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murianwind의 트위터 - 2010년 01월 22일

  • [테스팅 히치하이커를 위한 안내서] murianwind의 트위터 - 2010년 01월 21일 http://goo.gl/fb/ymiZ - 0:12 #
  • Nexus One Multitouch Available Now; Floodgates Open for Hackers [Android] http://bit.ly/8BKhY4 - 7:19 #
  • Lean + Real Options = Reduced Complexity and Risk http://bit.ly/6Wzqqy - 7:20 #
  • 좋은 아침입니다.. - 9:51 #
  • 소프트웨어 테스팅은 시작은 있지만 끝은 없는 무한의 순환에서 돌고 도는 수레바퀴 같습니다. 그렇다면 테스터는 그 수레바퀴에 올라탄 구도자일까요? - 9:51 #
  • 우리는 아직까지 어떤 성능을 볼 때 하드웨어적인 스펙에 매달리는 경향이 있습니다. 하지만 진정한 성능 테스트는 사람의 체감을 측정하는거라고 생각합니다. 아무리 자동화 도구에서 좋은 결과가 나온다 해도 사용자가 태스크에 걸리는 시간이 오래 걸린다면.. - 9:53 #
  • 그 제품의 성능은 좋다고 볼 수 없다는게 제 생각입니다. 최근의 하드웨어 스펙으로 생각컨데 기존의 성능 테스트는 이제 그 중요성이 축소되고 사용성 테스트의 중요성이 더 부각되어야 한다고 봅니다. - 9:54 #
  • 하지만 사용자의 체감 성능과 하드웨어의 성능을 분리해서 보는 것을 전 반대합니다. 중요한 것은 종속성이죠. 어느것이 중요한가에 대한 싸움은 무의미하다고 봅니다. - 9:54 #
  • 여러 테스트 매트릭스 중에 제가 가장 싫어하는 매트릭스 중 하나가 신뢰성입니다. 잠재된 결함의 갯수를 추정하는 각종 모델들처럼 삽질 모델은 없는 것 같습니다. 도데체 이 신뢰성에 목을 매는 이유가 무엇인지 가끔은 궁금해집니다. - 9:56 #
  • 제가 생각하는 완성도 높은 테스트의 정의 중 하나는 출시 후에 하루 안에 해결 불가능한 결함이 발생하지 않도록 사전에 결함을 최대한 줄이는 것이 완성도 높은 테스트 중 하나라고 생각합니다. 어차피 모든 결함을 찾는다는건 애시당초 불가능하니까요. - 9:57 #
  • 최근의 트렌드는 테스터도 개발 지식을 가지고 있고 최소한 개발 좀 한다하는 능력자를 선호하는 것이 트렌드인데... 전 인문계열 테스터의 능력을 더 높게 봅니다. 무엇보다 중요한건 스펀지 같은 지식 흡수력이라고 봅니다. - 9:58 #
  • 저는 테스터 업계에서도 아죽 독한 변종 중 하나입니다. 많은 테스트 전문가들은 제 개인적인 의견을 그다지 좋아하는 편은 아닙니다. 그래서 가끔은 짜증도 나고 외롭기도 합니다. - 9:59 #
  • 고등학교에 문과와 이과를 구분하는 것은 참 어이없는 발상 중 하나라고 생각합니다. 문과이든 이과이든 중요한 것은 사고하는 능력이지만 요즘은 어느 쪽에서 사고력을 키우는 경우를 본 적이 없습니다. - 10:0 #
  • 무엇이든 간에 논리적인 능력이 뒷받침되어야만 잘 할 수 있는 것인데.. 좀 그렇습니다. - 10:1 #
  • @minissi 무슨 말씀이신지.. 큼.... - 10:24 #
  • 통계는 분명 믿을 수 있는 것이 분명하다. 문제는 통계를 만드는 사람이다. 당신에게 던져진 통계 데이터를 액면 그대로 믿지 말고 그 이면에 깔린 의도를 먼저 읽을 줄 알아야 한다. 그런 의미에서 사용성 테스터들을 회사의 개가 되어서는 안된다. - 11:51 #
  • 개발자에게 알랑 방구를 뀌거나 회사에 좋은 소리만 하는 테스터는 잘라라.. 진정 충직한 테스터는 온갖 악담과 불평으로 가득찬 테스터일 확률이 더 높다. 하지만 칭찬과 불만이 섞이지 않고 불만만 늘어놓는 넘은 그냥 잘라라.. - 11:52 #
  • 화요일에 영등포 김안과 앞에서 어떤 미친 노숙자 쉐리가 제가 아가를 워머에 싸서 안고 있는게 수상하다며 경찰에 신고를 하더군요.. 아내가 말리지 않았으면 정말 죽여버릴뻔 했습니다. - 11:53 #
  • 나이가 들면 진중해져야하는데.. 큰일입니다. 요즘은 신경이 날카로워져서 무슨 일만 있어도 그냥 울컥해버리니.. 특히 아내에게 미안합니다. 맘과 행동이 언제나 따로 노니..ㅠㅠ 전 언제 철들려는지.. - 11:56 #
