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안드로이드 차계부 aCar의 연비 계산식

일전에 안드로이드 차계부 aCar를 소개해드린적이 있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http://murianwind.blogspot.com/2012/01/acar.html

를 보시면 됩니다.

이 aCar를 소개해드리면서 제가 궁금했던 내용은 과연 연비 계산을 어떻게 하는 것인가 하는 것이었습니다.

관련된 내용이

http://murianwind.blogspot.com/2012/01/blog-post_26.html

에 있습니다.

궁금한 것이 있으면 해결을 해야하는지라.. 잠시 한 5분 고민하고 해결했습니다.

생각해보니 은근 간단하더군요..

예를 들어보겠습니다.

현재 트립상에 제 누적 주행거리가 828km 라고 가정을 해보겠습니다. 이 상황에서 제가 30L를 주유합니다.

그리고 열심히 주행을 하다가 다음 주유시 25L를 주유하고 누적 주행거리를 확인해보니 1295km입니다.

그렇다면 30L를 주유하고 제가 주행한 거리는 467km 가 됩니다.

그러니까 연비는 30L로 467km를 주행했으니 15.57km/L 가 됩니다.. 라고 생각하기 쉽지만...

이전에도 말씀드렸듯이 이 경우 남아있는 연료량을 고민해야합니다.

무슨 얘기인고 하니 1295km에서 제가 주유를 할때 정확히 30L를 소비하고 주유를 하는 것이 아닐수도 있다는 것입니다.

이런 문제를 aCar는 이렇게 해결을 하고 있더군요.

aCar는 우선 연료를 우리가 흔히 주유소 가서 '가득 넣어주세요~~' 라고 얘기해서 주유되는 양을 기준으로 하고 있습니다. 제가 몇 L를 넣는지는 관심이 없습니다.

그러니까 만약 제가 828km 지점에서 제가 30L 를 주유를 했다면 연료통이 가득찼다고 가정을 하는 겁니다.

그래서 aCar에는 처음 사용시 정확한 연료통의 크기를 입력하는 항목이 있었던 것입니다.

그렇게 되면 얘기가 이렇게 되는겁니다.

제가 828km 지점에서 30L를 주유해서 연료통이 가득 찬 상태에서 주행을 해서 1295km 지점에서 25L를 주유를 한다면 저는 467km를 25L로 주행을 했으니 연비가 18.68km/L가 되는 것입니다.

이해가 가시나요?

그렇게 되니 주유후 기록하는 란에 가득 넣지 않고 일부만 넣었는지를 기록하는 선택란이 있었던 것이 이해가 되었습니다.

그리고 왜 일부만 넣었다고 기록을 하면 연비 계산이 안되는지도 이해가 가더군요.

그런데 그러고 나니 궁금한 것이 쌀나라 같은 곳은 셀프주유소가 많은 것으로 알고 있는데..

우리 나라 셀프 주유소는 금액이나 리터로 주유를 하게 되어 있지 주유기가 알아서 가득 넣어주는 옵션이 없는 걸로 알고 있는데.. 쌀나라 같은 곳의 셀프 주유소들은 주유기를 꼽으면 알아서 가득 채워주는 것일까요?

결론적으로 제가 지금까지 꾸준하게 25L 씩 주유한 내역은 연비 계산에 그닥 의미가 없게 되었습니다.

aCar를 사용하면서 정확한(?) 연비 계산을 하시려면 무조건 주유소 가셔서 크게 외쳐주시면 됩니다.

'아저씨.. 까득 넣어주세요..'

남아있는 연료량을 연료통을 가득 넣는 것으로 발상의 전환을 해버린 개발자가 놀라울 따름입니다.

테스터로 일하다 보면 이런 문제를 자주 접하게됩니다.

명세도 없고 아무 자료도 없이 맨땅에서 무언가를 찾아내야하는 경우가 심심치 않게 많습니다.

이럴때 시스템의 작동원리를 파헤쳐서 알아내는 능력이 테스터의 진정한 능력 아닐까요? 소소하지만 저는 이런것에서 즐거움을 느낍니다.

aCar가 연비 계산을 어떻게 하는지 알고 나니 시원하네요..

