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murianwind의 트위터 - 2011년 12월 23일 ~ 12월 29일

  • 무역 1조달러,그러나 국민 45%가 하층민인 나라 http://t.co/tmclAlar posted at 08:51:51
  • 워싱턴포스트가 밝힌 '나꼼수 정봉주' 판결 http://t.co/BpTGcnjG posted at 14:53:57
  • [테스팅 히치하이커를 위한 안내서] murianwind의 트위터 - 2011년 12월 16일 ~ 12월 22일 http://t.co/Bg81GB99 posted at 23:03:20
  • 프로그램 소스로 문서를 만들어 주는 Doxygen http://t.co/tGkzPrd8 posted at 14:52:27
  • All the Apps Your New Phone or Tablet Needs Right Now [Apps] http://t.co/nrWSUjez posted at 07:16:12
  • Why we test http://t.co/siQjXRBD posted at 07:17:19
  • 북한산 입구에 있는 가야밀냉면.. 나름 맛집이라 소문이 있어 지난 주 토요일에 가족나들이 갔었는데 손님에게 반말을 찍찍 거리더군요. 장사가 얼마나 잘되길래 손님에게 반말을 하는건지.. 무슨 욕쟁이 할머니 식당도 아니고.. 괜히 기분만 잡쳤습니다. posted at 08:28:53
  • RT @jamesmarcusbach: Give a man a fish, he eats for a day. Teach him to fish, he might knock you out and escape. So, bring henchmen. posted at 08:44:35
  • 정봉주는 김경준 사면을 위한 인질이 될까? http://t.co/cFEIPOzV posted at 11:01:09
  • 무언가를 마주했을 때 문제점부터 찾는 나는 To The Core 테스터인가? 후우... posted at 18:04:20
  • Being an excellent tester http://t.co/QsUd4hKs posted at 07:03:57
  • Want to Stress Test Website with 10,000+ Users? Use WAPT Pro x64 Load Engine http://t.co/cP0RrYzK posted at 07:05:40
  • 전여옥 '불륜 호텔론'과 정봉주와 '설리번 사건' http://t.co/h3F0FsFm posted at 08:34:01
  • 배차간격 7분정도인 내 출근버스는 지연 운행으로 배차간격이 10분을 훌쩍 넘겨버렸고 덕분에 버스에 사람이 미어터지게 타고 있다. 아저씨는 정류소마다 승차거부 시전하시고 난리도 아니다.. posted at 08:48:33
  • 서울에서 2월7일~8일 CSM 교육이 열립니다. http://t.co/DOfhNtH1 posted at 11:52:39
  • 2011년이 저문다. 2012년이 온다. 이룬것도 해낸것도 없는 한해였지만 그래도 책 읽기, 베타 리딩 활동을 쉬지 않았다는게 유일한 위안인듯.. posted at 16:26:50
  • 여러분 저 모레 대명비발디 파크 소노펠리체에 차 끌구 들가야하는데.. 진입도로 상태 아시는 분 좀 알려주세요.. 빙판인가요? 스파크 기본 타이어에 체인 없습니다. 아.. 나 그냥 용감한건가? posted at 17:42:54
  • 요즘 아침을 AlarmMon(알람몬) 의 닭소리를 들으면서 일어나고 있는데.. 이 소리를 듣다보니.. 옛날 시골에서 새벽에 울던 장닭의 울음소리가 그립네용.. 닭 울음소리를 코믹버전, 실사버전 등으로 다양화하면 더 좋을것 같다는.. posted at 10:35:39
  • RT @jamesmarcusbach: I like this testing podcast. http://t.co/Adf1kzwv posted at 14:48:51

댓글

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

매우 매우 매우 실망스러운 레일플러스 모바일 교통카드

우리 나라에서 버스나 지하철 같은 교통 수단을 이용하는 대부분의 사람들은 티머니와 같은 선불교통카드나 카드사와 연계된 후불교통카드를 쓰는 경우가 거의 대부분일 것입니다.