  • @archjang 아내 선물로 안경을 맞춰주었습니다. 안경 한방에 보너스 완전 소진.. 그래도 뿌듯합니다. 몇년이나 지키지 못했던 약속이라.. - 12:9 #
  • @HRG @ON_COMM @sutarbucks @Azuroth 전 UX란 고객이 제품을 통해 행복감을 느낄 수 있도록 만들어졌는지 확인하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 12:11 #
  • 윈도우 7에 파이어폭스 3.6을 깔아도 탭 미리보기는 안되네요.. 큼... - 12:11 #
  • @khbears #birth 아직 멀으셨네요.. 힘내세요.. - 12:12 #
  • 분명 파폭 3.6은 익스 8.0 처럼 윈 7에서 탭 미리보기가 된다고 들었던 것 같은데.. 나만의 착각이었던가? - 12:13 #
  • 배고프네요.. 식사하러 고고싱.. - 12:13 #
  • @HRG 전 수많은 다른 가치들의 끝에는 행복이 있지 않을까? 라고 생각합니다. 행복을 어떻게 정의하느냐에 따라 전혀 다른 UX가 나올 수 있겠죠.. - 12:40 #
  • @HRG 혹시 깨달으시면 저에게도 살포시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 13:20 #
  • 파티션 편집 - EASEUS Partition Master Pro 무료 공개 http://bit.ly/8nGumy - 13:37 #
  • 3월에 오픈할 예정인 소프트웨어 테스팅 기본 1일과정을 많이 기대해 주시기 바랍니다. 국내에서는 듣도 보지도 못했던 강의를 제공해 드리겠습니다. 공식적인 강의 세부 내용은 다음주 월요일에 배포될 예정입니다. 첫 강의는 제가 할 예정입니다. - 13:51 #
  • @bluefog1025 @HRG 저희 둘 말고도 사람이 더 있어야 하지 않을까요? 전 사용성 테스트와 디자인의 통합에 관심이 있습니다. - 14:5 #
  • LGT는 개인 인증을 통해 개통조차 불가능하니 진짜 우울하군요.. 진정 개티나 에수케이로 옮겨야 한단 말인가? - 14:16 #
  • 이상하게 계속 머리가 아파서 집중을 못하겠네요.. 또 왜 이러니.. 바쁜데.. 두통도 두통이지만 제 컴은 버츄얼 박스 하나 돌렸더니 엑셀 문서 하나 열기도 버거워서 굉음을 내네요..ㅠㅠ 힘내 이녀석아.... 일 좀 하자.. - 15:3 #
  • 하아.. 미치겠다.. 버츄얼 박스 이미지 불러오는데 13시간 걸린단다.. 너 정체가 머냐? 고스트처럼 쓸려고 했더니 이건 안되겠넹..ㅠㅠ - 15:19 #
  • 트위터를 하면서 문득 깨달은 것은.. 지하철 참 고장도 자주 나는구나.... - 15:23 #
  • 돈의 시작은 어디일까요? 저는 먹을거리라고 생각합니다. - 15:23 #
  • 손전화에서 WINC에 702#버스정류장코드 를 넣고 인터넷에 접속하시면 도착정보와 함께 하자 정류장 알림 서비스라는 것을 하는데.. 흠.. 도데체 어떤식으로 작동하는 건지 감도 못잡겠네요.. 제 멋대로입니다. 조금 더 사용하면서 연구해봐야겠습니다. - 15:32 #
  • @HRG UX캠프에 어떤 부분에서 제가 도움이 될 수 있을만한 것이 있을까요? 저도 참여해 보고 싶습니다. - 15:33 #
  • @productionkim 짝 테스트는 굉장히 오래된 기법입니다. 저는 2002년도부터 짝테스트를 주장했던 사람 중 하나입니다. 문제는 역시나 돈... - 15:47 #
  • 충청, 전라 지역 현재 날씨 좀 알려주세요.. - 15:51 #
  • @productionkim 짝 테스팅도 방법에 따라 여러가지 변형된 방법이 많습니다. 괜찮은 방법이 있으시다면 공유해 주세요.. - 15:55 #
  • @productionkim 제가 했던 짝테스팅 방법은 같은 테스트 케이스 반복하기, 시간차 테스트, 테스트 결과 리뷰, 테스트 케이스 설계 등이 있습니다. - 15:56 #
  • 지구는 넓어보이고 인간은 어디서나 바글거릴것 같지만 아직까지도 인간의 발길이 닿지 않은 곳이 많이 있습니다. 그런 곳을 더 소중하게 여길 수 있었으면 합니다. - 15:58 #
  • Why is Usability testing so important? http://bit.ly/79f8oe - 18:0 #
  • 동영상: 50개 앱을 동시에 돌려도 거뜬한 팜 프리 플러스 http://bit.ly/5KrhPj - 21:26 #
  • 출시 예정 안드로이드폰 위키백과에서 확인하세요 http://bit.ly/8F2vZu - 21:27 #

