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2월, 2012의 게시물 표시

murianwind의 트위터 - 2012년 02월 17일 ~ 2012년 02월 23일

요즘 보아하니 핀터레스트라는 서비스가 뜨고 있나본데.. SNS 서비스 피로감에 흥미감은 0로 무한 수렴.. 페북, 쥐뿔, 트위터, 미투데이만으로도 난 충분.. posted at 09:07:06[테스팅 히치하이커를 위한 안내서] murianwind의 트위터 - 2012년 02월 10일 ~ 2012년 02월 16일 http://t.co/mxdxYjfh posted at 09:13:27테스팅 히치하이커를 위한 안내서: 무료 테스팅 교육 프로젝트에 참여할 대학생을 모집합니다. http://t.co/Z2Mvsmgc 작년에 지원자 한명도 없이 무산되었던 프로젝트 올해도 지원자를 찾습니다. 뜻있는 대학생 분들은 제발 지원해주세요. posted at 09:25:41RT @leejik: RT @moonriver365: 정수장학회는 김지태선생의 부일장학회가 강탈당한 장물입니다.참여정부때 국정원과거사조사위와 진실화해위가 강탈의 불법성을 인정했는데도 지금까지 해결안되고 있습니다.역사발전이 참으로 더딥니다. posted at 10:08:03제가 다음 주에 광주로 출장을 갑니다. 제가 비로 아는것은 많지 않지만 소프트웨어 테스팅에 대해 이야기 하고 싶으신 분들이 계시다면 함께 이야기해보고 싶습니다. 뜻이 있으신 분은 말씀해 주세요. 월, 화 저녁 가능합니다. posted at 10:08:08박원순 서울 시장이 당선되고 가장 맘에 드는거는.. 매일같이 깡깡 울리던 공사장 소음이 확 줄었다는거.. 그리고 그냥 조용하다는거.. 백성이 수장이 누군지 몰라야 태평성대라 했던가.. 그런데.. 너무 조용하니 머하시는지 궁금하긴 하다.. posted at 11:08:44동별로 최소 2개 국공립 어린이집도.. 좋긴 한데.. 난 솔직히 국공립 어린이집 못믿겠다.. 그 예산으로 공동육아 어린이집 좀 보조해 주면 어떻까? 싶다.. 최소 각 구별로 공동육아 어린이집 1군데라도 있었음 좋겠다. 중랑구는 없다. 중랑구 우울해.. posted at 11:13:25RT @asadal: 지하철 헬퍼. http://…

자동차 편의장치 개조하시는 분들께 바칩니다.

자동차는 사고 나면 돈덩어리라더니..

제가 딱 그짝입니다.

이것 저것 깨작 깨작 손을 대다 보니 이건 한계가 없네요.

인터넷 커뮤니티나 각종 SNS, 블로그 등을 탈탈 털어서 사전에 준비한다고 해도 아무것도 모르고 이것 저것 지르다 보니 실수도 많이 하고 돈도 많이 깨졌네요.

이 모든게 스파크가 편의사항이 절대적으로 부족해서 그런겁니다.

그 중에서 다른 분들이 쉽게 알아차리기 힘들고 샵에서도 잘 알려주지 않는 몇가지를 알려드리겠습니다.

머.. 이미 알고 계신 사실이실수도 있지만.. 어쨌든..

첫번째는 네비 매립입니다.

네비가 매립되어서 나오는 고급형 세단이 아닌 이상 차를 사고 나면 요즘 네비는 필수죠.

대부분의 경우 네비를 그냥 앞유리에 턱하니 붙이고 다니시는데.. 이게.. 생각보다 저는 잘 떨어지더군요.

보기도 안이쁘고.. 안정성에도 좀 그렇고.. 선도 지저분하고..

그래서 저처럼 깔끔하게 매립 하시는 분들이 은근 있으실텐데요..

네비만 매립하시면 저처럼 고생하실 수 있습니다. 요즘 네비가 아무리 좋아졌다 한들 이넘의 네비가 주행중에 에러라도 나면.. 해결할 방법이 없습니다.

