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murianwind의 트위터 - 2013년 01월 04일 ~ 2013년 01월 10일

  • 삼성전자, LG전자의 청담동 대형 체험매장에 대한 유감 - http://t.co/A7kHy6ze posted at 00:30:04
  • RT @VijayShinde: 180+ Sample Test Cases for Testing Web & Desktop Applications - Check Comprehensive Testing Checklist http://t.co/FKTPCR3L via @VijayShinde posted at 06:28:55
  • RT @MeasuringU: 10 Things to Know about A/B Testing - http://t.co/9rKLuRD0 posted at 08:14:00
  • '이동흡' 헌재소장 후보자가 주장하는 '국민 기본권' - http://t.co/Zd7EHEHA posted at 08:26:56
  • RT @doax: "편안함에만 안주하는 수동적 소비" 야후 전 임원이 남긴 한국 소비자의 특성. 말은 부드럽지만 과거 "네이버는 사용자를 사육한다"와 같은 뜻. 사육당하며 그것이 사육이 아니라 편안함이라고 주장하는 웃기는 현상이 사라지지 않는한 미래는 없다. posted at 16:13:00
  • '극우'와 부정인사로 채워진 '박근혜 인수위'의 실체 - http://t.co/lmw9d9Ae posted at 09:36:53
  • RT @bbjoony: TDD가 주도하는 애자일 팀이라도 전문적인 테스터가 필요한 이유는 명백하다. 탐색적 테스팅이나 사용성을 커버할 만한 수준의 자동화 테스트를 구현하기 힘들기 때문이다. -『애자일 테스팅』 中에서 요약 - #누가바 posted at 20:54:47
  • RT @pengdo: "결국 기존 사찰의 경관 등을 고려해 고려 중기부터 조선 중기 양식까지 건축양식을 뒤섞을 수밖에 없었다." http://t.co/ZKhw71P2 70년대 불국사 복원의 실체 posted at 00:16:53
  • RT @taeuk: 아흑 “@_lmy: 정의가 없는 나라 ㅜㅜ RT @ohmynews_korea '해부용 시신'이 된 버스기사... 눈감지 못한 진실http://t.co/0QpOD8aR” posted at 01:04:18
  • [테스팅 히치하이커를 위한 안내서] murianwind의 트위터 - 2012년 12월 28일 ~ 2013년 01월 03일 http://t.co/w8DiWEzw posted at 10:27:53
  • [테스팅 히치하이커를 위한 안내서] 넥서스 4 부트로더 언락과 루팅하기 http://t.co/aGBHAtDK posted at 11:03:09
  • [테스팅 히치하이커를 위한 안내서] LG U+ TV G 사용기 두번째.. http://t.co/eu1fl0x2 posted at 11:17:59
  • RT @in_future: 연예인 자살 소식이 톱뉴스라면 노동자의 잇단 자살도 톱뉴스여야 한다. 죽음조차 평등하지 않단 말인가? posted at 11:29:13
  • pxd UX Lab. :: [연재 소개] UX 디자이너가 읽어야할 심리학 책 10가지 - 심리학 산책 http://t.co/jN6d1YAK posted at 09:03:28
  • RT @nsky88: 1. 연천 장군여울과 빙애여울은 민통선 안에 있어 천혜의 두루미 서식지입니다. 수백마리의 두루미와 재두루미가 모여삽니다. 그런데 하류에 군남댐을 건설하면서 수몰되고 있죠. posted at 13:29:13
  • RT @nsky88: 2. 수공은 군남댐 건설당시 홍수조절용 댐이라 겨울엔 담수하지 않아서 문제없다고 했다가 댐 건설후 말을 바꿔 담수를 시작했다고 합니다. 올겨울 장군여울은 상당부분 물이 차올랐더군요. 몰지각한 수자원공사! ㅠ posted at 13:29:17
  • RT @nsky88: 3. 문외한인 제가 보기에도 장군여울의 두루미 서식지는 세계적인 가치가 있어보였습니다. 두루미 서식지로 이즈미시를 얘기하지만 인공적인 면이 강하죠. 하지만 장군여울과 빙애여울은 천혜의 조건이었어요. posted at 13:29:21
  • RT @nsky88: 5. 이런 천혜의 자원을 훼손하려는 이들은 도대체 무슨 생각을 하고있는지 모르겠습니다. 연천인구 4만여명이라는데 두루미 지킴이로 수고하시는 이석우 연천닷컴 대표 http://t.co/wW9u4RQC 를 응원해주십시오. posted at 13:29:27
  • Improving Your Website Usability Tests - http://t.co/LkJeevjQ posted at 22:42:08
  • 국내 SW기업의 결함제거활동과 프로젝트 성과 분석 결과 - http://t.co/ntmHeZ6J posted at 18:09:38
  • RT @ddanzis: [역사]이순신의 후예, 마덕창 대인 http://t.co/miWWtMCA posted at 18:14:43
  • RT @Hurphist: 대선보다 국가와 민족의 운명을 더 크게 좌우하는 '반민족-친일파' 청산이 독립 70년이 다 되어가는 아직도 안되고 있는데, 그 하위 개념인 '민주주의' 니 '인권존중' 이니 '문화국가' 니 하는 것들이 제대로 될수 있을까... posted at 21:12:54
  • RT @chjw183: 전기요금 14일부터 4%인상 한다 1년5개월만에 4번째로... 전기료 인상했으면 누진율 없앴라! 누진율로 내는 사람들이 봉인가 왜 가정용전기에서 누진율 적용해서 대기업에만 싼 전기 공급하는게 말이 돼냐? http://t.co/3nbXpURy posted at 21:13:04
  • 출세를 안겨준 '블로그'를 성공하자 차버린 '윤창중' - http://t.co/pDR2m0Xq posted at 08:54:09
  • 이래서 사용성 테스트가 중요합니다. RT @noogabar #누가바 닷컴에 새 글이 올라왔어요!! 'OEHAN'가 쓴 'Design for All? Quality for All!'입니다! [보러가기]: http://t.co/9TOQBMX3 posted at 13:30:12