댓글

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

샤오미 손세정기 2세대와 TCO 쓰윽비누 고급형 거품비누디스펜서 비교하기

옛날 옛날 한 옛날 2018년 11월에 그 때 당시 유행했던 샤오미 손세정기 2세대를 2대를 샀었습니다. 그 때 샀던 손세정기 2대 중 1대는 1년도 채 되지 않아서 사망해버리고... 남은 1대로 2021년 7월까지 썼으니 얼추 2년 넘게 썼습니다. 7월에 고장나서 눈물을 머금고 버릴 때는 금방 고장나서 버린 것 같았는데.. 다시 구매 내역을 뒤져보니 정말 오래도 사용했네요. 안써본 사람은 있어도 한번 써본 사람은 이 디스펜서를 계속 쓰게 됩니다. 2년동안 써보 샤오미 손세정기는 우선 디자인이 너무 이쁩니다. 하지만 방수 기능이 시원치 않아서 늘 조마조마했습니다. 전용 세정액을 써야하는 것도 좀 불편했습니다. 리필 하는 방법이 있긴 하지만.. 솔직히 쉽지 않아서 늘 전용 세정액을 구매해서 사용했었습니다. 하지만 고장이 나고나서 리필을 쉽게 할 수 있고 방수 기능도 되는 디스펜서가 필요해서 이것 저것 검색하다가 TCO 쓰윽비누 고급형 거품비누디스펜서(이하 '쓰윽')을 구매하게 되었습니다. 그런데, 2달도 안되어서 모터가 나가버렸습니다. 참, 어이가 없네요.. 뭐.. 이런... 중국 제품보다 내구성이 떨어지네요.. 겨우 2달 써봤지만... 간단하게 리뷰를 남겨볼까 합니다. 우선 디자인으로 따지면 샤오미와 비교해서 못생겨도 너무 못생겼습니다. 대충 이렇게 생겼는데.. 큼.. 전원 버튼은 샤오미는 터치라면 이건 버튼으로 되어 있고 방수를 위해서인지 위에 실링이 붙어 있습니다. 보기에는 별로지만 그래도 없는 것보다 나은 거라고 생각했는데... 샤오미는 거품 양을 조절할 수 없지만, 쓰윽은 3단계로 조절할 수 있습니다. 그런데, 조절은 할 수 있는데.. 나오는 거품 양은 그야말로 랜덤입니다. 센서 정밀도가 좀 문제인지.. 제 생각에는 1번이 아니라 2번이나 3번으로 인식해서 거품이 많이 나오는 것 같았습니다. 샤오미는 AA 건전지를 4개 사용하고, 쓰윽은 AAA 건전지 4개를 사용합니다. 그런데, 샤오미는 건전지로 전원이 겨우 2주 정도 유지했는데.. 쓰윽