저도 현금으로 지하철이나 버스를 이용해본지가 언제인지 기억이 가물가물 합니다. (최근에는 현금을 들고 다닐 필요가 거의 없긴 하죠. 그러다보니 가끔 지방에 가서 카드가 안되는 가게나 주차장 등에서 난감하기도 하고요..)

그런데, 이런 카드 말고 스마트폰으로 교통 수단을 이용하는 사람들도 있습니다.

우리 나라에서 스마트폰으로 교통 수단을 이용하는 것은 심카드를 기반으로 구현된 기술로 문제는 해외 단말은 이 기능을 지원하지 않는 다는 것입니다.

해외 단말들이 이와 같은 기능을 구현하기 위해서는 HCE 라는 방식이 필요한데.. 이런 방식으로 결제 시스템을 구현은 할 수 없지만 지금까지는 이 기술로 구현된 사례가 없었는데, 얼마전 코레일에서 레일플러스 모바일 교통카드를 HCE 로 구현하여 서비스를 시작했습니다.

이로서 해외 단말을 사용하는 사람들도 스마트폰으로 버스나 지하철과 같은 교통수단을 이용할 수 있게 될것이라고 환호했습니다만, 실상은 그렇지 않다고 볼 수 있습니다.

저는 넥서스 5X 사용자로 심카드를 기반으로 하는 결제 시스템을 쓸 수 없었기 때문에 저도 코레일에서 저 서비스를 내놓았을 때 기대에 부풀어서 나오자마자 바로 설치해봤습니다. 처음 서비스 시작한 시점이 8월이었는데, 그 때에는 안드로이드 8.0을 지원하지 않아서 서비스는 시작되었지만 사용할 수 없었습니다.

그러다가, 9월 업데이트로 안드로읻 8.0(오레오)에서도 해당 앱이 정상적으로 동작하게 되어서 한번 사용해 본 소감을 남깁니다.

우선 현재 시점으로 해당 서비스를 이용하는 방법은 크게 2가지입니다.

하나는 레일플러스 모바일 교통카드 앱을 설치하여 이용하는 방법이고, 다른 하나는 신한 판(앱카드)를 설치하여 이용하는 방법입니다.

카드 종류는 선불과 후불 2가지 종류가 있는데, 레일플러스 모바일 교통카드 앱은 2가지를 모두 지원하고…

더 넥스트 스파크 브링고 업데이트 후기

블로그를 너무 방치하는 듯 하고..
이러다가는 블로그에 글 쓰는 법도 잊어버릴 듯 하여..
테스팅 관련 글을 쓰고 싶은 건 많지만..
세월이 흘러보니.. 내가 아는 건 아무것도 아니고.. 말을 아끼고 행동을 삼가해야 한다는 깨달음을 얻다보니.. 
글을 쓰는 것도 쉽지 않습니다. 일천한 지식으로 어줍잖게 아는척 글을 쓰는 것이 매우 위험하다는 것을 이제는 알아버린 나이가 되었습니다.
어찌 어찌 그러다보니.. 블로그를 정말로 방치해버린지라.. 
이러면 아니될듯하여.. 요즘 제가 몰고 다니는 더 넥스트 스파크 마이링크(브링고) 업데이트 후기를 적어볼까 합니다.
작년 9월전까지는 스파크 수동을 몰고다니다 더 넥스트 스파크로 차종을 변경하고 이제 얼추 10개월이 되어 갑니다.
짧은 시간이지만 자동을 몰고다니면서 느낀 점은.. 이게 자동차라기보다는 엄청나게 빠른 속도로 이동하는 거대한 컴퓨터에 앉아 있는 느낌입니다.
혹자는 그러더군요. 더 넥스트 스파크는 가장 비싸 아이폰 액세서리라고..
그렇게 느끼는 이유는 하드웨어 변경 없이 그동안 몇번의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만으로 많은 기능을 누리고 있습니다.
먼저, 오토라이트 기능을 소프트웨어 업데이트와 스위치 설치만으로 활성화해서 아직도 잘 쓰고 있습니다.
두번째로는 원격 시동 기능도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만으로 구현해내었습니다.
그리고 마지막으로 기존에는 애플 카플레이나 안드로이드 오토만으로는 누릴 수 없던 네비게이션 기능을 쉐보레에서 밀어주고 있는 브링고라는 네비게이션을 소프트업데이트만으로 사용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많은 사람들은 브링고가 T맵이나 아틀란보다 못하다고 불만들이 많으시지만 저는 그냥 주변 도로 정보와 제가 가야하는 곳으로 이동만 하면 되는지라 크게 불편을 느끼지는 못하고 있습니다.
오히려 예전에는 차 앞유리에 거치대를 붙이고 조구마한 화면으로 아틀란 네비게이션 앱을 실행해서 이동할 때마다 스마트폰이 과열되면 자동으로 꺼지던 불편함에서 벗어난 것만으로도 저는 대단히 만족하고 있습니다.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만으로 없던…