거치식은 전원 코드라도 뺐다 꼽든지 할텐데.. 우선 매립을 해버리면 전원을 껏다 키려면 시동을 껏다 켜야 합니다.

하지만 주행중에 이런게 될리가..

그래서 네비를 매립하실 분들은 꼭 아래처럼 전원 스위치를 다시기 바랍니다. 그리고 재부팅 방지기라는 것도 같이 설치하세요.


재부팅 방지기를 설치하시면 ACC에서 시동을 거는 순간에 네비가 꺼졌다가 켜지는걸 방지할 수 있습니다.

네비를 매립하실 분들은 전원스위치와 재부팅 방지기 잊지 마세요.

두번째는 블랙박스입니다.

요즘은 1채널을 넘어 2채널이나 심지어 4채널 또는 5채널까지 다시는 분들이 계시는데요..

주행 중 블랙박스 구동이야 상관이 없지만 문제는 주차 시 블랙박스를 운용할 때 생깁니다.

블랙박스를 오롯이 차량용 배터리로만 구동시켜야 하는데.. 제 경험상 스파크의 경우에는 1채널 블랙박스를 상시로 구동하는데 3일이면 배터리가 방전되어…

murianwind의 트위터 - 2012년 02월 10일 ~ 2012년 02월 16일

Google's Cloud Storage Could Launch In the Coming Weeks [Google Drive] http://t.co/FVuonJnG posted at 07:23:40The Top 7 Android Music Apps for Apple AirPlay [Android] http://t.co/NYTtGp2y posted at 07:25:03Curiosity. If cats were testers http://t.co/fKcOqS9c posted at 07:26:11과거의 성공이 발목을 잡을 때 http://t.co/ujFTOSP3 posted at 07:27:24드디어 밝혀진 제주 7대 자연경관 사기극 http://t.co/CbWBqRjQ posted at 08:26:25STA 컨설팅 권원일 대표 인터뷰 방송 http://t.co/5eXqJmFf posted at 09:23:01[테스팅 히치하이커를 위한 안내서] murianwind의 트위터 - 2012년 02월 03일 ~ 2012년 02월 09일 http://t.co/K34eITOO posted at 10:37:09오늘 확인해보니.. 구글 스트리트 뷰가 동작합니다. 오오오오오... 네이년 안녕.. 이제 자동차 경로 안내만 해준다면.. 좋겠다... posted at 00:07:26지금 필요한 것은 KTX 민영화가 아니라 코레일의 이원화 http://t.co/cfP5TRU4 posted at 01:26:42대통령과 맞장 뜬 대법원장 http://t.co/rDtj7Jec posted at 07:32:56Presentation: Fast, Easy Usability Tricks for Big Product Improvements http://t.co/mewaObyG posted at 07:34:09Presentation: Strategic User Experience http://t.co/1y9yj1wd posted at 07:34:51원자력의 거짓말. http…

murianwind의 트위터 - 2012년 02월 03일 ~ 2012년 02월 09일

1등 네이버, 대한민국의 불행 : 웹툰 19/20 http://t.co/bRsO7tpf posted at 05:53:27Why most UX is shite http://t.co/tsx0uAwr posted at 05:56:04Presentation: A Dash of Kanban Anyone? http://t.co/EyocuKSn posted at 06:13:18RT @SongYoungDae: [송영대의 배움]공자께서 말씀하셨다. "군자는 사람을 부릴 때는그 스람의 역량에 따라 일을 맡긴다. 그러나 소인은 사람을 부릴 경우에는 능력을 다 갖추고 있기를 요구한다." -논어- posted at 08:46:12개발자가 폐쇄적 공간을 좋아하는 이유 http://t.co/u1cbtHFO posted at 10:15:58오픈캡쳐, 오픈을 버리다 http://t.co/LAW5rkw0 posted at 10:35:32게임회사의 회계이야기 (7) - 환율이 닌텐도의 목을 졸랐다고? http://t.co/XqSXp0Os posted at 18:24:12[독서광] 대한민국 소프트웨어, 리스타트 http://t.co/xYtf01v8 posted at 00:17:52외교차량..'외교' 번호판이 벼슬인가??? http://t.co/7ZbsMvbu posted at 00:20:12Outsourcing Your User Research Is Like Outsourcing Your Vacation http://t.co/2mazed0q posted at 07:19:30게임 개발을 꿈꾸는 이들에게 고함 : 사실은 현업인들에게 고함 http://t.co/GXpGyqRF posted at 02:20:41광주 출장으로 차를 끌고 출근하는데 사고 1건, 퍼진 버스 1건, 석촌역 근방 화재 1건 목격.. 액땜인가? 아침부터 다채로운 사건이 그득하군요.. posted at 08:58:35오픈캡쳐를 대체할 화면 캡처 도구들 http://t.co/1z8…