댓글

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

매우 매우 매우 실망스러운 레일플러스 모바일 교통카드

우리 나라에서 버스나 지하철 같은 교통 수단을 이용하는 대부분의 사람들은 티머니와 같은 선불교통카드나 카드사와 연계된 후불교통카드를 쓰는 경우가 거의 대부분일 것입니다.

저도 현금으로 지하철이나 버스를 이용해본지가 언제인지 기억이 가물가물 합니다. (최근에는 현금을 들고 다닐 필요가 거의 없긴 하죠. 그러다보니 가끔 지방에 가서 카드가 안되는 가게나 주차장 등에서 난감하기도 하고요..)

그런데, 이런 카드 말고 스마트폰으로 교통 수단을 이용하는 사람들도 있습니다.

우리 나라에서 스마트폰으로 교통 수단을 이용하는 것은 심카드를 기반으로 구현된 기술로 문제는 해외 단말은 이 기능을 지원하지 않는 다는 것입니다.

해외 단말들이 이와 같은 기능을 구현하기 위해서는 HCE 라는 방식이 필요한데.. 이런 방식으로 결제 시스템을 구현은 할 수 있지만 지금까지는 이 기술로 구현된 사례가 없었는데, 얼마전 코레일에서 레일플러스 모바일 교통카드를 HCE 로 구현하여 서비스를 시작했습니다.

이로서 해외 단말을 사용하는 사람들도 스마트폰으로 버스나 지하철과 같은 교통수단을 이용할 수 있게 될것이라고 환호했습니다만, 실상은 그렇지 않다고 볼 수 있습니다.

저는 넥서스 5X 사용자로 심카드를 기반으로 하는 결제 시스템을 쓸 수 없었기 때문에 저도 코레일에서 저 서비스를 내놓았을 때 기대에 부풀어서 나오자마자 바로 설치해봤습니다. 처음 서비스 시작한 시점이 8월이었는데, 그 때에는 안드로이드 8.0을 지원하지 않아서 서비스는 시작되었지만 사용할 수 없었습니다.

그러다가, 9월 업데이트로 안드로읻 8.0(오레오)에서도 해당 앱이 정상적으로 동작하게 되어서 한번 사용해 본 소감을 남깁니다.

우선 현재 시점으로 해당 서비스를 이용하는 방법은 크게 2가지입니다.

하나는 레일플러스 모바일 교통카드 앱을 설치하여 이용하는 방법이고, 다른 하나는 신한 판(앱카드)를 설치하여 이용하는 방법입니다.

카드 종류는 선불과 후불 2가지 종류가 있는데, 레일플러스 모바일 교통카드 앱은 2가지를 모두 지원하고…

테스트 케이스와 체크리스트의 차이가 뭐여?

테스트 실무에서 가장 혼돈되어 사용되는 용어 중 하나가 테스트 케이스와 체크리스트입니다.

많은 경우 체크리스트를 테스트 케이스로 사용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실제로 인터넷 커뮤니티나 블로그, ISO, IEEE, ISTQB 등등을 검색해보시면 테스트 케이스와 체크리스트에 대한 구분이 다 제각각입니다.

각각에 대한 정의가 다 제각각입니다.

사정이 이러하다보니 많은 사람들이 테스트 케이스와 체크리스트를 잘 구분하지 못하고 혼동해서 사용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물과 기름처럼 테스트 케이스와 체크리스트를 정확하게 구분할 수는 없겠지만..

