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murianwind의 트위터 - 2009년 11월 02일

  • 모유수유에 대해 제대로 알지 못하면서 이러쿵 저러쿵 조언을 하는 친구들과 시부모님, 친정 식구들 덕분에 스트레스가 만만치 않습니다. - 17:26 #
  • 모유수유가 힘든 가장 큰 원인 중 하나는 야메로 운영되는 대다수의 산후조리원 덕분입니다. 산후조리원 덕분에 산모들은 아이를 키울 때 편한것만 찾습니다. 머 요즘은 여자들이 자기 편한게 그저 최고의 덕목이더군요.. - 17:28 #
  • @aliceherstory 산후 조리원도 2종류인데.. 모유수유를 교육 받은 간호사들이 상주하는 산후조리원과 애기는 신생아실에 모아놓고 산모들 편한것만 강조하는 산후조리원 2군데져.. - 17:30 #
  • @hytgbn 특별한 일도 없는데 엄마가 자기 힘들다고 젖을 짜서 먹이겠다는 통에.. 엄마가 실제로 그렇게 얘기하고 있지는 않지만요.. 제가 느끼기에는 그렇습니다. 커뮤니케이션의 오류라고 할까요? - 17:31 #
  • @aliceherstory 기분이 좋지 않나요? ㅡㅡ - 17:31 #
  • 시스믹과 믹세로를 쓰다 오랜만에 pbtweet를 적용한 웹으로 트위터를 하려니 적응 힘들군요.. 퇴근 28분 전입니다. 큼.. - 17:32 #
  • 아이가 밤중에 젖 안먹고 푹 자기만 해도 소원이 없을 것 같습니다. 큼.. 언제쯤 밤중에 쭈욱 푹 자려나? ㅠㅠ - 17:33 #
  • @aliceherstory 그런 감정이시면 남친을 무지 사랑하시나보네용.. 웅? 그럼 난 울 마누라 미워하는 건가? 내가 이상한건가? - 17:34 #
  • @informalife 대여 기간도 한정되어 있고 말은 안하지만 횟수도 한정된 것 같더라구요.. 빌렸으면 하는 마음인데.. 아내가 위생상 도무지 믿을 수 없다고 해서 하나 지르긴 했습니다. ㅠㅠ 비싸요.. - 17:36 #
  • 제 아기는 응까를 싸도 쉬야를 해도 울지를 않네요.. 배고플때 빼고는 도무지 울지를 않습니다. 덕분에 아가 똥꼬가 쪼꼼 헐었습니다. 기저귀 갈아줄 타이밍을 못잡겠어요.. - 17:38 #
  • 아내 말에 따르면 제가 회사에 출근하는 즉시 칭얼거리기 시작해서 제가 퇴근하면 거짓말처럼 방긋 거린다고 합니다. 주말에 집에 하루 종일 있어도 칭얼거리지 않던데.. 아빠를 알아보는 걸까요? 왜 엄마를 힘들게 하는건지..ㅠㅠ - 17:38 #
  • RT @sum1984: 미래가 없는 한국 게임의 현실... http://bit.ly/3SWHbf - 17:39 #
  • 아가가 엄마를 힘들게 하면 엄마는 저에게 화풀이하고.. 저는 우울하고.. 아내는 아내대로 우울해 하고.. 아기 키우기 정말 힘듭니다. - 17:40 #
  • @parkhyungjoo 저도 그러고 싶은데.. 한달 벌어 한달 먹고 살기도 힘든 마당에 그런건 꿈에 불과합니다. - 17:40 #
  • 오랜만에 트위터로 수다를 떨며 스트레스 해소중.. 이따 집에 갈때 물티슈와 함께 먼가 맛난걸 상납해야겠네용.. 피자나 시켜먹어볼까요? - 17:42 #
  • 재무 설계를 몇번을 받았지만 더 이상의 여유돈은 나오지 않고.. 차사고 싶어 미칠 지경입니다.. ㅠㅠ 우리 나라 국민 1인당 소득이 2만불이라는건 다 거짓말인듯..ㅠㅠ - 17:43 #
  • 애자일 이야기 : 하향식 변화 도입에 대한 환상 http://bit.ly/3Et7tS 하향식을 지지하는 저는 비전문가인걸까요? 하지만 분명히 어떤 방식이든 약점은 있는 것이고 약점을 알아야 대안을 찾을수 있는 거겠죠. - 17:58 #
  • Communities of Practice: Optimizing Internal Knowledge Sharing http://bit.ly/4azlBv - 21:51 #
  • 박피디의 게임 아키텍트 블로그 : 능력없는 개발자, 블로그로 유명해져서 연봉 올라 http://bit.ly/4CiXHb - 21:56 #
  • 프로젝트는 왜 지연되는가? http://ff.im/-aRW3A - 22:12 #