이제 또다른 고민은 그럼 셀프주유소에서 과연 어떻게 하면 연료통을 가득 채울수 있을까? 입니다.

혹시 방법을 아시는 분이 계시면 제보 부탁드립니다.

댓글

  1. 혹시 다른 차계부 앱들의 연비 계산식을 아시는 분이 계시면 서로 비교해가면서 보다 정확하게 연비를 계산하는 앱이 어떤 앱인지 찾아보는 것도 쏠쏠한 재미가 있을 것 같습니다.

    가장 좋은것 트립 컴퓨터가 그런걸 계산해주는건데.. 스파크는 없어용.. ㅠㅠ

    답글삭제
  2. Appstore에 있는 DriveNote 라는 앱을 오래전부터 상요하고 있었는데 말씀하신 aCar란 앱과 동일하게 계산하고 있었습니다 ^^: 

    답글삭제

댓글 쓰기

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

샤오미 손세정기 2세대와 TCO 쓰윽비누 고급형 거품비누디스펜서 비교하기

옛날 옛날 한 옛날 2018년 11월에 그 때 당시 유행했던 샤오미 손세정기 2세대를 2대를 샀었습니다. 그 때 샀던 손세정기 2대 중 1대는 1년도 채 되지 않아서 사망해버리고... 남은 1대로 2021년 7월까지 썼으니 얼추 2년 넘게 썼습니다. 7월에 고장나서 눈물을 머금고 버릴 때는 금방 고장나서 버린 것 같았는데.. 다시 구매 내역을 뒤져보니 정말 오래도 사용했네요. 안써본 사람은 있어도 한번 써본 사람은 이 디스펜서를 계속 쓰게 됩니다. 2년동안 써보 샤오미 손세정기는 우선 디자인이 너무 이쁩니다. 하지만 방수 기능이 시원치 않아서 늘 조마조마했습니다. 전용 세정액을 써야하는 것도 좀 불편했습니다. 리필 하는 방법이 있긴 하지만.. 솔직히 쉽지 않아서 늘 전용 세정액을 구매해서 사용했었습니다. 하지만 고장이 나고나서 리필을 쉽게 할 수 있고 방수 기능도 되는 디스펜서가 필요해서 이것 저것 검색하다가 TCO 쓰윽비누 고급형 거품비누디스펜서(이하 '쓰윽')을 구매하게 되었습니다. 그런데, 2달도 안되어서 모터가 나가버렸습니다. 참, 어이가 없네요.. 뭐.. 이런... 중국 제품보다 내구성이 떨어지네요.. 겨우 2달 써봤지만... 간단하게 리뷰를 남겨볼까 합니다. 우선 디자인으로 따지면 샤오미와 비교해서 못생겨도 너무 못생겼습니다. 대충 이렇게 생겼는데.. 큼.. 전원 버튼은 샤오미는 터치라면 이건 버튼으로 되어 있고 방수를 위해서인지 위에 실링이 붙어 있습니다. 보기에는 별로지만 그래도 없는 것보다 나은 거라고 생각했는데... 샤오미는 거품 양을 조절할 수 없지만, 쓰윽은 3단계로 조절할 수 있습니다. 그런데, 조절은 할 수 있는데.. 나오는 거품 양은 그야말로 랜덤입니다. 센서 정밀도가 좀 문제인지.. 제 생각에는 1번이 아니라 2번이나 3번으로 인식해서 거품이 많이 나오는 것 같았습니다. 샤오미는 AA 건전지를 4개 사용하고, 쓰윽은 AAA 건전지 4개를 사용합니다. 그런데, 샤오미는 건전지로 전원이 겨우 2주 정도 유지했는데.. 쓰윽

