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murianwind의 트위터 - 2012년 10월 19일 ~ 2012년 10월 25일

  • MB 'NLL 목숨 걸고 지켜야' 녹슨 총과 불발탄으로? - http://t.co/2bMsKI2Z posted at 08:16:54
  • RT @sisajournal 북촌 풍경 허물어뜨리는 부자들 ‘빗나간 한옥 사랑’ http://t.co/LxXHZBG7 posted at 13:25:21
  • 우리나라 영사는 국민 개무시가 기본깜냥입니다. RT @oisoo 호주 시드니 강수산나 영사 두 개의 문 상영 통보받고 현지 교민을 경찰에 신고. 영사님 거기서 하시는 일이 교민보호 아닙니까. http://t.co/6J82WbnH posted at 08:43:45
  • RT @_HyejinLee: 구글, 애플등의 회사들이 접근성(Accessibility)를 시작으로 inclusive design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http://t.co/Nw9gZ3ox 이제 디자인은 "정상인"의 영역을 넘어 "모두"가 포함(inclusive)되어야 한다. posted at 08:44:55
  • 야후 철수를 보면서 구글도 떠나는건 아닌지 노심초사 posted at 08:46:10
  • RT @pengdo: 코레일이 스마트폰 앱 새이름을 공모받는다기에 ‘기차’와 ‘철도’를 제안했다. http://t.co/Yv9Ut2LE 공공기관이 만드는 앱이면 당연히 가장 기본적인 이름을 사용해야 하는 것 아닌가? ‘글로리 코레일’같이 쓸데없는 기교 부리는 것 촌스럽다. posted at 08:48:10
  • 교육감 보궐선거는 언제 하나요? 이것도 무지 중요한데.. 저는 곽교육감님의 뜻을 이어갈 수 있는 분이 되었으면 합니다. 말도 안되는 죄를 뒤집어씌어서 곽교육감님을 몰아낸 세력들에게 실패! 라고 말해주고 싶습니다 posted at 08:51:53
  • RT @Kuwolsan: 도대체 이 나라가 그리 쉬운 나라인가. 백신 팔고 주식 팔아서 돈 번 놈이 대통령이 후보로 나온다는게 말이 되냐. 세상일이 장난 같지만 그리고 장난이라고 쳐도 안철수의 장난은 장난질이 아니라 난장질이다. posted at 08:52:56
  • RT @bluenlive: 안철수는 존나 좋겠어. 씨바 모피아 대부와 모피아 까는 사람을 다 한 캠프에서 굴릴 수도 있고 친이 등 새나치당 출신을 불러다 민주당을 까도 욕을 안 들어. 심지어는 "민주당이 싫어 안철수를 지지함" 소리도 들어. 부럽다. 씨발. posted at 10:03:06
  • RT @bluenlive: 심지어는 새나치당 심판을 한번도 얘기한 적이 없는데 아니, 오히려 "용서"를 얘기하는데 그를 지지하는 게 정상인가? 역사인식능력이 조금이라도 있다면 말이다. posted at 10:03:11
  • RT @bluenlive: 안캠이 새나치당 출신들을 기용하는 한 그를 까겠다. 나도 여전히 민주당을 의심하며 지지하지만, 새나치당 새끼들은 의심없이 디스한다. posted at 10:03:31
  • RT @ReadLead: 인간은 기억을 끊임없이 동적으로 편집하면서 왜곡한다. 기억이 왜곡되는 이유는, 기억되기 쉬운 것만 기억되기 때문이다. 기억되기 쉽게 하기 위해 fact를 왜곡해서 기억하는 경우가 다반사로 발생하기 마련이다. ^^ posted at 10:03:45
  • RT @bluenlive: 오늘 씨바 설악산 케이블카 탔는데 그게 박통닭 집구석 것이란 걸 알았음. 존나 기분 더럽네. posted at 10:05:29
  • 박근혜 '정수장학회'기자회견을 반박해주마 - http://t.co/ITCZOxMo posted at 10:17:43
  • [테스팅 히치하이커를 위한 안내서] murianwind의 트위터 - 2012년 10월 12일 ~ 2012년 10월 18일 http://t.co/x6TDME5W posted at 17:13:27
  • 문재인 담쟁이 펀드 참여하고 싶은데 이 양반이 안철수랑 단일화해버리고 텨버리면 이 돈은 어케 되는걸까요? 이 펀드 모금 전에 절대 중도 포기하지 않겠다는 서약 정도는 해야하지 않을까요? posted at 17:38:25
  • RT @ddanzis: [시국문예]야근국가 대한민국 (1)일하다가 죽어버려라 http://t.co/bCOqnSjE posted at 18:35:26
