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murianwind의 트위터 - 2013년 01월 18일 ~ 2013년 01월 24일

  • RT @pdaclub: 경력,경험 쌓이고,학습해도 최초 내 생각이 맞다고 생각하는 한가지 정치,프로세스,커뮤니케이션 필요할때도 있으나 qa입장에서는 버그리포트로 말하면 되는데. 시작이자 끝이라 봄 신입도 버그리포트 잘 작성해야 되나 리더도 버그리포트 잘 파악해야 하는 이유 posted at 06:18:33
  • [테스팅 히치하이커를 위한 안내서] murianwind의 트위터 - 2013년 01월 11일 ~ 2013년 01월 17일 http://t.co/xXsWranX posted at 09:19:34
  • [테스팅 히치하이커를 위한 안내서] 넥서스 4 3주 사용 후 느낀 점 http://t.co/QoIDhApy posted at 09:33:38
  • RT @enamu: 사용자가 전혀 신경쓰지 않는 것들. 당신에게만 중요한 것들. http://t.co/ifIp59Ap posted at 11:36:56
  • RT @jEdo_k: 절대 해서는 안되는 것 - 선행학습 / 선행학습은 다른 아이들이 질문할 기회를 빼앗는 것, 또한 교사의 수업권을 침해하는 엄청난 짓! posted at 11:37:05
  • Presentation: Ubiquitous Testing - Testing Is Too Important to Leave to the End - http://t.co/eahamPex posted at 16:10:04
  • 당신을 간첩으로 만드는 엉터리 디지털 증거들. - http://t.co/WSytYrO7 posted at 17:13:55
  • RT @taeuk: 덜덜. “@prog106: 분당 프루지오 붕괴사고가 어제 있었다고 하는데, 네이x에서는 단 1건도 안나온다. 다x에서는 나오긴 하는군. 그런데 붕괴후 조치가 ㅎㄷㄷ 하다... http://t.co/jyzB9XaP” posted at 01:35:33
  • Functional Beauty and User Experience - http://t.co/QdYDCcTB posted at 08:31:33
  • 기본을 무시하는 한국 최고의 웹서비스들 http://t.co/nQUuRPsD posted at 08:39:20
  • [독서광] The Art of Software Testing(소프트웨어 테스팅의 정석) - http://t.co/apTaGcCk posted at 09:19:25
  • 건설현장 붕괴, 안전보다 우선한 상표 가리기 - http://t.co/DjYCVd55 posted at 12:13:06
  • RT @mediamongu: 오늘은 용산참사 4주기다. 남일당 건물에 치솟던 불길과 "여기 사람이 있다"는 고함소리가 귓가에 생생하다. 당시 구속된 철거민이 "우리만 너무 몰아세우지 말아주세요" 호소하던 법정 최후진술도 생생하다. 변한게 없다. 시간만 흘러갔다. 우리 잊지말자. posted at 12:30:37
  • 살아 있는 닭을 화살 표적으로 쓰는 무자비한 중국 - http://t.co/jZafRTvs posted at 14:05:00
  • RT @oisoo: 인터넷에 떠돌아다니는 사진이라고 합니다. 선조들의 문화유산을 쓰레기 취급하는 인간들은 자기 할애비 제사상에 똥싸지를 인간들이지요. 참으로 부끄럽습니다. http://t.co/Ymvz3fSF posted at 21:31:56
  • RT @in_future: 훌륭한 컨설턴트는 먼저 답을 제시하는 자가 아니라 고객이 이미 가지고 있는 해법을 알아차리도록 유도하고 안내하는 자다. posted at 22:25:45
  • RT @in_future: 말 많은 컨설턴트 = 실력 없는 컨설턴트. posted at 22:25:49
  • RT @MeasuringU: Amazon versus Walmart and the usability testing results - http://t.co/WqvmwxBy posted at 06:25:58
  • RT @cheydohundaddy: 밤 풍경을 보면 왜 이다지도 십자가의 붉은 네온사인이 많이 보일까? 답을 알고 싶다면 질문을 바꿔야 한다. 저 수없이 많은 교회에는 누가 왜 가고 왜 돈을 기꺼이 내는걸까? 왜 큰 교회에 안가고 상가 한건물에 층마다 있는 교회로 가는걸까? posted at 06:27:42
  • RT @cheydohundaddy: 세상에 반작용없는 작용은 없다. 좋기만 한 것도 없고 나쁘기만 한 것도 없다. 기술이 빌달하면 그만큼 소외되는 인간이 생긴다. 나꼼수가 재미를 보면 반대쪽에서 일베가 커진다. 세상은 피드백으로 가득차있다. posted at 06:27:46
  • 정미홍 '종북 타령' 겨우 이런 사람을 위해? - http://t.co/6x97JTQP posted at 08:24:43
