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murianwind의 트위터 - 2012년 11월 23일 ~ 2012년 11월 29일

  • RT @golbin: 26년 같은 영화도 토렌트로 배포하고 오픈프라이스로 돈 받으면 좋을 것 같은데.. 크라우드 펀딩도 진행했었으니, 배포도 클라우드로 가면 역사에 길이 남지 않을까나요? ㅎㅎ @kangfull74 posted at 07:41:55
  • RT @bluenlive: 안찰스로 단일화되면 문재인 지지자는 찰스를 찍기 때문에 이길 거라고? 적어도 나는 그 상황이 되면 결코 찰스는 찍지 않겠다. 최악의 경우 기권을 하는 한이 있더라도. posted at 07:45:25
  • RT @youknowit2: 안철수씨는 안랩이 뿌려대는 액티브X나 걷어내시고 공약하시면 좋겠음. #여론조사_궤변 posted at 19:10:33
  • MB의 추억이라는 영화를 보았습니다. 평소에 보기만해도 역겹고 분노가 치미는 사람인지라 보지 않으려 하는 인간이 주연인 영화인지라 처음에 참고 보느라 정말 힘들었습니다. posted at 01:46:44
  • 그러나 보면서 정말 눈물 없이 볼 수 없는 영화입니다. 보는 내내 후회와 억울함에 눈물이 멈추지 않았습니다. 지난 5년간 잊었던 수많은 사건들에 우리가 너무 쉽게 잊어버리고 용서해버렸다는것을 알았습니다. posted at 01:46:57
  • 그리고 진실을 외면한 맹목적 사랑 그리고 우리의 무관심과 환멸이 이러한 괴물을 만들어 냈다는 것을 알았습니다. posted at 01:47:02
  • 우리 후손들은 이 시대를 어찌 평가하게 될까요? 우리는 당장 내년에 이들을 심판할 수 있을까요? 아프고 괴롭고 힘들더라도 도려내야할 종양들을 과연 도려낼 수 있을까요? 그런 일을 할 사람을 권좌에 앉힐 수 있을까요? posted at 01:49:41
  • 우리가 잊는다면 당장 내년 그리고 언젠가는 또 다른 이런 괴물을 만들어낼텐데요.. 괴물은 언제나 우리가 포기하고 망각하고 지치기만을 기다릴텐데.. 우리는 과연 무엇을 할 수 있을까요? posted at 01:50:01
  • 우리는 진실을 마주하며 잊지 않을 수 있을까요? 최선이 아닌 차악을 뽑아야만 하는 세상은 언제쯤 끝나게 되는걸까요? posted at 01:50:06
  • [테스팅 히치하이커를 위한 안내서] murianwind의 트위터 - 2012년 11월 16일 ~ 2012년 11월 22일 http://t.co/McFMdrut posted at 17:16:26
  • [IT표준] MIL-STD-498 : 소프트웨어 개발 표준 http://t.co/ZCg0n9Dr posted at 23:36:09
  • 16 Things to Do When You're Bored of Testing http://t.co/5ylpBSx8 via @VijayShinde posted at 06:02:44
  • RT @KayKimTwit: RT 구글에서 일하시는 서민구 님의 책 @Minkoo: (무료도서) #R 을 이용한 데이터 분석 실무 http://t.co/zDvnYCa9 #yam #fb posted at 06:13:24
  • RT @Kuwolsan: 보통 아파트 단지들. 좀 큰 단지는 대략 1만평 정도되는데 이 큰 면적 중에서 나한테 의미있는 공간은 딱 4~5평 정도인 것 같다. 우리는 죽어있는 공간에서 산다. 그래서 삶이 힘든 것 아닐까? posted at 06:17:53
  • 그 때 아니면 쉴 시간도 없습니다 RT @mickeyk 한국에서 출근 시간에 전철을 타면 다들 휴대폰으로 게임을 하고 계신다. 게임도 좋고 한국의 모바일 게임 산업을 응원하지만 아침 출근길에는 조금 생산적인 일을 하는 것이 좋지 않을까란 생각도 든다. posted at 19:25:35
  • 영화 26년 시사회 왔습니다. 움하하하하.. 배우들 중에는 슬옹뿐이 모르겠네요.. 얼굴이 주먹만해요.. posted at 20:42:06
  • [테스팅 히치하이커를 위한 안내서] 26일 26년 영화를 보고 왔습니다. http://t.co/EjfblRwr posted at 00:56:19
  • Google Nexus Devices World Availability Checker http://t.co/nezTcjKX @ldx00 에서 posted at 10:53:09
  • RT @in_future: 컨설팅 분야와 상관없이 재무제표 읽는 법은 모든 컨설턴트의 기본 스킬. 그 중 손익계산서는 가장 필수. 이런 기본스킬이 없는 컨설턴트가 제법 있다. posted at 22:29:49
  • RT @hangulo: <피해자 '아픔' 표현한 영화 '26년'> http://t.co/o1T6YnmY 반드시 이 영화는 1000만을 지켜야 합니다. #남영동1985 와 함께 역사를 만듭시다. posted at 07:46:00
  • 10 Things to Know about A/B Testing http://t.co/ZXxTWisI posted at 15:32:32
  • [테스팅 히치하이커를 위한 안내서] xper 11월 정기 모임에 다녀와서 http://t.co/H5pxjoxQ posted at 17:55:28
  • 민주당의 쇄신을 바란다면, 먼저 민주당을 알고, 그 다음에 무엇을 바꾸라고 구체적으로 말하라 http://t.co/SUNxn105 posted at 06:46:15
  • 리눅스(Linux)에서의 게임: 할 수 있는 것과 기대할 수 없는 것 http://t.co/eJ6erPt4 posted at 06:48:21
  • 힉의 법칙에 대하여 http://t.co/Lz4XLwh6 posted at 06:51:39
  • RT @cjunekim: 소비자는 구매의 총체적 경험을 해당 브랜드랑 연결해 느끼게 된다. 제품을 잘 만드는 것으로는 부족하다. 경험을 잘 만들어야 한다. posted at 07:23:34
  • RT @in_future: 컴퓨터는 인간의 노동력을 감해주지 못한다. 오히려 컴퓨터의 등장은 인간들도 컴퓨터처럼 많은 일을 동시에 처리해야 한다는 압박감을 주었을 뿐이다. posted at 07:27:45
  • 아리안5 추락사고 - 3편, 나로호의 성공을 기원하며.. http://t.co/Pul1SlBS posted at 09:13:09
  • 민주당이 쇄신되어야 한다면 뭐가 쇄신되어야 할까? http://t.co/j0SE1Rz4 posted at 14:55:28
  • The Best Business Books Of 2012 http://t.co/R1QsakzO posted at 22:42:41
  • 시각장애인들 ‘웹접근성’ 차별 첫 손배소 http://t.co/twxxMl2x posted at 23:18:33