murianwind의 트위터 - 2012년 01월 27일 ~ 2012년 02월 02일

Manual Testing Help eBook – Free Download Inside! http://t.co/sA8Sdsvi posted at 05:39:58“국가가 독극물인 담배 보급 앞장서는 것은 코미디” http://t.co/QOJkrVsK posted at 07:10:44Great Retrospectives http://t.co/crMC4p61 posted at 11:28:53Presentation: Understanding the Magic of Lean Product Development http://t.co/bl7pHAmU posted at 06:33:10스펙을 제대로 작성하는 것은 구식이다? http://t.co/OmmWC2Y1 posted at 06:35:59Podcast with IT Kanban http://t.co/cmSfTJ9S posted at 04:57:29바나나가 멸종위기에 빠졌다고? http://t.co/wKp54BA6 posted at 07:14:49게임 더 실감나게 만들려면 물리 알아야한다? http://t.co/QoBzA9Z7 posted at 07:17:05나경원이 '롤리폴리' 춤추며 등장한 까닭은? http://t.co/4bK238dP posted at 08:12:18[번역] 새로운 리그레션, 리세션 테스팅 http://t.co/Sifs59AH posted at 10:40:16얘기되고 있는 내용이 일면 ISTQB와 ISO에서 얘기하는 리스크기반 테스트 전략에서 리스크 펙터로 리그레션 테스팅의 강도를 조절하는 부분과 맞물려 있다는 느낌이... [[번역] 새로운 리그레션, 리세션 테스팅] http://t.co/9KWrjqzn posted at 11:13:17[테스팅 히치하이커를 위한 안내서] murianwind의 트위터 - 2012년 01월 13일 ~ 2012년 01월 19일 http://t.co/tSZwitgl posted at 11:23:28[테스팅 히치하이커를 위한 안내서] muri…

테스트 케이스와 체크리스트의 차이가 뭐여?

테스트 실무에서 가장 혼돈되어 사용되는 용어 중 하나가 테스트 케이스와 체크리스트입니다.

많은 경우 체크리스트를 테스트 케이스로 사용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실제로 인터넷 커뮤니티나 블로그, ISO, IEEE, ISTQB 등등을 검색해보시면 테스트 케이스와 체크리스트에 대한 구분이 다 제각각입니다.

각각에 대한 정의가 다 제각각입니다.

사정이 이러하다보니 많은 사람들이 테스트 케이스와 체크리스트를 잘 구분하지 못하고 혼동해서 사용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물과 기름처럼 테스트 케이스와 체크리스트를 정확하게 구분할 수는 없겠지만..

ISTQB를 기준으로 말씀드리면 설계 기법을 통해 도출된 것은 테스트 케이스 그렇지 않은 것은 체크리스트라고 생각하시면 쉽습니다.

예를 들면 아래는 결정 테이블 테스팅 기법을 통해 도출된 테스트 케이스의 예제입니다.



실제 테스트 케이스는 위보다 복잡하겠지만 어쨌든 얘기하고 싶은 것은 위와 같이 설계 기법을 통해서 도출된 것은 테스트 케이스라고 합니다.

그런데 딱 보시면 아시겠지만 실제 테스트에서는 저 정도로는 테스트 커버리지를 충분히 만족했다고 얘기하기 힘듭니다.