  • 장차법과 웹접근성 고민되시죠? - http://t.co/TvLNq7IF posted at 10:11:29
  • 전세계에 한국 학생의 목소리를 전하는 KOREAN STUDENTS SPEAK - http://t.co/yrYA03T0 조만간 이 사이트는 종죽좌빨들의 서식지라며 털릴거라고 예상해봅니다 posted at 11:43:39
  • RT @cjunekim: AC2 레벨2 과정 모집 시작! http://t.co/dftEPMC1 posted at 13:00:28
  • 하늘도 전망도 제대로 보이지 않는 서울시청 하늘광장 - http://t.co/B4eb6E4V posted at 22:17:11
  • RT @ILOVEHCI: 웹접근성을해야만(?)하는 분들을 위한 NHN 웹접근성 시행착오Project 경험담 발표 자료: http://t.co/mJ3esDTl posted at 00:19:50
  • Sorry linux, but I hate+love you. http://t.co/KwVGjH53 posted at 00:23:42
  • 직장인들이여 '재테크 달인 이동흡'에게 배워라 - http://t.co/bm4Sm1xT posted at 08:15:52
  • MS가 만약에 몰락하면 난 별로 상관없지만 오피스 프로그램 식민지 우리나라의 정신붕괴 상태가 무지 잼있을 것 같다. posted at 09:19:38
  • RT @myGiHwan: 책을 읽고 싶은데 시간이 없다는 핑계. 책을 펴면 글자가 눈에 안들어오는 난독증이라는 핑계. 영어가 짧아서 힘들다는 무지의 핑계. 책과 기기들의 부피와 무게때문에 힘들다고 새로운 디바이스가 필요하다는 허영의 핑계. 아직 정신 못차렸다는 증거들.... posted at 10:20:08
  • 웹접근성과 웹스크린리더의 장점 - http://t.co/mWDAtuKP posted at 11:12:41
  • 7번방의 선물, 펑펑 울었습니다. - http://t.co/BZ0ENCGU posted at 11:32:34
  • RT @cjunekim: xper 1월 정모에서는 "애자일 회고"에 대해 상담해 드리는 클리닉이 열립니다 (초보자를 위해 병렬로 회고 경험해보기 세션도 합니다) http://t.co/rMhowrWT 값비싼 컨설팅을 무료로 받을 수 있는 기회이니 놓치지 마시고 신청하세요 posted at 14:22:54
  • 사람의 목숨보다 중한것이 있다고 믿지 않는 세상이 오도록 우리 모두 와락... :: http://t.co/b3bgVBpx posted at 23:17:26
  • Android Is Popular Because It's Cheap, Not Because It's Good - http://t.co/A7UKDOO0 posted at 06:33:58
  • RT @archmond: [게임잡지부록] 국내 발매된 모든 게임잡지 부록CD 전체샷입니다. (목록포함) http://t.co/6HwZwfPj posted at 07:07:26
  • 이재용 아들, 왜 국제중 '사회적 배려자'로 입학했나? - http://t.co/KVZU1ah6 posted at 08:16:51
  • 맥PC로 ‘연말정산’ 도전기 | http://t.co/ifjl7pLb http://t.co/wbbxBRhI @bloter_news 에서 posted at 17:31:18
  • RT @badaYAK_com: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자동화 앱인 태스커가 사용하기 어렵다면 오토메이트잇을 권하고 싶습니다.태스커만큼 복잡 다단한 자동화는 만들지 못해도 사용하기 쉽고 매우 예쁘네요. http://t.co/0mahsmo7 posted at 07:34:21
  • RT @estima7: 국세청 연말정산간소화서비스. 어제 아무리해도 액티브X설치가 안되서 포기. 지금은 보니까 서비스운영시간이 아니라고 함. 해외에 있는 한국인은 쓰면 안된다고 아예 고지를 해주시길... http://t.co/ZgAAu2J8 posted at 08:01:24
  • MB '택시법' 거부에 대한 오해와 진실 - http://t.co/V9d6ro1f posted at 09:17:41
  • RT @LegendTrader: 전두환일가의 호화생활, 청산하지 못한 과거로 개탄스럽다. http://t.co/bPuF1tES posted at 09:19:38
  • 장애인과 비장애인이라는 구분조차 부끄러워졌던 영화 '나비와 바다' - http://t.co/H0MF4j5O posted at 12:14:51
  • RT @hangulo: `유신헌법반대 故 장준하 선생 재심서 39년만에 무죄(1보) http://t.co/QOwCqvMN 그 유신헌법을 보배같이 생각하던 ㅂㅈㅎ의 딸은 대통령이 되었고. 아빠가 하셨으니 옳은 일이라는 그런 자세 posted at 16:51:00

