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murianwind의 트위터 - 2011년 02월 25일 ~ 03월 03일

  • [테스팅 히치하이커를 위한 안내서] murianwind의 트위터 - 2011년 02월 18일 ~ 02월 24일 http://goo.gl/fb/7Y8rF posted at 10:26:16
  • HTC HD2에 윈 7을 설치해보았는데 이거 정말 아름답군요.. 아이폰과는 또 다른 아름다움이.. 안드로이드따위는... 하아.. #lu2300 posted at 14:41:29
  • [테스팅 히치하이커를 위한 안내서] 대화방을 위한 최적의 이야기앱 - Beluga http://goo.gl/fb/fkYIO posted at 15:13:53
  • 애자일 룸의 코끼리(The Elephant in the Agile Room) http://pragmaticstory.com/1635 posted at 16:24:32
  • What's On Your Wall? http://agileinaflash.blogspot.com/2011/02/whats-on-your-wall.html posted at 16:25:00
  • 엘리베이터 비밀의 공간 http://itviewpoint.com/184488 posted at 17:26:16
  • RT @patoworld (오널의 딴지기사) 프러시아 국립도서관의 행방 http://www.ddanzi.com/news/57948.html posted at 17:29:05
  • #lu2300 디자이어의 MUIU 롬이 옵큐로 나오는 날을 꿈꿔봅니다. posted at 19:23:57
  • #swtesting 난 테스터가 개발자가 되기는 힘들다고 생각한다. 항공정비사가 30년 정비일을 하더라도 엔진 자체를 만들기 힘든것과 같은거 아닐까? 그런데 많은 사람들은 테스터가 개발자가 되기를 원하는것 같다. posted at 23:48:58
  • 난 수많은 디자인 서적들이 말하는 디자인 원칙을 그다지 신뢰하지 않는다. 많은 디자인들이 세월의 흐름에 따라 인간의 인지가 얼마나 빨리 변하고 우리가 무엇에 얼마나 빨리 익숙해져버리는지 고려하고 있지 않기 때문이다. posted at 23:53:55
  • 나는 누군가의 사용성에 대한 지식을 가늠할때 그 사람이 무언가에 대해 얼마나 단호하고 확정적으로 말하는지 본다. 전문가인척 하는 사람들은 내 경험 상 몇몇 원칙들을 고집하는 경향이 있다. posted at 23:56:50
  • #uxcs UXCampSeoul 내일이군요.. 흠.. posted at 23:57:39
  • UXCampSeoul 준비하러 올라가는 길이죠.. 비 안와요.. 넘 좋아요. 그런데 춥네요.. (@ 성균관대 국제관 w/ @kaidomo) http://4sq.com/fnNMbO posted at 07:36:54
  • 성균관 경내의 거목이 세월의 흐름을 말하는것 같습니다. 저 나무는 제가 보지 못한 많은 것들을 보았겠죠.. (@ 성균관) http://4sq.com/ff9qvy posted at 07:38:35
  • #uxcamp 오후에 사용성 테스팅 세션을 진행하려고 했는데 오전에도 같은 주제의 세션이 열리는데 완전 전문가 포스.. 비교되는게 제일 싫은데.. 하아... 갑작스런 부담감이.. posted at 11:46:28
  • #uxcamp 사용자를 불편하게 하는 사이트 - CGV 사례 듣고 있는데.. 재미있군요.. 제 세션은 위험해요.. ㅠ.ㅠ 그래도 여기서 사용성 테스팅을 들을 수 있다니 좋네요.. posted at 12:43:20
  • #uxcamp 에 오신 분중 저랑 안면을 트고 싶으신 분은 3-3번방 방장을 찾아주세요. ^^ 제 세션은 오후 3시입니다. 기업뒷담화 들으러 가야하려나? posted at 13:50:37
  • #uxcamp 장애인 사용자 경험 듣고 있는데 좋군요. 올해는 제가 관심을 갖고 있는 부분들에 대한 발표가 많아서 너무 좋네요. posted at 14:34:28
  • The Week's Best Android Apps [Video] http://bit.ly/hAVWdb #lu2300 posted at 14:42:31
  • 국내 소프트웨어, 변화를 시작하자 http://bit.ly/e5gIYC 썩 좋은 글은 아니지만 읽어볼만한 것 같습니다. posted at 14:50:40
  • The Ascendancy of Testers http://bit.ly/h2o3VR #swtesting posted at 14:51:07