댓글

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

테슬라 구매 과정 후기

올해 제 인생 최대 지름이 될.. 테슬라 구매를 했습니다. 스파크만 13년을 몰았는데... 내자분이 애들도 컸고.. 이젠 스파크가 좁고 덥고 힘들다면서... 4월 6일 하남 테슬라 전시장에서 새로 나온 업그레이드 된 모델 3를 보고 4월 7일 덜컥 계약을 해버리게 되었습니다. 이후에 4월 11일에 보조금 설문 조사 문자를 받았습니다. 그리고 다시 기다림의 시간이.. 사실, 처음에 하얀색을 계약을 했다가 하얀색은 관리하기가 너무 힘들거 같아 4월 20일에 블루로 변경을 했었는데.. 다른 사람들은 하나 둘 차량을 인도 받는데.. 아무리 기다려도 인도 일정이 배정이 되지 않아서... 혹시나 하고 4월 25일 하얀색으로 변경하자마자 VIN이 배정되고 4월 29일 인도 일정 셀프 예약 문자가 왔습니다. 파란색이 정말 인기가 없었나 봅니다. (그런데, 소문에 듣자하니.. 파란색은 5월 첫주부터 인도 일정 셀프 예약 문자가 왔었다고 합니다.. 크흑.. ㅠㅠ) 덕분에 기다리고 기다리긴 했지만 아무 준비도 없던 와중에 이제부터 정말 실제 차량을 인도받기 위한 질주가 시작되었습니다. 4월 30일 셀프 인도 예약 완료 문자가 왔고 5월 2일 오전 10시 5분에 전기자동차 구매지원 자격 부여 문자가 오고 오후 3시 5분에 전기차 보조금 지원 대상자 확정 문자를 받았습니다. 사실 기다림의 시간이 제일 힘든건.. 보조금을 못받으면 어떻게 하지?라는 초조함이었습니다. 얼마 안되는 보조금이라고 하더라도 한푼이 아쉬운 입장에서는 정말 필요한 돈이었는데.. 다행히 큰 문제 없이 지원 대상자가 될 수 있었습니다. 그리고 5월 2일 오후 4시 12분에 차량 대금을 후다닥 결제를 진행했습니다. 유투브와 네이버 카페 등을 열심히 읽어두었지만 막상 진행해보니 다른 설명과는 좀 다르게 진행되어서 불안했었는데.. 큰 문제 없이 결제가 완려되었습니다. 이미 차량 인도는 5월 14일로 결정되었기 때문에 이제는 차량 등록에 대한 기다림이 시작되었습니다. 드디어 5월 8일 오후 2시 23분에 등록 대행 비용 및

테스트 케이스와 체크리스트의 차이가 뭐여?