  • 표준은 어떤 일의 끝이 아니라 시작이라 생각하는데.. 많은 사람들은 시늉만 하고 끝이라 말한다.. 그러다보니 허구헌날 개판이다. posted at 18:55:27
  • 아들 녀석이 무슨 꿈을 꾸는지 비가 온다며 잠꼬대를 하네요. posted at 02:05:55
  • 창의성은 여유로부터 시작하는데 우리네 삶은 너무 팍팍하다. 이런 상황에서 스티브 잡스 같은 사람이 나올리 만무하다. posted at 02:13:25
  • 우리네 조상님들 삶이 어땠을지 난 잘 모르지만.. 우리네 옛 그림 특징이라는 여백의 미라는걸 생각하면 그런 좋은 전통을 왜 계승을 못하는건지... 여백이 아름다운 건 그 여백을 우리의 상상으로 채울 수 있기 때문인데.. posted at 02:13:38
  • 요즘 우리 주변에서는 그런거 찾기가 참 쉽지 않다. 좀 여유롭게 살면 안되는건가? 칼퇴근에 맘이 괴로울수밖에 없다는게 좀 서글프다. 당장 정부 과제들부터 여유 좀 있었음 좋겠다. 이건 맨날 번갯불에 콩 튀겨 먹을 기세니.. 죽을 맛이다. posted at 02:13:44
  • Mini book: The Culture Game: Tools for the Agile Manager - http://t.co/ZaO4vQXv posted at 08:03:36
  • RT @rigmania: 아키텍트를 꿈꾸는 사람들(아꿈사)에서 새로운 스터디를 시작합니다. 이번에는 오래간만에 원서네요. The Architecture Of Open Source Applications. 참여하실 분들은 http://t.co/YcCJ4PaY 에 댓글달아주세요. posted at 23:12:04
  • A Field Guide To Mobile App Testing - http://t.co/jW5t2tDq posted at 06:16:47
  • RT @LegendTrader: RT @bangyc RT @jkkim45: 박근혜 조카소유의 설악산케이블카는 연간 37억원 이상의 순익을 내면서도 설립이후 정부의 간섭이 없었음은 물론 설악산국립공원에 점유비용조차 내지않는다고 합니다. 유신독재의 잔재이자 박정희 일가의 화수분입니다. posted at 07:59:07
  • 이것이 'NLL 녹취록','청와대 문건 폐기'의 진실이다 - http://t.co/ooOf3nVe posted at 08:09:45
  • 아내님에게 운전연수를 시켜서 첫째 아들 녀석의 어린이집 출퇴근 미션을 하달하고 야간 스터디 모임이나 주말 스터디 모임 등등에 참석하려던 내 원대한 꿈은 올해안에 달성하긴 힘들 듯.. posted at 09:38:26
  • 학원 연수에 이어 주말마다 연수시키고 있는데.. 탑승때마다 생명의 위협을 느낀다.. 왜케 운전을 못하는 건지.. 무엇보다 주변 정황 파악을 전혀 안한다는거.. 정지선이 어딘지 신호등이 어디있는지.. 신경을 안쓰고 질주만 하신다는거.. 죽갔다... posted at 09:38:29
  • I like this: 반디 음부비(Bandi Mbubi): 휴대전화 공정무역을 요구합니다 http://t.co/VCfVAZ8R [#TED Air: http://t.co/IXICQmWr] posted at 18:08:59
  • RT @OEHANs: 좋은 와인처럼 위대한 테스터가 되려면 숙성되는데 오랜 시간이 걸린다. http://t.co/tonEHHN3 #누가바 posted at 08:00:07
  • RT @OEHANs: 코드 리뷰가 잘 되던 안되던 그것의 의미와 중요성과 필요성에 대해서는 모두가 인정하지만 테스트 설계 리뷰에 대해서는 테스터 본인조차 그 가치에 대해 모르고 있는 것이 국내 현실... #누가바 posted at 08:00:21
  • '십알단','박사모 사이버 전사'를 아시나요? - http://t.co/xTComjLj posted at 09:08:43
  • http://t.co/AQQOxQE3 사용자 중심 디자인과 사용성 테스팅에 관심 있으신 분들은 신청하시기 바랍니다. 다음주 목요일, 금요일에 진행되는 교육입니다. posted at 13:51:52
  • 구글의 다음 넥서스 얼릉 나왔으면 좋겠군요.. 안드로이드 테스트를 위해서라도 이제 단말을 바꿀때가.. 되었는데.. 사주겠다는데.. 왜 안나오는거야? posted at 13:54:31
  • LG U+는 구글 TV 서비스하는 김에.. 구글 레퍼런스 단말도 내주면 안되는거니? 다음 넥서스는 LG에서 만든다던데.. 어케 안될까? 흠흠... posted at 13:55:14
  • 스타트업에서 SW 개발에 꼭 필요한 시스템 - http://t.co/7wfTH6MT posted at 17:36:04