  • 썬더볼트에 대해 여러분이 알아야 할 사실 http://bit.ly/eFoLWD posted at 14:51:35
  • 사무실에서 일이 안 되는 이유와 스크럼 방법론 적용기 http://bit.ly/fsx7Ia posted at 14:51:59
  • 인류의 기술의 발전은 필연코 인류에게 양날의 검이 될것이고 종국에는 재화에 의한 빈부의 격차보다 기술에 의한 빈부 격차가 더 심한 사회 갈등과 또 다른 계급을 양성할거라는 생각입니다. 하지만 그… (cont) http://deck.ly/~zSkWp posted at 20:30:51
  • #uxcamp 제 세션을 들어주신분, 오늘 발표하신 분, 오늘 참여하신 분, 오늘의 행사를 준비한 모든 분들 수고하셨습니다. posted at 20:31:44
  • #uxcamp 에서 1시간만에 배우는 사용성 테스팅을 들으신 분들은 저에게 소감 좀 전해주시면 고맙겠습니다. 특히 사용성 테스팅을 전문으로 하시던 분과 좀 더 얘기를 나눠보고 싶었는데 아쉽네요. 소감은 멘션으로 부탁드립니다. posted at 20:33:17
  • 하늘 아래 새것은 없다고 생각합니다. 우리가 무언가 완전히 다른 새로운 무언가를 만든다면 개념모형을 만들기 어렵겠지만 불가능하지 않다고 봅니다. 이런 경우 전 인간의 학습능력을 믿어보아야한다고 봅니다. posted at 20:34:40
  • RT @icehit3: [알집에게 당했습니다.] 최종 정리입니다. http://bit.ly/hPBcNl || '압축은 제대로 했는데, 텍스트에디터로 열었다가 저장한게 문제일 것이다' 라는 결론. 즉, 알집의 잘못은 아니라고 하네요. posted at 21:04:33
  • The Dual Nature of Context-Driven Testing http://www.satisfice.com/blog/archives/565 #swtesting posted at 09:30:47
  • [테스팅 히치하이커를 위한 안내서] UXCampSeoul 2011을 다녀와서 http://goo.gl/fb/zBCRV posted at 13:26:23
  • ''밤새 6번 약탈당하고 여자들도 끌려가는데아무 도움도 없는 정부, 한국인이라 서러워'' | Daum 미디어다음 http://bit.ly/icPjcW posted at 20:03:05
  • #uxcamp 해쉬태그가 붙은 트윗 중 26일 트윗을 모두 백업하고 싶은데 좋은 서비스 있으시면 소개 좀 해주세요. posted at 22:26:09
  • State of My Agile Mind http://blog.crisp.se/perlundholm/2011/02/27/1298816880000.html posted at 01:37:49
  • AC2 6기 장학생 http://agile.egloos.com/5489821 아직 학생의 신분을 유지하시는 분들에게 좋은 기회인듯.. 저도 학생이었다면 좋을텐데.. posted at 06:43:20
  • RT @michaelbolton: If you're going to STAREast, and you'd like a discount, I might be able to help. Also, Early Bird pricing is available until March 4. posted at 06:45:55
  • RT @zockr: 2580에서 리 타다나리(이충성) 이야기 방송 중. 조국과 국민이 그에게 해주는 건 없고, 죄대 빼앗기만 하는데, 조국과 국민에게 충성을 강요하는 비뚤어진 (일부의) 한국인의 욕망이란 게 참 어이 없다. 같은 심정으로 한나치당을 뽑아준 거 아닐까? posted at 07:37:28
  • 재일동포들을 위하여 이 나라가 해준 것이 무엇이며 우리가 그들에게 해준것이 무엇이란 말인가? posted at 07:38:54
  • 지난 토요일 #uxcamp 에서 나왔던 우리 사회에서 장애인들의 이동성을 확장해서 생각해보면 가장 큰 문제는 파란불에 길을 건너가다가 경적소릴를 듣고 깜짝 놀라야하는 우리네 개차반 같은 교통문화… (cont) http://deck.ly/~9axZq posted at 07:48:36
  • 제 옆에 옵큐 쓰시는군요. 깜짝 놀랐다는.. 그런데 소프트키보드로만 문자 쓰시느라고 힘들어보이시네요. 쿼티 놔두고 왜? 나이도 젊어 보이시는데.. #lu2300 posted at 08:07:21
  • 많은 사람들은 자신이 알고 있는 정도가 상식선이라 단정하고 그 정도는 다른 사람들도 안다고 생각한다. 이것을 지식의 저주라 한다. 테스터가 가장 경계해야할 것 중 하나다. #swtesting posted at 08:26:16
