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murianwind의 트위터 - 2011년 12월 09일 ~ 12월 15일

  • 김윤옥 여사님! 남편 욕은 무조건 패스라니요 http://t.co/lTclUiqn posted at 08:01:57
  • 포털, 경쟁력 상실의 역사:웹툰 14/20 http://t.co/ywk4fn3q posted at 08:10:37
  • Beautiful doesn’t mean usable http://t.co/gOjKtTln posted at 08:11:12
  • 울지마 톤즈와 수단어린이장학회, 그리고 기부 http://t.co/ABCOUCw1 posted at 08:13:02
  • 눈옵니다.. 아싸... 내 차...ㅜ.ㅜ posted at 08:47:26
  • 무엇인가를 배워 내것을 만드는건 항상 비슷하다는 느낌이다. 형을 배우고, 형을 익히고 그리고 형을 잊는다... 테스트 설계기법을 배우고 미친듯이 써보고 이제는 쓰지도 않는다... posted at 09:55:13
  • [테스팅 히치하이커를 위한 안내서] murianwind의 트위터 - 2011년 12월 02일 ~ 12월 08일 http://t.co/E4CWrtKh posted at 13:27:41
  • 안드로이드 트윗덱 당장 불편한 점은 없지만 어차피 더 이상 사후지원도 안될거... 갈아탈까 했는데 리스트 관리에 있어 이만한 앱이 없어 갈아탈 수가 없네요. 공식 앱에서라도 좀 제대로 지원해주면 안되는건지.. 쥐뿔은 편하고 좋은데... posted at 13:54:17
  • 김제동 트위터 투표독려 검찰수사 배후는? http://t.co/2JxVGkaf posted at 08:00:16
  • Usability testing for simple websites http://t.co/pSfTcePQ posted at 08:02:44
  • 10.26 선거방해 디도스 쇼, 쇼, 쇼 http://t.co/KWYZ9aUI posted at 08:05:42
  • Exploratory Testing is not “Experienced-Based” Testing http://t.co/Ke06Bpw2 posted at 10:12:52
  • 청와대가 막았던 이상득 조사,형은 내 운명 http://t.co/yTfD5SMe posted at 11:46:53
  • 옛골토성본점 에 대한 평가등록!(4점)오리 맛나요... http://t.co/gVeZa3TC #GOLDinCITY posted at 13:04:11
  • 수많은 희생 끝에 탄생한 ‘미터법’ http://t.co/hpQYrzvK posted at 08:45:30
  • 인위적인 프로세스 개선의 폐해 http://t.co/7eBr3Xeb posted at 08:46:22
  • Agile Contracts Primer Available for Download http://t.co/y6WAuBWs posted at 09:53:10
  • 10.26 선거방해 사건의 문제점 http://t.co/L6pCDczU posted at 09:55:08
  • [번역] 당신이 프로페셔널한 테스터가 아닌 10가지 이유 http://t.co/EDMVC34Y posted at 09:57:28
  • 전문적인 테스터가 되는데 필요한 10가지 깜냥 읽으면서 드는 생각.. 난 힘들겠구나.. 하아.. 난 코드는 읽을줄은 알지만.. 잘 읽는것도 아니고 쓸 줄도 모르고.. 난 영어를 읽을줄은 알지만.. 잘 읽는것도 아니고 쓸 줄도 모르고.. posted at 12:47:37
  • 결국 할 줄 아는게 없는건가.. 후우... posted at 12:47:42
  • 내일 지방출장으로 오늘 휴가 내고 집에서 밀린 일도 처리하고 애도 쳐다보고 그러고 있는데.. 이 녀석.. 쉼없이 먹네요.. 한과에 빵에 밥에 고구마에.. 저게 어케 다 들어가는건지..ㅡ.ㅡ 이 녀석 먹일려먼 더 가열차게 일해야할랑가봐요.. ㅠㅠ posted at 13:09:00
  • 지난 주 토요일 진행한 열린카드소팅 데이터를 정리하고 있는데.. 오랜만에 해보니 이것도 재미있긴 하네요.. 다음에 하게 되면 도구를 이용해야할거 같네요. 사람이 하려니.. 가물 가물.. posted at 13:10:20
  • 김대중, 노무현 정권 시절에는 독도 문제 등으로 해경의 전력 증강에 많은 노력을 기울였습니다. 예산 문제가 심각하긴 했지만 노무현 정부 시절에는 구축함 2척뽑을 때 해경 3~7척씩 건조했었는데 이명박 대통령 당선되고 4년동안 증원된 해경함이 1척입니다 posted at 13:30:24
  • 지금 현재는 동해 뿐만 아니라 이어도, 제 7광구 등 서해 대륙붕과 불법 조업 어선 단속을 위해서라도 최소 3천톤, 평균 5천톤급 준 군함으로 해경을 무장시킬 필요성이 있음에도..예산 배정은 기약 없죠.. posted at 13:31:10
  • 이어도를 포함한 제 7광구와 서해 대륙붕 전체가 중국과 일본에 넘어갈 위기임에도 이 정부가 대응하는 사항은 전혀 없고 국민 전체가 이 사실을 알지도 못합니다. posted at 13:31:21
  • 정부는 문제 없다라고 일관하지만 국제 해사 기구등의 입장은 사뭇 다릅니다. 우리가 좀 더 치밀하게 대응하지 못한다면 향후 20년 안에 우리나라는 제 7광구와 서해 대륙붕 전체 그리고 동해 마저 잃게 될겁니다. posted at 13:31:28
  • 중국 해경은 남사 군도, 이어도 인근 해역등에 대한 영향력 확대를 위해 현재 5천톤급 전함을 개조하여 해경함으로 투입하는데 열을 올리고 있습니다. posted at 13:34:03
  • 현재 중국의 해경과 해군의 전력은 인근 국가에게 거의 동일한 영향력을 행사한다고 봐도 문제가 없다는 생각입니다. 일본도 마찬가지고요.. posted at 13:34:06
  • 유인촌, 총선출마위해 족보까지 바꾸다. http://t.co/cWEolYVj posted at 08:52:34
  • Yes, Experience Can Be Designed http://t.co/DvsXueen posted at 06:35:11
  • Article: Feature Injection: three steps to success http://t.co/9ailUeT1 posted at 06:37:23
  • MB, 중국 눈치땜에 '해경 사망' 외면 http://t.co/kJcZk1r7 posted at 07:54:31
  • 그들은 어떻게 선관위를 털었을까? http://t.co/B8pxVnYw posted at 18:08:31