그렇습니다.

어떤 분들은 테스트 케이스가 전가의 보도, 은 총알 쯤으로 생각하시는데..

테스트 케이스는 일종의 마지노 선이라고 보시면 됩니다.

최소한 제품을 테스트 할때 이정도는 해줘야 한다는 최후의 방어선 정도라고 보시면 됩니다.

전쟁에서 최후의 방어선은 물러설 수 없는 마지막 보루입니다.

하지만 최후의 방어선만 지킨다고 전쟁에서 승리할 수는 없습니다.

프랑스는 마지노 요새만 믿고 있다가 독일에게 깔끔하게 발렸던 과거가 있지요.

전쟁에서 승리하려면 앞으로 나가야하고 치밀한 전략과 전술이 뒷받침 되어야 합니다.

더 높은 커버리지를 도달하고, 충분히 좋은 테스트가 수행되려면 테스트 케이스는 기본이 되어야 하고 거기에 더해서 체크리스트가 따라와 줘야 합니다.

이러한 체크리스트는 팀의 경험과 과거 프로젝트의 데이터를 통해서 도출되어야 합니다.

위와 같은 테스트 케이스에 추가적으로 …

매뉴얼이 필요없는 소프트웨어를 만들 자신이 없으면 매뉴얼이라도 잘 만들어라.

솔직히 우리가 소프트웨어를 쓰면서 매뉴얼을 보는 경우가 얼마나 있을까?

아무리 기억을 되살려보아도 내가 MS 워드를 쓰면서 MS의 사용자 설명서를 읽었던 기억은 없다.

옆사람을 통해서, 서점의 책을 통해서 알음 알음 배워서 사용을 했지, 사용자 설명서를 읽었던 기억은 없다.

여러곳을 테스트 하러 돌아다니다보면 많은 경우 매뉴얼이 없거나 매우 부실한 경우가 허다하다.

많은 곳에서 사람들이 읽지도 않을 사용자 설명서를 만드는 것은 시간낭비, 돈낭비, 인력낭비라고 생각을 한다.

물론 나도 그렇게 생각한다.

하지만 사용자 설명서가 없을거라면 소프트웨어 자체가 사용하기 편해야 함에도 불구하고 실제로는 그렇지 않은 경우가 많다.

이런 경우 개발자에게 사용자들이 이러 이러한 것은 불편하거나 오해할 소지가 있으니 수정해 달라고 아무리 얘기해봐야 소귀에 경 읽기이다.

왜냐하면 개발자에게는 이미 그렇게 사용하는 것이 완전히 익숙해져서 불편함이 없기 때문이다.

이런 경우 내가 주로 사용하는 방법은 두가지가 있다.

첫번째는 사용자 테스트를 수행해서 실제로 사용자들이 제품을 어떻게 사용하는지 보여주는 것이다.

하지만 이 방법은 돈도 들고 시간도 들고 실제로 실무에서 이뤄지는 경우가 많지 않다.

두번째는 개발자에게 매뉴얼을 작성하게 하는 방법이다.

즉, 엉성하기 짝이 없는 언제 업데이트 되었는지도 알 수 없는 최종 매뉴얼을 가져다 놓고 제품을 사용하도록 하는 것이다.

이때 중요한 것은 매뉴얼에 적힌것만 수행하도록 하는 것이다.

예를 들어 어떤 웹 서비스에 로그인을 하는 기능이라면

많은 경우 사용자 설명서에는 해당 설명이 아예 빠져 있거나(실제로 빠져 있는 경우가 많다. 왜냐하면 많은 개발자들은 사용자가 로그인 기능을 사용하지 못하는 사용자는 없다고 생각하는 경우가 많으며, 실제로 많은 사용자들이 로그인 기능을 사용하지 못하는 경우는 찾기 힘들지만 어떤 경우에는 로그인을 할 수 있는 영역을 사용자가 찾지 못하거나 로그인이 필요없는 경우에도 로그인을 강제하는 경우가 발생하는데 이러한 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