  • #swtesting 문득 든 생각.. 소프트웨어의 품질은 신뢰를 기반으로 한다는 생각이 들었다. 학계에서 말하는 신뢰성 말고 고객이 회사와 브랜드에 보내는 신뢰말이다.. 그런데 이런건 측정하기 어려운데.. posted at 08:39:20
  • 오랜만에 까치가 우짖는 소리르 들었습니다. 오늘 하루 좋은 일이 있는걸까요? posted at 08:50:40
  • 지금 보니 블로거닷컴에서 디스커스의 트랙백 기능이 동작하지를 않네요.. 다른 분들도 그러신가요? 해결방법 아시는 분 계신가요? 블로거닷컴 자체에 트랙백 보내는 기능이 없다보니 다른 블로그와 소통하기 참 힘드네요.. posted at 11:56:45
  • RT @jEdo_k: 과거 일본으로부터 치욕을 당한 장소가 일본인에게 기(氣)를 충전해주는 관광지로 선정돼 논란이 일고 있다. 한국관광공사는 최근 일본인 관광객을 상대로 한 ‘한국의 파워 스폿’이라는 관광상품을 선보였다. http://t.co/IL2L7qp posted at 12:17:23
  • RT @Paro_C 뉴라이트 대통령이 만들어 낸 친일민국의 실상 :: 아이엠피터의 소시어컬쳐 http://impeter.tistory.com/1406 posted at 13:22:25
  • RT @multikorean 日후지TV "한국 정부가 한류 열풍 조작" 논란 http://j.mp/fL36IO posted at 13:23:37
  • RT @jwmx 리비아 탈출 대한항공 전세비행기 항공료 개인부담 http://bit.ly/hOprJC posted at 13:23:44
  • RT @AppTalk_android 안드로이드에서 제대로 된 구글의 서비스를 받고 싶다. : Murian님의 안드로이드 스토리!!! http://2u.lc/1NR8 posted at 15:42:19
  • [칼럼]UX를 디자인하는 사람들 http://www.zdnet.co.kr/news/news_view.asp?artice_id=20110225090027 posted at 17:08:19
  • 청와대 공식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의 접근성 준수 현황 http://bit.ly/hoUWDf #swtesting posted at 19:44:32
  • 개발자가 만드는 사용자 경험 http://feedproxy.google.com/~r/tistory/pegS/~3/q-fImP_Ie70/1014 posted at 19:48:59
  • RT @HRG 좋은 사용자 경험을 주기 위해서는 커뮤니케이션을 잘 하는 게 정말정말정말정말x10000 중요하다. posted at 20:49:21
  • The New Essential Apps February 2011: iPhone, Android and iPad [Apps] http://bit.ly/gJ3ueK #lu2300 posted at 08:36:53
  • UIstudy 첫 번째 간행물 - Project mook http://cafe.naver.com/uistudy/2921 posted at 08:37:45
  • Chomp for Android [App Of The Day] http://bit.ly/dRoomW #lu2300 posted at 10:44:59
  • RT @hyeonseok 색맹, 색약, 색각 이상 - 오해와 이해 http://blog.naver.com/edmoon00/60008979534 posted at 11:26:16
  • I'm at 서울역사박물관 (종로구 새문안길 50 (신문로 2가 2-1), Seoul) http://4sq.com/fvSTmb posted at 15:35:27
  • 삼일절을 맞아 경희궁을 찾았습니다. 일제에 의해 사라진 궁궐이 사람의 관심밖에서 정말 을씨년스럽게 서있네요.. 그런데 그나마 복원된 전각들도 제대로 복원된게 없군요.. (@ 경희궁) [pic]: http://4sq.com/gFiuKg posted at 15:42:29
  • I'm at 서울시립미술관 경희궁분관 http://4sq.com/gpwlDf posted at 15:52:37
  • RT @cheuora 12 Best Cross Browser Testing Tools to Ease Your Browser Compatibility Testing Efforts http://bit.ly/fybfrC #swtesting posted at 16:27:24