댓글

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

매우 매우 매우 실망스러운 레일플러스 모바일 교통카드

우리 나라에서 버스나 지하철 같은 교통 수단을 이용하는 대부분의 사람들은 티머니와 같은 선불교통카드나 카드사와 연계된 후불교통카드를 쓰는 경우가 거의 대부분일 것입니다.

저도 현금으로 지하철이나 버스를 이용해본지가 언제인지 기억이 가물가물 합니다. (최근에는 현금을 들고 다닐 필요가 거의 없긴 하죠. 그러다보니 가끔 지방에 가서 카드가 안되는 가게나 주차장 등에서 난감하기도 하고요..)

그런데, 이런 카드 말고 스마트폰으로 교통 수단을 이용하는 사람들도 있습니다.

우리 나라에서 스마트폰으로 교통 수단을 이용하는 것은 심카드를 기반으로 구현된 기술로 문제는 해외 단말은 이 기능을 지원하지 않는 다는 것입니다.

해외 단말들이 이와 같은 기능을 구현하기 위해서는 HCE 라는 방식이 필요한데.. 이런 방식으로 결제 시스템을 구현은 할 수 없지만 지금까지는 이 기술로 구현된 사례가 없었는데, 얼마전 코레일에서 레일플러스 모바일 교통카드를 HCE 로 구현하여 서비스를 시작했습니다.

이로서 해외 단말을 사용하는 사람들도 스마트폰으로 버스나 지하철과 같은 교통수단을 이용할 수 있게 될것이라고 환호했습니다만, 실상은 그렇지 않다고 볼 수 있습니다.

저는 넥서스 5X 사용자로 심카드를 기반으로 하는 결제 시스템을 쓸 수 없었기 때문에 저도 코레일에서 저 서비스를 내놓았을 때 기대에 부풀어서 나오자마자 바로 설치해봤습니다. 처음 서비스 시작한 시점이 8월이었는데, 그 때에는 안드로이드 8.0을 지원하지 않아서 서비스는 시작되었지만 사용할 수 없었습니다.

그러다가, 9월 업데이트로 안드로읻 8.0(오레오)에서도 해당 앱이 정상적으로 동작하게 되어서 한번 사용해 본 소감을 남깁니다.

우선 현재 시점으로 해당 서비스를 이용하는 방법은 크게 2가지입니다.

하나는 레일플러스 모바일 교통카드 앱을 설치하여 이용하는 방법이고, 다른 하나는 신한 판(앱카드)를 설치하여 이용하는 방법입니다.

카드 종류는 선불과 후불 2가지 종류가 있는데, 레일플러스 모바일 교통카드 앱은 2가지를 모두 지원하고…

최선희 한복 수선 후기

2년 전에 제가 쾌자를 하나 구매하고 후기 적었던걸 기억하시는 분 계신가요?

http://murianwind.blogspot.kr/2013/06/blog-post_10.html

그 쾌자.. 2년 동안 몇번 입기는 했지만.. 그 때 후기에도 적었던 것처럼 기존에 가지고 있는 생활 한복과 너무 너무 안어울려서.. 그냥 옷걸이에 걸려서 방치되어 있던 것을..