댓글

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

매우 매우 매우 실망스러운 레일플러스 모바일 교통카드

우리 나라에서 버스나 지하철 같은 교통 수단을 이용하는 대부분의 사람들은 티머니와 같은 선불교통카드나 카드사와 연계된 후불교통카드를 쓰는 경우가 거의 대부분일 것입니다.

저도 현금으로 지하철이나 버스를 이용해본지가 언제인지 기억이 가물가물 합니다. (최근에는 현금을 들고 다닐 필요가 거의 없긴 하죠. 그러다보니 가끔 지방에 가서 카드가 안되는 가게나 주차장 등에서 난감하기도 하고요..)

그런데, 이런 카드 말고 스마트폰으로 교통 수단을 이용하는 사람들도 있습니다.

우리 나라에서 스마트폰으로 교통 수단을 이용하는 것은 심카드를 기반으로 구현된 기술로 문제는 해외 단말은 이 기능을 지원하지 않는 다는 것입니다.

해외 단말들이 이와 같은 기능을 구현하기 위해서는 HCE 라는 방식이 필요한데.. 이런 방식으로 결제 시스템을 구현은 할 수 있지만 지금까지는 이 기술로 구현된 사례가 없었는데, 얼마전 코레일에서 레일플러스 모바일 교통카드를 HCE 로 구현하여 서비스를 시작했습니다.

이로서 해외 단말을 사용하는 사람들도 스마트폰으로 버스나 지하철과 같은 교통수단을 이용할 수 있게 될것이라고 환호했습니다만, 실상은 그렇지 않다고 볼 수 있습니다.

저는 넥서스 5X 사용자로 심카드를 기반으로 하는 결제 시스템을 쓸 수 없었기 때문에 저도 코레일에서 저 서비스를 내놓았을 때 기대에 부풀어서 나오자마자 바로 설치해봤습니다. 처음 서비스 시작한 시점이 8월이었는데, 그 때에는 안드로이드 8.0을 지원하지 않아서 서비스는 시작되었지만 사용할 수 없었습니다.

그러다가, 9월 업데이트로 안드로읻 8.0(오레오)에서도 해당 앱이 정상적으로 동작하게 되어서 한번 사용해 본 소감을 남깁니다.

우선 현재 시점으로 해당 서비스를 이용하는 방법은 크게 2가지입니다.

하나는 레일플러스 모바일 교통카드 앱을 설치하여 이용하는 방법이고, 다른 하나는 신한 판(앱카드)를 설치하여 이용하는 방법입니다.

카드 종류는 선불과 후불 2가지 종류가 있는데, 레일플러스 모바일 교통카드 앱은 2가지를 모두 지원하고…

테스트 케이스와 체크리스트의 차이가 뭐여?

테스트 실무에서 가장 혼돈되어 사용되는 용어 중 하나가 테스트 케이스와 체크리스트입니다.

많은 경우 체크리스트를 테스트 케이스로 사용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실제로 인터넷 커뮤니티나 블로그, ISO, IEEE, ISTQB 등등을 검색해보시면 테스트 케이스와 체크리스트에 대한 구분이 다 제각각입니다.

각각에 대한 정의가 다 제각각입니다.

사정이 이러하다보니 많은 사람들이 테스트 케이스와 체크리스트를 잘 구분하지 못하고 혼동해서 사용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물과 기름처럼 테스트 케이스와 체크리스트를 정확하게 구분할 수는 없겠지만..

ISTQB를 기준으로 말씀드리면 설계 기법을 통해 도출된 것은 테스트 케이스 그렇지 않은 것은 체크리스트라고 생각하시면 쉽습니다.