코디에서 TV 시리즈에 극장판 결합하기

이 방법은 코디 스킨에 따라 될 수도 있고 안될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대체로 가능하다고 봅니다.  일본 애니메이션 중에는 극장판이 중간 중간 있는 애니메이션이 꽤 있습니다. 그런데 코디에서서는 영화 라이브러리와 TV 시리즈 라이브러리가 구분되어 있기 때문에 한 화면에서 보면서 몰아보기가 쉽지 않습니다. 그런데, 주말에 코디 메뉴를 뒤적거리다가 처음 보는 기능을 발견했습니다. 예전부터 있던거지만 몰랐을 수도 있죠. 어쨌든 특정 영화를 특정 TV 시리즈에 연결해서 한 화면에서 볼 수 있습니다. 시작해 볼까요.. 먼저 영화 라이브러리에서 TV 시리즈와 연결하기 원하는 영화를 선택하고 팝업 메뉴를 호출합니다.(리모컨에서 확인 키 길게 눌러서..) 그리고 관리를 선택합니다. 그러면 아래같은 메뉴가 나옵니다. 여기서 TV 쇼 연결을 선택하시면 현재 코디에 등록된 TV 시리즈가 주르륵 출력되고 거기서 원하는 TV 쇼를 선택하시면 됩니다. 그 다음에 해당 TV 시리즈 화면으로 가보시면 아래처럼 에피소드와 영화가 한 화면에 출력됩니다. 그리고 팁 하나를 더 추가하자면 코디에서 스크래퍼로 영화나 TV 시리즈를 추가하려고 해도 정보가 없다며 추가가 되지 않는 경우가 있습니다. 그렇다면 아래 옵션을 꺼주시면 정상적으로 스크래퍼에서 정보를 불러와 등록을 할 수 있습니다. 등록하려고 하는 영상 파일에 메타 정보가 올바르지 않으면 스크래퍼에서 정보를 불러오지 못하더라구요. 우리 모두 코디와 함께 즐거운 미디어 라이프를...

스위치봇 & 스위치봇 허브 미니 간단 사용기

제 블로그에 예전부터 오셨던 분들은 제가 사브작 사브작 홈 오토메이션을 어설프게 해온 것을 아실겁니다. 작년부터 너무 하고 싶었던 도어락 자동화에 도전해봤습니다. 우리 나라에 자체 서비스로 앱을 통해 도어락을 제어하는 제품은 꽤 있습니다. 게이트맨도 있고, 키위도 있고, 삼성도 있죠.. 그런데.. 전 그것보다 구글 어시스턴트를 지원하는 도어락이 필요했는데... 그런건 안만들더라구요.. 꼭 필요한건 아니지만 웬지 해보고 싶은데... 언제 제품이 출시될지도 몰라서.. 가능한 방법을 찾아보다가.. 스위치봇이라는 제품으로 도어락을 버튼을 꾹 누르는 방법을 찾아서 스위치봇이 직구가 아닌 국내에 출시되었길래 낼름 구매해서 도전해봤습니다. 스위치봇 제품에 대한 내용이나 구매는  https://www.wakers.shop/  에서 하시면 됩니다. 저는 스위치봇에 스위치봇을 구글 홈에 연결시키기 위해 스위치봇 허브 미니까지 구매했습니다. 스위치봇 허브 미니가 없으면 스위치봇을 외부에서 제어하거나 구글 홈에 연결할 수 없습니다. 그리고 제가 스위치봇 허브 미니를 구매한 이유 중 다른 하나는 이 제품이 RF 리모컨 기능이 지원됩니다. 집에 있는 모니터를 제어할 필요가 있어서 이참 저참으로 같이 구매했습니다. 제품 등록은 어렵지 않습니다. 여기서는 스위치봇 허브 미니에 RF 리모컨을 등록해서 구글 어시스턴트로 제어하는 방법을 소개해드릴까 합니다. 제가 스위치봇 허브 미니로 모니터를 제어하고 싶었던 부분은 컴퓨터에서 크롬캐스트로 외부 입력을 때에 따라 바꿔야 하는데.. 그때마다 리모컨을 찾는게 너무 불편해서였습니다.  어차피 리모컨은 외부 입력 바꿀 때 빼고는 쓸 일도 없는지라.. 매번 어디로 사라지면 정말 불편해서 이걸 자동화 하고 싶었습니다. 그런데, 처음에 스위치봇 허브 미니를 등록하고 여기에 리모컨을 등록하니.. 구글 홈에 등록된 리모컨이 자동으로 등록이 됩니다. 그런데, 등록된걸 확인해보니 전원 On/Off만 제어되는 것이고, 나머지 버튼은 구글 홈으로 제어가 안되어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