테스트 실무에서 가장 혼돈되어 사용되는 용어 중 하나가 테스트 케이스와 체크리스트입니다. 많은 경우 체크리스트를 테스트 케이스로 사용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실제로 인터넷 커뮤니티나 블로그, ISO, IEEE, ISTQB 등등을 검색해보시면 테스트 케이스와 체크리스트에 대한 구분이 다 제각각입니다. 각각에 대한 정의가 다 제각각입니다. 사정이 이러하다보니 많은 사람들이 테스트 케이스와 체크리스트를 잘 구분하지 못하고 혼동해서 사용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물과 기름처럼 테스트 케이스와 체크리스트를 정확하게 구분할 수는 없겠지만.. ISTQB를 기준으로 말씀드리면 설계 기법을 통해 도출된 것은 테스트 케이스 그렇지 않은 것은 체크리스트라고 생각하시면 쉽습니다. 예를 들면 아래는 결정 테이블 테스팅 기법을 통해 도출된 테스트 케이스의 예제입니다. 실제 테스트 케이스는 위보다 복잡하겠지만 어쨌든 얘기하고 싶은 것은 위와 같이 설계 기법을 통해서 도출된 것은 테스트 케이스라고 합니다. 그런데 딱 보시면 아시겠지만 실제 테스트에서는 저 정도로는 테스트 커버리지를 충분히 만족했다고 얘기하기 힘듭니다. 그렇습니다. 어떤 분들은 테스트 케이스가 전가의 보도, 은 총알 쯤으로 생각하시는데.. 테스트 케이스는 일종의 마지노 선이라고 보시면 됩니다. 최소한 제품을 테스트 할때 이정도는 해줘야 한다는 최후의 방어선 정도라고 보시면 됩니다. 전쟁에서 최후의 방어선은 물러설 수 없는 마지막 보루입니다. 하지만 최후의 방어선만 지킨다고 전쟁에서 승리할 수는 없습니다. 프랑스는 마지노 요새만 믿고 있다가 독일에게 깔끔하게 발렸던 과거가 있지요. 전쟁에서 승리하려면 앞으로 나가야하고 치밀한 전략과 전술이 뒷받침 되어야 합니다. 더 높은 커버리지를 도달하고, 충분히 좋은 테스트가 수행되려면 테스트 케이스는 기본이 되어야 하고 거기에 더해서 체크리스트가 따라와 줘야 합니다. 이러한 체크리스트는 팀의 경험과 과거 프로젝트의 데이

비츠 스튜디오 버즈 플러스(투명) 사용 후기

제 내자분은 아직도 유선 이어폰을 쓰고 있습니다. 그게 좋다고 하시더라구요. 작년에 혹시나 해서 앤커 사운드코어 라이프Q35를 구매해서 조공해봤지만 결국은 안쓰시더라구요. 그래서 작년 추운 겨울에 제가 귀마게 용으로 잘 사용해왔는데.. 여름이 되니.. 와.. 이건 너무 덥고 무거워서 못쓰겠더라구요. 아이폰도 사고 애플 워치도 샀으니.. 다음은 에어팟인데.... 노이즈 캔슬링이 된다는 에어팟 프로 2는 ... 네... 너무 비싸더라구요... 이건 내자분께 얘기해봐야 결제가 될리가 없어서... 고민하고 있던차에.. 네.. 저는 봐버리고 말았습니다. 비츠 스튜디오 버즈 플러스의 그 영롱한 투명 버전의 자태를... 급 뽐뿌가 왔지만.. 여전히 20만원의 고가더라구요... 초기 출시 시기에 이벤트로 16만원 정도 했던거 같은데.. 그정도 가격이면 선 결제 후 보고 하면 될거 같은데.. 20만원은 너무 너무 비싸서 침만 삼키던 차에.. 당근에 15만원에 올라온 물건을 덥석 물었습니다. 애플 뮤직 6개월 프로모션 코드도 사용하지 않은 따끈따끈한 제품이라서 그냥 질렀습니다. 이상하게 인터넷이 실제 리뷰 게시물을 찾기 힘들어서.. 고민을 잠깐 했지만.. 그 투명하고 영롱한 자태에 그만... 어쨌든 구매하고 한달 정도 사용해본 후기를 간단하게 남겨봅니다. 1. 노이즈 캔슬링은 기대한 것과는 좀 다르고 앤커 사운드코어 라이프Q35 정도 되는 것 같습니다. 노이즈 캔슬링은 활성화하면 이게 소리를 막아준다기보다는 주변의 작은 소음만 제거해준다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그러니까 옆에서 소근 거리는 소리나 선풍기 바람 소리 같은 작은 소리들이 사라지고 음악 같은 내가 듣고자 하는 소리가 굉장히 뚜렸해지만 지하철 안내 방송 같은 조금 큰 소리는 그냥 들립니다. 그래서 주변음 허용 모드를 켜보면 너무 시끄러워서 안쓰게 되더라구요. 전 에어팟 프로 2를 사용해 본적이 없어서 비교할 수는 없지만.. 아주 못쓸 정도의 성능은 아니라고 생각됩니다. 2. 저는 귓구멍이 너무 작아서 XS 사이즈의 이어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