댓글

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

샤오미 손세정기 2세대와 TCO 쓰윽비누 고급형 거품비누디스펜서 비교하기

옛날 옛날 한 옛날 2018년 11월에 그 때 당시 유행했던 샤오미 손세정기 2세대를 2대를 샀었습니다. 그 때 샀던 손세정기 2대 중 1대는 1년도 채 되지 않아서 사망해버리고... 남은 1대로 2021년 7월까지 썼으니 얼추 2년 넘게 썼습니다. 7월에 고장나서 눈물을 머금고 버릴 때는 금방 고장나서 버린 것 같았는데.. 다시 구매 내역을 뒤져보니 정말 오래도 사용했네요. 안써본 사람은 있어도 한번 써본 사람은 이 디스펜서를 계속 쓰게 됩니다. 2년동안 써보 샤오미 손세정기는 우선 디자인이 너무 이쁩니다. 하지만 방수 기능이 시원치 않아서 늘 조마조마했습니다. 전용 세정액을 써야하는 것도 좀 불편했습니다. 리필 하는 방법이 있긴 하지만.. 솔직히 쉽지 않아서 늘 전용 세정액을 구매해서 사용했었습니다. 하지만 고장이 나고나서 리필을 쉽게 할 수 있고 방수 기능도 되는 디스펜서가 필요해서 이것 저것 검색하다가 TCO 쓰윽비누 고급형 거품비누디스펜서(이하 '쓰윽')을 구매하게 되었습니다. 그런데, 2달도 안되어서 모터가 나가버렸습니다. 참, 어이가 없네요.. 뭐.. 이런... 중국 제품보다 내구성이 떨어지네요.. 겨우 2달 써봤지만... 간단하게 리뷰를 남겨볼까 합니다. 우선 디자인으로 따지면 샤오미와 비교해서 못생겨도 너무 못생겼습니다. 대충 이렇게 생겼는데.. 큼.. 전원 버튼은 샤오미는 터치라면 이건 버튼으로 되어 있고 방수를 위해서인지 위에 실링이 붙어 있습니다. 보기에는 별로지만 그래도 없는 것보다 나은 거라고 생각했는데... 샤오미는 거품 양을 조절할 수 없지만, 쓰윽은 3단계로 조절할 수 있습니다. 그런데, 조절은 할 수 있는데.. 나오는 거품 양은 그야말로 랜덤입니다. 센서 정밀도가 좀 문제인지.. 제 생각에는 1번이 아니라 2번이나 3번으로 인식해서 거품이 많이 나오는 것 같았습니다. 샤오미는 AA 건전지를 4개 사용하고, 쓰윽은 AAA 건전지 4개를 사용합니다. 그런데, 샤오미는 건전지로 전원이 겨우 2주 정도 유지했는데.. 쓰윽