ISTQB를 기준으로 말씀드리면 설계 기법을 통해 도출된 것은 테스트 케이스 그렇지 않은 것은 체크리스트라고 생각하시면 쉽습니다.

예를 들면 아래는 결정 테이블 테스팅 기법을 통해 도출된 테스트 케이스의 예제입니다.



실제 테스트 케이스는 위보다 복잡하겠지만 어쨌든 얘기하고 싶은 것은 위와 같이 설계 기법을 통해서 도출된 것은 테스트 케이스라고 합니다.

그런데 딱 보시면 아시겠지만 실제 테스트에서는 저 정도로는 테스트 커버리지를 충분히 만족했다고 얘기하기 힘듭니다.

그렇습니다.

어떤 분들은 테스트 케이스가 전가의 보도, 은 총알 쯤으로 생각하시는데..

테스트 케이스는 일종의 마지노 선이라고 보시면 됩니다.

최소한 제품을 테스트 할때 이정도는 해줘야 한다는 최후의 방어선 정도라고 보시면 됩니다.

전쟁에서 최후의 방어선은 물러설 수 없는 마지막 보루입니다.

하지만 최후의 방어선만 지킨다고 전쟁에서 승리할 수는 없습니다.

프랑스는 마지노 요새만 믿고 있다가 독일에게 깔끔하게 발렸던 과거가 있지요.

전쟁에서 승리하려면 앞으로 나가야하고 치밀한 전략과 전술이 뒷받침 되어야 합니다.

더 높은 커버리지를 도달하고, 충분히 좋은 테스트가 수행되려면 테스트 케이스는 기본이 되어야 하고 거기에 더해서 체크리스트가 따라와 줘야 합니다.

이러한 체크리스트는 팀의 경험과 과거 프로젝트의 데이터를 통해서 도출되어야 합니다.

위와 같은 테스트 케이스에 추가적으로 …

샤오미 Mi A2 구매 후기

작년에 구매해서 잘 쓰던 제 픽셀이 올 초부터 비실비실 대더니 이제는 아무리 충전을 해도 충전기를 뽑으면 1분도 못버티는 그런 상태가 되어서 어쩔 수 없이 울며 겨자먹기로 새로운 폰을 장만하게 되었습니다.

픽셀이 사진도 잘 찍히고 무엇보다 픽셀 1은 사진 원본 이미지로 평새 무제한 업로드라는 어마어마한 메리트 때문에 기기 변경 하고 싶은 생각은 1도 없었는데.. 살다 살다 배터리가 아주 나가버리는 진기한 경험을 했습니다.

누리망에 찾아보니 배터리 교체는 어려울 것 같더군요. 저는 똥손인지라.. ㅠㅠ

그래서 폰을 장만해야하는데.. 저는 가난한 유부남이기 때문에 픽셀 3 같은 고가 폰은 엄두도 못내겠고..

저는 구글 순정 오덕후라서.. 삼성이나 LG나 그런 폰 안좋아합니다. 샤오미는 더더구나 싫어합니다. MIUI 저는 적응 못하겠더군요.. 이젠 늙어서 그런가...

그래서 안드로이드 원 단말을 구해보자.. 라고 검색해 보니..

우리 나라에서는 샤오미의 Mi A1, 샤프의 아쿠오스 같은 폰이 있던데.. 흠.. 마음에 안듭니다.

최근에 LG에서 나온 Q9 One이 정말 정말 탐이 났는데.. 썩을 LG U+ 전용이라서 저는 가개통 중고를 어디서 구해야 하는데.. 중고 가격이 40만원입니다. 큽.. ㅠㅠ 이것도 비싸다면 비싼거고.. 가개통 중고라는 것이 찜찜해서.. 이것도 아닌 것 같고..

그래서 이것 저것 찾아보나 20만원이면 구매할 수 있는 샤오미 Mi A2를 구매하게 되었습니다.

구매 후 몇일 사용해 보니 싼 이유도 있지만 아주 몹쓸 폰은 아니네요.. 개인적으로 느낀점과 장단점에 간단히 적어보겠습니다.

디자인은 그냥 무난하다.. 정도입니다. 딱 옛날 디자인이네요. 노치가 없는 걸로 만족합니다. 위와 아래 베젤이 광활한 옛날 디자인입니다.

성능이라고 해봐야.. 저는 그냥 음악 듣고 메일 확인하고 그런 용도이기 때문에 크게 느끼지 못하겠네요.

배터리는 부족하다는 분들도 계시던데.. 저는 지금까지 중고폰만 쓰다가 정말로 한 5년만에 새폰을 만져보니 불만이 없습니다. 그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