. 그리고 제가 스위치봇 허브 미니를 구매한 이유 중 다른 하나는 이 제품이 RF 리모컨 기능이 지원됩니다. 집에 있는 모니터를 제어할 필요가 있어서 이참 저참으로 같이 구매했습니다. 제품 등록은 어렵지 않습니다. 여기서는 스위치봇 허브 미니에 RF 리모컨을 등록해서 구글 어시스턴트로 제어하는 방법을 소개해드릴까 합니다. 제가 스위치봇 허브 미니로 모니터를 제어하고 싶었던 부분은 컴퓨터에서 크롬캐스트로 외부 입력을 때에 따라 바꿔야 하는데.. 그때마다 리모컨을 찾는게 너무 불편해서였습니다.  어차피 리모컨은 외부 입력 바꿀 때 빼고는 쓸 일도 없는지라.. 매번 어디로 사라지면 정말 불편해서 이걸 자동화 하고 싶었습니다. 그런데, 처음에 스위치봇 허브 미니를 등록하고 여기에 리모컨을 등록하니.. 구글 홈에 등록된 리모컨이 자동으로 등록이 됩니다. 그런데, 등록된걸 확인해보니 전원 On/Off만 제어되는 것이고, 나머지 버튼은 구글 홈으로 제어가 안되어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