코디에서 TV 시리즈에 극장판 결합하기

이 방법은 코디 스킨에 따라 될 수도 있고 안될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대체로 가능하다고 봅니다.  일본 애니메이션 중에는 극장판이 중간 중간 있는 애니메이션이 꽤 있습니다. 그런데 코디에서서는 영화 라이브러리와 TV 시리즈 라이브러리가 구분되어 있기 때문에 한 화면에서 보면서 몰아보기가 쉽지 않습니다. 그런데, 주말에 코디 메뉴를 뒤적거리다가 처음 보는 기능을 발견했습니다. 예전부터 있던거지만 몰랐을 수도 있죠. 어쨌든 특정 영화를 특정 TV 시리즈에 연결해서 한 화면에서 볼 수 있습니다. 시작해 볼까요.. 먼저 영화 라이브러리에서 TV 시리즈와 연결하기 원하는 영화를 선택하고 팝업 메뉴를 호출합니다.(리모컨에서 확인 키 길게 눌러서..) 그리고 관리를 선택합니다. 그러면 아래같은 메뉴가 나옵니다. 여기서 TV 쇼 연결을 선택하시면 현재 코디에 등록된 TV 시리즈가 주르륵 출력되고 거기서 원하는 TV 쇼를 선택하시면 됩니다. 그 다음에 해당 TV 시리즈 화면으로 가보시면 아래처럼 에피소드와 영화가 한 화면에 출력됩니다. 그리고 팁 하나를 더 추가하자면 코디에서 스크래퍼로 영화나 TV 시리즈를 추가하려고 해도 정보가 없다며 추가가 되지 않는 경우가 있습니다. 그렇다면 아래 옵션을 꺼주시면 정상적으로 스크래퍼에서 정보를 불러와 등록을 할 수 있습니다. 등록하려고 하는 영상 파일에 메타 정보가 올바르지 않으면 스크래퍼에서 정보를 불러오지 못하더라구요. 우리 모두 코디와 함께 즐거운 미디어 라이프를...

스위치봇 & 스위치봇 허브 미니 간단 사용기

제 블로그에 예전부터 오셨던 분들은 제가 사브작 사브작 홈 오토메이션을 어설프게 해온 것을 아실겁니다. 작년부터 너무 하고 싶었던 도어락 자동화에 도전해봤습니다. 우리 나라에 자체 서비스로 앱을 통해 도어락을 제어하는 제품은 꽤 있습니다. 게이트맨도 있고, 키위도 있고, 삼성도 있죠.. 그런데.. 전 그것보다 구글 어시스턴트를 지원하는 도어락이 필요했는데... 그런건 안만들더라구요.. 꼭 필요한건 아니지만 웬지 해보고 싶은데... 언제 제품이 출시될지도 몰라서.. 가능한 방법을 찾아보다가.. 스위치봇이라는 제품으로 도어락을 버튼을 꾹 누르는 방법을 찾아서 스위치봇이 직구가 아닌 국내에 출시되었길래 낼름 구매해서 도전해봤습니다. 스위치봇 제품에 대한 내용이나 구매는  https://www.wakers.shop/  에서 하시면 됩니다. 저는 스위치봇에 스위치봇을 구글 홈에 연결시키기 위해 스위치봇 허브 미니까지 구매했습니다. 스위치봇 허브 미니가 없으면 스위치봇을 외부에서 제어하거나 구글 홈에 연결할 수 없습니다. 그리고 제가 스위치봇 허브 미니를 구매한 이유 중 다른 하나는 이 제품이 RF 리모컨 기능이 지원됩니다. 집에 있는 모니터를 제어할 필요가 있어서 이참 저참으로 같이 구매했습니다. 제품 등록은 어렵지 않습니다. 여기서는 스위치봇 허브 미니에 RF 리모컨을 등록해서 구글 어시스턴트로 제어하는 방법을 소개해드릴까 합니다. 제가 스위치봇 허브 미니로 모니터를 제어하고 싶었던 부분은 컴퓨터에서 크롬캐스트로 외부 입력을 때에 따라 바꿔야 하는데.. 그때마다 리모컨을 찾는게 너무 불편해서였습니다.  어차피 리모컨은 외부 입력 바꿀 때 빼고는 쓸 일도 없는지라.. 매번 어디로 사라지면 정말 불편해서 이걸 자동화 하고 싶었습니다. 그런데, 처음에 스위치봇 허브 미니를 등록하고 여기에 리모컨을 등록하니.. 구글 홈에 등록된 리모컨이 자동으로 등록이 됩니다. 그런데, 등록된걸 확인해보니 전원 On/Off만 제어되는 것이고, 나머지 버튼은 구글 홈으로 제어가 안되어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