예를 들면 아래는 결정 테이블 테스팅 기법을 통해 도출된 테스트 케이스의 예제입니다.



실제 테스트 케이스는 위보다 복잡하겠지만 어쨌든 얘기하고 싶은 것은 위와 같이 설계 기법을 통해서 도출된 것은 테스트 케이스라고 합니다.

그런데 딱 보시면 아시겠지만 실제 테스트에서는 저 정도로는 테스트 커버리지를 충분히 만족했다고 얘기하기 힘듭니다.

그렇습니다.

어떤 분들은 테스트 케이스가 전가의 보도, 은 총알 쯤으로 생각하시는데..

테스트 케이스는 일종의 마지노 선이라고 보시면 됩니다.

최소한 제품을 테스트 할때 이정도는 해줘야 한다는 최후의 방어선 정도라고 보시면 됩니다.

전쟁에서 최후의 방어선은 물러설 수 없는 마지막 보루입니다.

하지만 최후의 방어선만 지킨다고 전쟁에서 승리할 수는 없습니다.

프랑스는 마지노 요새만 믿고 있다가 독일에게 깔끔하게 발렸던 과거가 있지요.

전쟁에서 승리하려면 앞으로 나가야하고 치밀한 전략과 전술이 뒷받침 되어야 합니다.

더 높은 커버리지를 도달하고, 충분히 좋은 테스트가 수행되려면 테스트 케이스는 기본이 되어야 하고 거기에 더해서 체크리스트가 따라와 줘야 합니다.

이러한 체크리스트는 팀의 경험과 과거 프로젝트의 데이터를 통해서 도출되어야 합니다.

위와 같은 테스트 케이스에 추가적으로 …

샤오미 Mi A2 구매 후기

작년에 구매해서 잘 쓰던 제 픽셀이 올 초부터 비실비실 대더니 이제는 아무리 충전을 해도 충전기를 뽑으면 1분도 못버티는 그런 상태가 되어서 어쩔 수 없이 울며 겨자먹기로 새로운 폰을 장만하게 되었습니다.

픽셀이 사진도 잘 찍히고 무엇보다 픽셀 1은 사진 원본 이미지로 평새 무제한 업로드라는 어마어마한 메리트 때문에 기기 변경 하고 싶은 생각은 1도 없었는데.. 살다 살다 배터리가 아주 나가버리는 진기한 경험을 했습니다.

누리망에 찾아보니 배터리 교체는 어려울 것 같더군요. 저는 똥손인지라.. ㅠㅠ

그래서 폰을 장만해야하는데.. 저는 가난한 유부남이기 때문에 픽셀 3 같은 고가 폰은 엄두도 못내겠고..

저는 구글 순정 오덕후라서.. 삼성이나 LG나 그런 폰 안좋아합니다. 샤오미는 더더구나 싫어합니다. MIUI 저는 적응 못하겠더군요.. 이젠 늙어서 그런가...

그래서 안드로이드 원 단말을 구해보자.. 라고 검색해 보니..

우리 나라에서는 샤오미의 Mi A1, 샤프의 아쿠오스 같은 폰이 있던데.. 흠.. 마음에 안듭니다.

최근에 LG에서 나온 Q9 One이 정말 정말 탐이 났는데.. 썩을 LG U+ 전용이라서 저는 가개통 중고를 어디서 구해야 하는데.. 중고 가격이 40만원입니다. 큽.. ㅠㅠ 이것도 비싸다면 비싼거고.. 가개통 중고라는 것이 찜찜해서.. 이것도 아닌 것 같고..

그래서 이것 저것 찾아보나 20만원이면 구매할 수 있는 샤오미 Mi A2를 구매하게 되었습니다.

구매 후 몇일 사용해 보니 싼 이유도 있지만 아주 몹쓸 폰은 아니네요.. 개인적으로 느낀점과 장단점에 간단히 적어보겠습니다.

디자인은 그냥 무난하다.. 정도입니다. 딱 옛날 디자인이네요. 노치가 없는 걸로 만족합니다. 위와 아래 베젤이 광활한 옛날 디자인입니다.

성능이라고 해봐야.. 저는 그냥 음악 듣고 메일 확인하고 그런 용도이기 때문에 크게 느끼지 못하겠네요.

배터리는 부족하다는 분들도 계시던데.. 저는 지금까지 중고폰만 쓰다가 정말로 한 5년만에 새폰을 만져보니 불만이 없습니다. 그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