코디에서 TV 시리즈에 극장판 결합하기

이 방법은 코디 스킨에 따라 될 수도 있고 안될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대체로 가능하다고 봅니다.  일본 애니메이션 중에는 극장판이 중간 중간 있는 애니메이션이 꽤 있습니다. 그런데 코디에서서는 영화 라이브러리와 TV 시리즈 라이브러리가 구분되어 있기 때문에 한 화면에서 보면서 몰아보기가 쉽지 않습니다. 그런데, 주말에 코디 메뉴를 뒤적거리다가 처음 보는 기능을 발견했습니다. 예전부터 있던거지만 몰랐을 수도 있죠. 어쨌든 특정 영화를 특정 TV 시리즈에 연결해서 한 화면에서 볼 수 있습니다. 시작해 볼까요.. 먼저 영화 라이브러리에서 TV 시리즈와 연결하기 원하는 영화를 선택하고 팝업 메뉴를 호출합니다.(리모컨에서 확인 키 길게 눌러서..) 그리고 관리를 선택합니다. 그러면 아래같은 메뉴가 나옵니다. 여기서 TV 쇼 연결을 선택하시면 현재 코디에 등록된 TV 시리즈가 주르륵 출력되고 거기서 원하는 TV 쇼를 선택하시면 됩니다. 그 다음에 해당 TV 시리즈 화면으로 가보시면 아래처럼 에피소드와 영화가 한 화면에 출력됩니다. 그리고 팁 하나를 더 추가하자면 코디에서 스크래퍼로 영화나 TV 시리즈를 추가하려고 해도 정보가 없다며 추가가 되지 않는 경우가 있습니다. 그렇다면 아래 옵션을 꺼주시면 정상적으로 스크래퍼에서 정보를 불러와 등록을 할 수 있습니다. 등록하려고 하는 영상 파일에 메타 정보가 올바르지 않으면 스크래퍼에서 정보를 불러오지 못하더라구요. 우리 모두 코디와 함께 즐거운 미디어 라이프를...

스위치봇 & 스위치봇 허브 미니 간단 사용기

제 블로그에 예전부터 오셨던 분들은 제가 사브작 사브작 홈 오토메이션을 어설프게 해온 것을 아실겁니다. 작년부터 너무 하고 싶었던 도어락 자동화에 도전해봤습니다. 우리 나라에 자체 서비스로 앱을 통해 도어락을 제어하는 제품은 꽤 있습니다. 게이트맨도 있고, 키위도 있고, 삼성도 있죠.. 그런데.. 전 그것보다 구글 어시스턴트를 지원하는 도어락이 필요했는데... 그런건 안만들더라구요.. 꼭 필요한건 아니지만 웬지 해보고 싶은데... 언제 제품이 출시될지도 몰라서.. 가능한 방법을 찾아보다가.. 스위치봇이라는 제품으로 도어락을 버튼을 꾹 누르는 방법을 찾아서 스위치봇이 직구가 아닌 국내에 출시되었길래 낼름 구매해서 도전해봤습니다. 스위치봇 제품에 대한 내용이나 구매는  https://www.wakers.shop/  에서 하시면 됩니다. 저는 스위치봇에 스위치봇을 구글 홈에 연결시키기 위해 스위치봇 허브 미니까지 구매했습니다. 스위치봇 허브 미니가 없으면 스위치봇을 외부에서 제어하거나 구글 홈에 연결할 수 없습니다. 그리고 제가 스위치봇 허브 미니를 구매한 이유 중 다른 하나는 이 제품이 RF 리모컨 기능이 지원됩니다. 집에 있는 모니터를 제어할 필요가 있어서 이참 저참으로 같이 구매했습니다. 제품 등록은 어렵지 않습니다. 여기서는 스위치봇 허브 미니에 RF 리모컨을 등록해서 구글 어시스턴트로 제어하는 방법을 소개해드릴까 합니다. 제가 스위치봇 허브 미니로 모니터를 제어하고 싶었던 부분은 컴퓨터에서 크롬캐스트로 외부 입력을 때에 따라 바꿔야 하는데.. 그때마다 리모컨을 찾는게 너무 불편해서였습니다.  어차피 리모컨은 외부 입력 바꿀 때 빼고는 쓸 일도 없는지라.. 매번 어디로 사라지면 정말 불편해서 이걸 자동화 하고 싶었습니다. 그런데, 처음에 스위치봇 허브 미니를 등록하고 여기에 리모컨을 등록하니.. 구글 홈에 등록된 리모컨이 자동으로 등록이 됩니다. 그런데, 등록된걸 확인해보니 전원 On/Off만 제어되는 것이고, 나머지 버튼은 구글 홈으로 제어가 안되어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