댓글

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

테슬라 구매 과정 후기

올해 제 인생 최대 지름이 될.. 테슬라 구매를 했습니다. 스파크만 13년을 몰았는데... 내자분이 애들도 컸고.. 이젠 스파크가 좁고 덥고 힘들다면서... 4월 6일 하남 테슬라 전시장에서 새로 나온 업그레이드 된 모델 3를 보고 4월 7일 덜컥 계약을 해버리게 되었습니다. 이후에 4월 11일에 보조금 설문 조사 문자를 받았습니다. 그리고 다시 기다림의 시간이.. 사실, 처음에 하얀색을 계약을 했다가 하얀색은 관리하기가 너무 힘들거 같아 4월 20일에 블루로 변경을 했었는데.. 다른 사람들은 하나 둘 차량을 인도 받는데.. 아무리 기다려도 인도 일정이 배정이 되지 않아서... 혹시나 하고 4월 25일 하얀색으로 변경하자마자 VIN이 배정되고 4월 29일 인도 일정 셀프 예약 문자가 왔습니다. 파란색이 정말 인기가 없었나 봅니다. (그런데, 소문에 듣자하니.. 파란색은 5월 첫주부터 인도 일정 셀프 예약 문자가 왔었다고 합니다.. 크흑.. ㅠㅠ) 덕분에 기다리고 기다리긴 했지만 아무 준비도 없던 와중에 이제부터 정말 실제 차량을 인도받기 위한 질주가 시작되었습니다. 4월 30일 셀프 인도 예약 완료 문자가 왔고 5월 2일 오전 10시 5분에 전기자동차 구매지원 자격 부여 문자가 오고 오후 3시 5분에 전기차 보조금 지원 대상자 확정 문자를 받았습니다. 사실 기다림의 시간이 제일 힘든건.. 보조금을 못받으면 어떻게 하지?라는 초조함이었습니다. 얼마 안되는 보조금이라고 하더라도 한푼이 아쉬운 입장에서는 정말 필요한 돈이었는데.. 다행히 큰 문제 없이 지원 대상자가 될 수 있었습니다. 그리고 5월 2일 오후 4시 12분에 차량 대금을 후다닥 결제를 진행했습니다. 유투브와 네이버 카페 등을 열심히 읽어두었지만 막상 진행해보니 다른 설명과는 좀 다르게 진행되어서 불안했었는데.. 큰 문제 없이 결제가 완려되었습니다. 이미 차량 인도는 5월 14일로 결정되었기 때문에 이제는 차량 등록에 대한 기다림이 시작되었습니다. 드디어 5월 8일 오후 2시 23분에 등록 대행 비용 및

테스트 케이스와 체크리스트의 차이가 뭐여?

