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murianwind의 트위터 - 2012년 02월 17일 ~ 2012년 02월 23일

  • 요즘 보아하니 핀터레스트라는 서비스가 뜨고 있나본데.. SNS 서비스 피로감에 흥미감은 0로 무한 수렴.. 페북, 쥐뿔, 트위터, 미투데이만으로도 난 충분.. posted at 09:07:06
  • [테스팅 히치하이커를 위한 안내서] murianwind의 트위터 - 2012년 02월 10일 ~ 2012년 02월 16일 http://t.co/mxdxYjfh posted at 09:13:27
  • 테스팅 히치하이커를 위한 안내서: 무료 테스팅 교육 프로젝트에 참여할 대학생을 모집합니다. http://t.co/Z2Mvsmgc 작년에 지원자 한명도 없이 무산되었던 프로젝트 올해도 지원자를 찾습니다. 뜻있는 대학생 분들은 제발 지원해주세요. posted at 09:25:41
  • RT @leejik: RT @moonriver365: 정수장학회는 김지태선생의 부일장학회가 강탈당한 장물입니다.참여정부때 국정원과거사조사위와 진실화해위가 강탈의 불법성을 인정했는데도 지금까지 해결안되고 있습니다.역사발전이 참으로 더딥니다. posted at 10:08:03
  • 제가 다음 주에 광주로 출장을 갑니다. 제가 비로 아는것은 많지 않지만 소프트웨어 테스팅에 대해 이야기 하고 싶으신 분들이 계시다면 함께 이야기해보고 싶습니다. 뜻이 있으신 분은 말씀해 주세요. 월, 화 저녁 가능합니다. posted at 10:08:08
  • 박원순 서울 시장이 당선되고 가장 맘에 드는거는.. 매일같이 깡깡 울리던 공사장 소음이 확 줄었다는거.. 그리고 그냥 조용하다는거.. 백성이 수장이 누군지 몰라야 태평성대라 했던가.. 그런데.. 너무 조용하니 머하시는지 궁금하긴 하다.. posted at 11:08:44
  • 동별로 최소 2개 국공립 어린이집도.. 좋긴 한데.. 난 솔직히 국공립 어린이집 못믿겠다.. 그 예산으로 공동육아 어린이집 좀 보조해 주면 어떻까? 싶다.. 최소 각 구별로 공동육아 어린이집 1군데라도 있었음 좋겠다. 중랑구는 없다. 중랑구 우울해.. posted at 11:13:25
  • RT @asadal: 지하철 헬퍼. http://t.co/WGXliNez 장애인, 노약자, 임산부, 유모차 등 보행 약자를 위한 앱. 아이폰에 이어 안드로이드폰용으로 이번에 공개. 개발자는 http://t.co/KLNyP38p 이 분. posted at 19:08:09
  • RT @QAJournal: Exploring Usability Testing http://t.co/COZzGX78 via @toolsjournal posted at 06:56:18
  • RT @inamu: 민주통합당, 한미FTA 원죄 씻어야 한다 http://t.co/TjZE1Hxh (...) 민주통합당 내에서 참여정부 시절의 한미FTA 추진에 공개적인 반성의 목소리를 낸 것은 2010년 자신의 홈페이지에 참회록을 올렸던 정동영 의원 뿐이다. posted at 07:00:02
  • RT @DracoKr: TweetDeck이 아닌 TweakDeck 소개: TweetDeck은 가장 많이 사용되는 트위터 클라이언트였다. 한때는 트위터 사이트보다 더 사용자가 많다고 이야기 될… http://t.co/KaaqDxNw posted at 07:04:01
  • 전역하려면 군대에서 영어배워야 한다고? http://t.co/wZ02Cumw posted at 08:32:13
  • 20,30대는 왜 정치에 무관심하게 되었을까? http://t.co/qpwDNkoN posted at 09:02:32
  • MB "한국 청년들 취업난 중동에서 해결하라" - 국가원수가 할말인가? http://t.co/ue5PIZ7O posted at 09:07:12
  • 한미 FTA, 153인의 매국노들과 나꼼수 매국송 http://t.co/e8KAlM4p posted at 17:47:06
  • [20일(월) 조간] '지금은 곤란하다 기다려달라'는 말을 실제... http://t.co/HxbkQACn posted at 09:38:15
  • 마이크로소프트웨어 기고 - 애자일 오해와 진실 http://t.co/h8QilAMm posted at 08:10:11
  • 이상한 나라의 경제학. http://t.co/DD0Ks5iJ posted at 13:22:50
  • User experience design is dead; Long live user experience http://t.co/AL3CyyCO posted at 19:29:22
  • Usability Testing Summary Template http://t.co/6ogwr4rj posted at 07:28:59
  • How to Achieve Level 5 Maturity for QA and Testing Process http://t.co/gCyAe5WA posted at 05:06:18
  • 도대체 '박부자 할머니'가 누구? 끝까지 뻔뻔한 MB http://t.co/8HrbYe71 posted at 07:30:49
  • 99%를 위한 온라인 정당 #청년희망플랜 http://t.co/W3WAGDsX 청년당에 힘을 모아주세요. posted at 09:52:29
  • [한국트위터모임] "청년희망플랜" 모임에 가입 하였습니다. http://t.co/TQbVBEwJ posted at 10:00:56
  • #청년희망플랜 마음으로 응원합니다. 마음만 청춘.. http://t.co/TQbVBEwJ posted at 10:01:35
  • #청년희망플랜 청년당 가입해볼까? 했는데.. 도데체 당비가 얼마인지.. 아무데도 없어.. ㅡ.ㅡ 모지? 당비 정보 아시는 분 계시나요? http://t.co/TQbVBEwJ posted at 10:15:20
  • 어제 출장 갔다 집에 돌아오니 엘레베이터에 떡하니 붙어있는 공고문.. 하나.. 수도세 올라요.. 하아.. 장난하나? 월급빼고 다 올라.. 버스 요금이랑 지하철도 오른다메.. 다음은 전기세냐? 아.. 전기세는 이미 올랐던가? 그럼 가스요금이겠구나. ㅠㅠ posted at 12:46:30
  • [테스팅 히치하이커를 위한 안내서] 자동차 편의장치 개조하시는 분들께 바칩니다. http://t.co/kvwzslyH posted at 13:47:07
  • RT @chungple #청년희망플랜 http://t.co/d7kIWH2K 에 들어가시면 되구요~ 당비는 내신다면 최소 1000원, 안내셔도 관계는 없습니다^^ posted at 15:21:51
  • [테스팅 히치하이커를 위한 안내서] [무료]보행약자를 위한 지하철 정보 앱 - 지하철헬퍼 http://t.co/Zd0RpDQb posted at 16:37:56
  • 구역질나는 도민당에 대한 지원을 걷어차고.. 이것도 저것도 아닌 통합진보당도 걷어차고 청년당 입당했습니다. 쿨럭.. 내가 정당에 가입하게 될줄이야.. posted at 17:43:35

