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9월, 2015의 게시물 표시

리니어블(미아방지 IoT 제품) 사용 후기

블로그가 개점 휴업 상태이고..

요즘은 딱히 쓸 글도 없(다기보다는 쓰기 귀찮다는...)지만...

이 글은 쓸까 말까 무진장하게 고민하다가..

그냥 짤막하게 남겨볼까 합니다.

얼마전 휴가를 가면서 저희 집에 애가 셋이나 되다보니.. 통제가 안됩니다.

특히 둘째는 허구헌날 혼자 사라져서 정말 미칠것 같다는..

마트에서도 동네에서도 툭하면 사라져서..

아이의 위치도 감시하고 아이가 멀어지면 알람도 울리고..

요즘은 시대가 하도 좋아지고.. IoT같은 것도 유행하니 머 좋은게 없을까 검색 좀 해보았습니다.

그러다 눈에 띈 것인 리니어블..

우선은 가장 큰 장점은 싸다는겁니다. 단돈 5천냥..

거기다 완벽한(?) 방진, 방수 - 사실 여기에서 좀 불만인것이.. 산지 2주만에 작동을 멈추는 사태가.. 분명 방진, 방수로 1년동안은 동작한다고 했는데.. 확인해보니 개중에 불량품이 조금씩 있다고 하더군요.. 그렇다고 하더라도.. 킁.. 만약 구매 후 갑자기 동작하지 않는다면 고객센터로 연락해서 맞교환하시면 됩니다.

그래서 과감히 질러버렸습니다.

동작원리나 그런거는...

http://lineable.net/

에서 확인해보시기 바랍니다.

기본적인 원리는 블루투스를 이용해서 아이를 추적합니다. 주변에 앱을 깐 사람들이 많아지면 더 정확한 위치 추적이 가능한 구조로 되어 있습니다.

사용해보니 꽤 괜찮기는 합니다.

기본적인 기능은 꽤 잘 동작합니다.

다만 구매를 하시는 분들이 염두에 두셔야 할 몇가지만 남겨보고자 합니다.

1. 아이를 추적하기 위해서는 매번 앱에서 알람 기능을 껏다 켰다 해야합니다. 만약 바깥에 외출하러 나갈 때 해당 기능을 켜는 것을 깜박할 경우.. 난감합니다...

추적은 계속 하지만 알람이 울리지 않으니 아이가 멀어진걸 알 수가 없습니다. 저는 둘째가 리니어블을 빼버리고 한참이 지나서야 그 사실을 알아차렸을 때는 그 팔찌를 찾을 방법이 없더라구요..

마지막 위치 근처로 가서 찾는 방법도 있지만 그 마지막 위치라는게 정말 마지막 위치인지는 애매합니다. 그리고 실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