  • 패자의 역사는 기억되지 않고 기록되지 않는다. 영광의 고구려도 영화로운 백제의 역사도 우리가 관심을 가졌던 것이 얼마나 되었는가? 우리에게 조선과 대한제국의 역사는 패자의 역사일 뿐.. 그래서 우리네는 더 관심을 가지지 않는걸까? posted at 09:06:05
  • 10초 만에 부팅이 되는 무료 OS - Splashtop OS http://muzbox.tistory.com/638 posted at 10:05:09
  • 우리는 일제로부터 독립을 했다 말한다. 그렇다면 일제 36년 우리의 독립을 위한 싸움은 승리의 역사로 기록되어야 하지만 그 어디에도 우리의 독립을 위한 싸움이 승리의 역사로 기록된걸 못보겠다. 윤봉길 의사의 다큐를 보고 나니 더 그런 것 같다. posted at 10:09:57
  • 독립을 위해 초개처럼 목숨을 던진분과 그 후손들 독립을 위하여 노력한 그 모든 분들에 대하여 우리가 한것이 무엇이며 그들이 과연 우리 역사에 승리자로 그려지고 있는지 묻고 싶다. posted at 10:11:08
  • 우리네 중에는 아직도 김구 주석이 이끌던 임정의 정통성마저 문제시하는 사람도 있고 대한민국의 역사에서 임정의 역사를 부정하기 위해 애쓰는 사람도 있지.. posted at 10:12:01
  • 우리네 역사는 국조 단군으로부터 조선을 걸쳐 대한제국으로 그리고 임정으로 정통성이 이어진다 말할 수 있을까? 우리에게 과거란 그저 패배의 역사일 뿐인건가? 그렇다면 우리는 독립국인가? 우리는 누구인가? 삼일절 지나고 나니 싱숭생숭하다. posted at 10:13:35
  • 삼일절은 분명 조선의 독립을 염원했다. 임정은 조선의 법통을 이은 우리네 역사인가? 우리에게 조선과 대한제국은 어떤 의미이며 삼일절은 어떤 의미인가? 만약 삼일만세운동이 성공해서 우리가 독립을 했다… (cont) http://deck.ly/~ADJMe posted at 10:17:50
  • PMI에 추가되는 애자일 자격 http://pragmaticstory.com/1645 posted at 11:11:34
  • [테스팅 히치하이커를 위한 안내서] 소프트웨어 테스팅 개선 모델 - TMMi와 TPI Next http://goo.gl/fb/bDChm posted at 11:12:07
  • #swtesting 사용성 테스팅에서 제기되는 의견들이 실제로 잘 수정되지 않는 것은 모든 결함이 사용성 이슈로 연결되지 않기 때문인것도 하나의 이유가 될 수 있을 것 같다. 많은 경우 제품이 정상… (cont) http://deck.ly/~qJ7g8 posted at 16:22:17
  • RT @i205: 파워포인트로 만든 문서엔 반감이 많습니다. 마치 디자인전공자인 것처럼 행동해야하고, 실제로 그렇지 않기에 조악해지는 경우가 많습니다. 불필요하게 많은 시간을 쓰게되는데, 문제는 전달해야할 내용에 집중하지도 못한다는 점. posted at 18:34:03
  • I found this great Android app 'iDisplay' on AppBrain: http://www.appbrain.com/app/com.idisplay.virtualscreen posted at 22:49:22
  • I found this great Android app 'Beluga' on AppBrain: http://www.appbrain.com/app/com.belugapods.beluga #lu2300 posted at 22:53:35
  • 빰에 스치는 바람은 아직 차갑지만 봄이 오고 있다는걸 알겠네요. 같은 시간인데 이제는 햇님이 제 출근길에 방긋 인사를 해주시는군요.. 그런데 같은 시간에 집에서 출발했는데 마을 버스에 웬 사람이 이리 많나요? ㅠ.ㅠ 지각하겠네.. posted at 07:51:54
  • 안드로이드가 iOS에 비하여 느릴 수밖에 없는 이유 http://regen.egloos.com/4543506 #lu2300 posted at 12:30:14
  • 진흙속에서 다이아반지를 찾는것은 누구나 할 수 있지만 다이아 원석을 찾는 것은 아무나 할 수 없다. 진정한 전문가라면 진흙속에서 다이아 원석을 찾을 수 있는 사람이 아닐까? posted at 12:40:44
  • #swtesting 많은 사람들은 사용성 테스팅이 다이아 반지에 등급 인증서를 떼어주는 것 정도로 생각하지만 사용성 테스팅은 진흙속의 다이아 원석을 찾아내 그 원석의 가능성을 보고 그 가능성을 끌어내는 지난한 작업이다. posted at 12:42:06
  • 컴퓨터를 사용 하면서 사라진 능력 http://mastmanban.tistory.com/553 posted at 13:28:15