댓글

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

스위치봇 & 스위치봇 허브 미니 간단 사용기

제 블로그에 예전부터 오셨던 분들은 제가 사브작 사브작 홈 오토메이션을 어설프게 해온 것을 아실겁니다. 작년부터 너무 하고 싶었던 도어락 자동화에 도전해봤습니다. 우리 나라에 자체 서비스로 앱을 통해 도어락을 제어하는 제품은 꽤 있습니다. 게이트맨도 있고, 키위도 있고, 삼성도 있죠.. 그런데.. 전 그것보다 구글 어시스턴트를 지원하는 도어락이 필요했는데... 그런건 안만들더라구요.. 꼭 필요한건 아니지만 웬지 해보고 싶은데... 언제 제품이 출시될지도 몰라서.. 가능한 방법을 찾아보다가.. 스위치봇이라는 제품으로 도어락을 버튼을 꾹 누르는 방법을 찾아서 스위치봇이 직구가 아닌 국내에 출시되었길래 낼름 구매해서 도전해봤습니다. 스위치봇 제품에 대한 내용이나 구매는  https://www.wakers.shop/  에서 하시면 됩니다. 저는 스위치봇에 스위치봇을 구글 홈에 연결시키기 위해 스위치봇 허브 미니까지 구매했습니다. 스위치봇 허브 미니가 없으면 스위치봇을 외부에서 제어하거나 구글 홈에 연결할 수 없습니다. 그리고 제가 스위치봇 허브 미니를 구매한 이유 중 다른 하나는 이 제품이 RF 리모컨 기능이 지원됩니다. 집에 있는 모니터를 제어할 필요가 있어서 이참 저참으로 같이 구매했습니다. 제품 등록은 어렵지 않습니다. 여기서는 스위치봇 허브 미니에 RF 리모컨을 등록해서 구글 어시스턴트로 제어하는 방법을 소개해드릴까 합니다. 제가 스위치봇 허브 미니로 모니터를 제어하고 싶었던 부분은 컴퓨터에서 크롬캐스트로 외부 입력을 때에 따라 바꿔야 하는데.. 그때마다 리모컨을 찾는게 너무 불편해서였습니다.  어차피 리모컨은 외부 입력 바꿀 때 빼고는 쓸 일도 없는지라.. 매번 어디로 사라지면 정말 불편해서 이걸 자동화 하고 싶었습니다. 그런데, 처음에 스위치봇 허브 미니를 등록하고 여기에 리모컨을 등록하니.. 구글 홈에 등록된 리모컨이 자동으로 등록이 됩니다. 그런데, 등록된걸 확인해보니 전원 On/Off만 제어되는 것이고, 나머지 버튼은 구글 홈으로 제어가 안되어서..

테스트 케이스와 체크리스트의 차이가 뭐여?