정말로 큰 맘 먹고 수선하기로 결정했습니다.

2년이 지나고 가장 큰 변화는 제가 한복에 워낙 관심을 가지다 보니 정보를 얻는 곳이 더 넓어진것도 있지만 모던 한복 또는 패션 한복이라는 분류로 한복을 좀 더 새롭게 해석해서 만드는 젊은 디자이너 분들이 매우 많아졌다는 것입니다.

요즘 가장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리슬이라는 브랜드가 있고요..(http://leesle.com/) (저와 제 아내는 요즘 리슬에 꼽혀서.. 거의 100만원에 육박하는 옷을 질렀습니다. 쿨럭 쿨럭..)

챠이킴(http://blog.naver.com/tchaikim)이라는 브랜드도 요즘 뜨거운 브랜드 중 하나입니다.

유명한 천의 무봉(http://blog.naver.com/y8317)도 있습니다.

그런데 대부분 이런 곳들은 가격이 머.. 만만치 않습니다. 그리고 우선 제가 원하는 수선을 전문으로 하는 곳은 아니죠..

그래서 수선을 잘 하는 한복집을 찾다가 최선희 한복(https://www.facebook.com/sunhee.choi3)이라는 곳을 알게 되었습니다.

수선도 잘 해주시고.. 원단도 잘 사용하신다는 평에..

어떨까? 하다가 큰 맘 먹고 다시 한번 도전해보기로 했습니다.

그리고 수선 후 이렇게 생긴 옷을 받았습니다.


쾌자를 전복으로 바꿔주셨습니다.

입어보니.. 이제 꽤 한복 같은 느낌이 납니다.

우선은 깃을 좀 높게 달아서 안에 입은 한복이 겉으로 드러나지 않으니 좋네요..

그런데 원래 이 옷은 여름에 겉에 두르려고 맞췄던 건데.. 이제는 그건 좀 무리지 않을까 싶긴 합니다. 음.. 여름에 한번 도전해 봐야겠어요.

솜씨도 좋으시고…

ISO/IEC 25010 제품 품질 모델 소개

소프트웨어의 품질 특성을 정의하고 있는 국제 표준 ISO/IEC 9126 은 IT 업계에서 소프트웨어로 종사하시는 분들이라면 누구든지 한번쯤은 들어보셨고, 현업에서도 잘 활용하고 계실거라고 믿습니다.

그리고 ISO/IEC 9126 이 근래에 ISO/IEC 25010 으로 개정된 것도 알고 계실 겁니다.

정식으로 개정되었기 때문에 이제는 9126이 아닌 25010으로 얘기를 하는것이 맞다는 것이 제 생각입니다.

그런데 구글님에게 아무리 물어보아도 국내에 최신 25010 이 소개된 자료를 찾을 수가 없어.. 제가 칼을 빼들었습니다.

무려 17,400원이라는 거금을 들여서 문서를 샀습니다.

전체 문서를 구매하면 당연히 비싸기 때문에 그냥 개요 문서만 샀습니다.

혹시 전체 내용이나 상세한 내용이 궁금하신 분은 꼭 한국표준정보망(https://www.kssn.net/)에 가셔서 구매하시기 바랍니다.

저도 자세한 내용을 공유해드리면 좋겠지만.. 문서 하단에 정확하게 저에게 라이센스를 부여하며 불법 복사 및 무단 배포를 금한다고 협박성 문구가 적혀 있는 관계로 간단하게 어떤 내용들이 언급되어 있는지 소개 정도 해드리겠습니다.

ISO/IEC 25010은 2011년 제1판이 발행되었고 국내에는 2011년 12월 30일 제정되어 배포되었습니다. 한국어 번역이 무지 잘된 상태는 아니지만 이해하는데 큰 문제는 없습니다.

문서를 읽어본 소감을 말씀드리자면 이전 ISO/IEC 9126 표준에 비해 많은 내용들이 이해하기 쉽도록 변경되고 실무에 바로 적용할 수 있을 정도로 잘 정리되었습니다.

가장 큰 변화는 주특성이 기존의 6가지에서 8가지로 늘었다는 것입니다.

각 주특성과 부특성을 살펴보면 아래와 같습니다. ( ) 의 내용은 기존의 ISO/IEC 9126에서의 명칭입니다.

우선 기존의 기능성은 기능 적합성(functional suitability)으로 변경되었습니다.
부특성으로는 기능 성숙도(functional completeness), 기능 정확성(명확성)(functional c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