테스트 실무에서 가장 혼돈되어 사용되는 용어 중 하나가 테스트 케이스와 체크리스트입니다. 많은 경우 체크리스트를 테스트 케이스로 사용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실제로 인터넷 커뮤니티나 블로그, ISO, IEEE, ISTQB 등등을 검색해보시면 테스트 케이스와 체크리스트에 대한 구분이 다 제각각입니다. 각각에 대한 정의가 다 제각각입니다. 사정이 이러하다보니 많은 사람들이 테스트 케이스와 체크리스트를 잘 구분하지 못하고 혼동해서 사용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물과 기름처럼 테스트 케이스와 체크리스트를 정확하게 구분할 수는 없겠지만.. ISTQB를 기준으로 말씀드리면 설계 기법을 통해 도출된 것은 테스트 케이스 그렇지 않은 것은 체크리스트라고 생각하시면 쉽습니다. 예를 들면 아래는 결정 테이블 테스팅 기법을 통해 도출된 테스트 케이스의 예제입니다. 실제 테스트 케이스는 위보다 복잡하겠지만 어쨌든 얘기하고 싶은 것은 위와 같이 설계 기법을 통해서 도출된 것은 테스트 케이스라고 합니다. 그런데 딱 보시면 아시겠지만 실제 테스트에서는 저 정도로는 테스트 커버리지를 충분히 만족했다고 얘기하기 힘듭니다. 그렇습니다. 어떤 분들은 테스트 케이스가 전가의 보도, 은 총알 쯤으로 생각하시는데.. 테스트 케이스는 일종의 마지노 선이라고 보시면 됩니다. 최소한 제품을 테스트 할때 이정도는 해줘야 한다는 최후의 방어선 정도라고 보시면 됩니다. 전쟁에서 최후의 방어선은 물러설 수 없는 마지막 보루입니다. 하지만 최후의 방어선만 지킨다고 전쟁에서 승리할 수는 없습니다. 프랑스는 마지노 요새만 믿고 있다가 독일에게 깔끔하게 발렸던 과거가 있지요. 전쟁에서 승리하려면 앞으로 나가야하고 치밀한 전략과 전술이 뒷받침 되어야 합니다. 더 높은 커버리지를 도달하고, 충분히 좋은 테스트가 수행되려면 테스트 케이스는 기본이 되어야 하고 거기에 더해서 체크리스트가 따라와 줘야 합니다. 이러한 체크리스트는 팀의 경험과 과거 프로젝트의 데이

비츠 스튜디오 버즈 플러스(투명) 사용 후기

제 내자분은 아직도 유선 이어폰을 쓰고 있습니다. 그게 좋다고 하시더라구요. 작년에 혹시나 해서 앤커 사운드코어 라이프Q35를 구매해서 조공해봤지만 결국은 안쓰시더라구요. 그래서 작년 추운 겨울에 제가 귀마게 용으로 잘 사용해왔는데.. 여름이 되니.. 와.. 이건 너무 덥고 무거워서 못쓰겠더라구요. 아이폰도 사고 애플 워치도 샀으니.. 다음은 에어팟인데.... 노이즈 캔슬링이 된다는 에어팟 프로 2는 ... 네... 너무 비싸더라구요... 이건 내자분께 얘기해봐야 결제가 될리가 없어서... 고민하고 있던차에.. 네.. 저는 봐버리고 말았습니다. 비츠 스튜디오 버즈 플러스의 그 영롱한 투명 버전의 자태를... 급 뽐뿌가 왔지만.. 여전히 20만원의 고가더라구요... 초기 출시 시기에 이벤트로 16만원 정도 했던거 같은데.. 그정도 가격이면 선 결제 후 보고 하면 될거 같은데.. 20만원은 너무 너무 비싸서 침만 삼키던 차에.. 당근에 15만원에 올라온 물건을 덥석 물었습니다. 애플 뮤직 6개월 프로모션 코드도 사용하지 않은 따끈따끈한 제품이라서 그냥 질렀습니다. 이상하게 인터넷이 실제 리뷰 게시물을 찾기 힘들어서.. 고민을 잠깐 했지만.. 그 투명하고 영롱한 자태에 그만... 어쨌든 구매하고 한달 정도 사용해본 후기를 간단하게 남겨봅니다. 1. 노이즈 캔슬링은 기대한 것과는 좀 다르고 앤커 사운드코어 라이프Q35 정도 되는 것 같습니다. 노이즈 캔슬링은 활성화하면 이게 소리를 막아준다기보다는 주변의 작은 소음만 제거해준다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그러니까 옆에서 소근 거리는 소리나 선풍기 바람 소리 같은 작은 소리들이 사라지고 음악 같은 내가 듣고자 하는 소리가 굉장히 뚜렸해지만 지하철 안내 방송 같은 조금 큰 소리는 그냥 들립니다. 그래서 주변음 허용 모드를 켜보면 너무 시끄러워서 안쓰게 되더라구요. 전 에어팟 프로 2를 사용해 본적이 없어서 비교할 수는 없지만.. 아주 못쓸 정도의 성능은 아니라고 생각됩니다. 2. 저는 귓구멍이 너무 작아서 XS 사이즈의 이어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