테스트 실무에서 가장 혼돈되어 사용되는 용어 중 하나가 테스트 케이스와 체크리스트입니다. 많은 경우 체크리스트를 테스트 케이스로 사용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실제로 인터넷 커뮤니티나 블로그, ISO, IEEE, ISTQB 등등을 검색해보시면 테스트 케이스와 체크리스트에 대한 구분이 다 제각각입니다. 각각에 대한 정의가 다 제각각입니다. 사정이 이러하다보니 많은 사람들이 테스트 케이스와 체크리스트를 잘 구분하지 못하고 혼동해서 사용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물과 기름처럼 테스트 케이스와 체크리스트를 정확하게 구분할 수는 없겠지만.. ISTQB를 기준으로 말씀드리면 설계 기법을 통해 도출된 것은 테스트 케이스 그렇지 않은 것은 체크리스트라고 생각하시면 쉽습니다. 예를 들면 아래는 결정 테이블 테스팅 기법을 통해 도출된 테스트 케이스의 예제입니다. 실제 테스트 케이스는 위보다 복잡하겠지만 어쨌든 얘기하고 싶은 것은 위와 같이 설계 기법을 통해서 도출된 것은 테스트 케이스라고 합니다. 그런데 딱 보시면 아시겠지만 실제 테스트에서는 저 정도로는 테스트 커버리지를 충분히 만족했다고 얘기하기 힘듭니다. 그렇습니다. 어떤 분들은 테스트 케이스가 전가의 보도, 은 총알 쯤으로 생각하시는데.. 테스트 케이스는 일종의 마지노 선이라고 보시면 됩니다. 최소한 제품을 테스트 할때 이정도는 해줘야 한다는 최후의 방어선 정도라고 보시면 됩니다. 전쟁에서 최후의 방어선은 물러설 수 없는 마지막 보루입니다. 하지만 최후의 방어선만 지킨다고 전쟁에서 승리할 수는 없습니다. 프랑스는 마지노 요새만 믿고 있다가 독일에게 깔끔하게 발렸던 과거가 있지요. 전쟁에서 승리하려면 앞으로 나가야하고 치밀한 전략과 전술이 뒷받침 되어야 합니다. 더 높은 커버리지를 도달하고, 충분히 좋은 테스트가 수행되려면 테스트 케이스는 기본이 되어야 하고 거기에 더해서 체크리스트가 따라와 줘야 합니다. 이러한 체크리스트는 팀의 경험과 과거 프로젝트의 데이

프로젝트의 3요소 - Project Management

프로젝트는 예산, 일정, 품질 3가지 요소로 이루어진다고 볼 수 있다. 물론 위 3가지 요소 외에도 개발 범위, 팀워크, 자원 조달 등 여러가지 요소들도 고려해 볼 수 있지만, 가장 중요한 요소를 꼽는다면 예산, 일정, 품질일 것이다. 위에서 말한 여러가지 요소들은 프로젝트를 계획하여 완료하는 순간까지 복합적으로 작용해서 프로젝트의 성과를 제한하게 된다. 위의 요소들을 잘 통제한다면 성공적인 프로젝트가 되는 것이고 그렇지 못한다면 실패하거나 사라지게 될 것이다. 프로젝트 관리란 그런 면에서 제한된 자원을 가지고 목적한 바를 제한된 기간내에 최소의 비용으로 완수할 수 있도록 하는 것으로 정의할 수 있을 것이다. 이것을 도식화 한다면 아래와 같은 그림으로 표현할 수 있을 것이다. 위의 그림에 보는 것처럼 일정과 품질, 예산은 우리의 프로젝트가 목적하는 바를 달성하도록 하기 위해 상호 연관되어 작용하게 된다. 우리가 접하게 되는 많은 방법론들의 가정에는 위의 요소들을 어떻게 관리할 것인가에 대한 기본적인 가정들이 설정되어 있다. 조직에서 어떤 특정한 방법론을 도입한다는 것은 그런 가정에 동의하는 것이고 그러한 철학을 받아들인다는 것이기 때문에, 방법론을 채택하기 전에 조직의 근본 문제와 문화에 대해 점검해 볼 필요가 있다. 그리고 위의 요소들 외에 고려해 볼 사항은 위의 요소들은 변동성과 불확실성을 내포하고 있다는 것이다. 특히 비용과 예산, 목적은 프로젝트를 진행하면서 가변할 가능성이 매우 큰 요소들이다. 대부분의 방법론은 이러한 변동성에 대한 안전장치들을 가정해서 세워져 있다. 변동성의 측면에서 위의 요소들을 다시 살펴본다면 아래와 같이 가정할 수 있다. 위의 그림을 일부 해석해 본다면 일정이 늘어난다면 비용은 늘어나게 된다. 범위가 변경되어도 비용은 늘어나게 된다. 범위와 일정은 상호 의존적이 된다. 만약 위 3가지 요소의 변동성을 통제하지 못하게 된다면 프로젝트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