효리네 민박 때문에 질러버린 샤요미(미지아) 무선 진동 물걸레 청소기

얼마전에 종영된 효리네 민박을 보면서 아내님이 항상 탐내던 아이템이 물걸레 청소기였습니다.
집에서 앉아서 물걸레질 해보신 분이라면.. 그 고충을 익히 아실겁니다.
무릎 아프죠. 손목 아프죠. 허리 아프죠..
그런데 TV를 보니 슥슥슥 너무 편해보이긴 하더군요..
그래서 사볼까 하고 검색해보니...
흠.. 뭔가 좀 난감하더군요..
우선 한경희생활과학에서 나오는 제품은 회사가 믿음이 안가고.. 
인터넷 후기는 빙글 빙글 회전하는 형식의 청소기는 방바닥에 있는 전선이 엉키거나 끊길 수 있다는 얘기가 정말 많더군요..
그래서 앞뒤로 움직이는 제품을 찾아보니 가격도 가격이고 소음이 크다는 애기부터 막상 써보면 잘 안 닦인다는 얘기까지 여러 얘기들이 많더군요..
그래서 이리 저리 더 찾아보다 샤오미 정확히 말하면 미지아라는 회사에서 나온 물걸레 청소기를 발견해 내었습니다.
샤오미는 도데체 안 만드는 것이 뭘까요? 
이 녀석은 걸레의 움직임이 앞뒤로 움직이는 방식이고 네모난 모양이라서 모서리나 이런 곳을 닦기도 좋아 보였습니다.
소음도 그다지 크지 않다고 하고.. 가격은 뭐.. 샤오미이니까요.. 국내 다른 제품보다는 확실히 싸더군요..
그래서 고장 나면 하나 더 사면 되겠지라는 생각으로 구매했습니다.
지난 몇주간 써보고 느낀점과 아쉬운 점은 아래와 같습니다.
1. 걸레가 더러워지면 빨아야 하는데 빨아버린 걸레가 마를때까지는 무용지물입니다. 추가 걸레만 구매하고 싶은데.. 검색해도 잘 못찾겠네요. 혹시 걸레만 추가로 구매할 수 있는지 아시는 분 계신가요?  제가 구매할 때 추가 주문한 걸레는 다용도가 아닌 먼지 제거용으로 잘 못 구매해서..
2. 생각보다 잘 안 닦입니다. 손으로 미는 것 만큼의 효과는 없습니다. 하지만 안하는 것보다는 낫기는 합니다. 역시 효과는 손으로 미는 것이 제일 좋은 듯 하지만 자주 닦는다고 생각하시면 괜찮은 듯 합니다.
3. 소음은 생각보다 크지 않습니다. 한번 충전하면 생각보다 오래 작동합니다. 
4. 앞 부분에 LED 불빛이 있어서 어두운 곳…