  • RT @xguru 브라우저 호환성 테스트를 위한 툴 10가지 http://j.mp/i5hGKo 무료인 BrowserShots 외에 다양한 유료서비스들이 있군요 #swtesting posted at 13:32:13
  • RT @photoispower: [ #Tistory ]매혈하는 대한민국 대학생의 처참한 현실 http://durl.me/6fcxk posted at 14:27:01
  • 100년의 영화 역사에서 배우는 UI http://pxdux.tistory.com/340 posted at 14:33:55
  • 설문이 어렵군요. RT @LGUplus [스마트폰 액세서리 서베이] #uplus_ac1 스마트폰과 가장 잘 어울리는 액세서리를 투표 후! 맨션을 날려주시면 추첨을 통해 그 액세서리를 쏩니다! RT 필수! http://twtpoll.com/dhkuwj posted at 14:35:51
  • RT @xguru 2/24일 열린 WebApps FutureCon 2011 후기입니다. @choojiho 님이 멋지게 정리해 주셨네요. http://j.mp/eHCejv posted at 15:05:18
  • http://bit.ly/dN5QyR 일본 오사카, 이명박 출생 기념비 세우기로... 뭐.. 칠레에서였던가? 일본인이 대통령했었죠.. 뭐.. 그런거져.. posted at 15:26:00

댓글

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

테슬라 악세사리 구매 후기

테슬라를 구매하면서 알리와 네이버 페이에서 이런 저런 악세사리를 정말 엄청나게 구매했습니다. 스파크 13년의 경험을 총동원해서 어머 이건 꼭 사야지~~ 라고 생각되는건 모두 구매해봤습니다. 실제 비용은 쿠폰과 포인트로 조금씩 달라질 수 있기 때문에 구매한 제품과 구매 링크 그리고 간단한 후기만 남겨보도록 하겠습니다. 1. 하이패스(AP500S) 뭐.. 얼마 안 있으면 하이패스가 필요없어진다는 얘기도 있지만.. 시범 사업 이후에 전국 고속도로에 설치되려면 아직 멀었고 뭐.. 말이 필요없는 필수품이죠.. 테슬라 카페이서 추천하는거 구매해봤습니다. TKC에서 공구하는건 이걸 구매하고 나서 알게 되었네요.. 네이버 공식샵에서 구매했습니다.  설치 후 동작은 잘 되는데.. 센터 콘솔 안에 위치한 시거잭에 설치하고 뚜껑을 닫았더니.. 음량을 최대 5로 설정해도 동작음이 잘 들리지를 않습니다. 그래서 이게 제대로 결제가 된건지 안된건지 알 수 없는게 유일한 불만이고.. 작고 잘 동작하고 좋습니다. https://smartstore.naver.com/gair/products/4776415369 2. 액정 보호 필름(스코코) https://brand.naver.com/skoko/products/9882239107 좋다고 해서 구매해봤는데.. 솔직히 모르겠습니다. 그리고 미묘하게 크기가 안맞습니다. 테슬라 모니터 테두리가 곡면이라서 그런것 같습니다. 샵에서 붙여 달라고 했는데.. 제래도 붙지 않고 계속 기포가 생깁니다. 점착력이 떨어지는건지.. 혹시 몰라서 한번 더 구매해서 다시 붙여보려고 합니다. 무엇보다 비싸기 때문에.. 무반사 이런거에 큰 관심 없으시면 다른 적당히 저렴한거 구매하시는게 나을 것 같기도 합니다. 3. 도어 커버(카마루) https://blessauto.kr/products/37263 생각보다 얇고 얘도 생각보다 잘 안맞습니다. 미묘하게 좀 큽니다. 제가 똥손이라서 잘 못붙여서 그런것일 수도 있습니다. 막상 붙이고 나면 감촉도 좋고.. 관리하기 편합니다. 브

테스트 케이스와 체크리스트의 차이가 뭐여?

테스트 실무에서 가장 혼돈되어 사용되는 용어 중 하나가 테스트 케이스와 체크리스트입니다. 많은 경우 체크리스트를 테스트 케이스로 사용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실제로 인터넷 커뮤니티나 블로그, ISO, IEEE, ISTQB 등등을 검색해보시면 테스트 케이스와 체크리스트에 대한 구분이 다 제각각입니다. 각각에 대한 정의가 다 제각각입니다. 사정이 이러하다보니 많은 사람들이 테스트 케이스와 체크리스트를 잘 구분하지 못하고 혼동해서 사용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물과 기름처럼 테스트 케이스와 체크리스트를 정확하게 구분할 수는 없겠지만.. ISTQB를 기준으로 말씀드리면 설계 기법을 통해 도출된 것은 테스트 케이스 그렇지 않은 것은 체크리스트라고 생각하시면 쉽습니다. 예를 들면 아래는 결정 테이블 테스팅 기법을 통해 도출된 테스트 케이스의 예제입니다. 실제 테스트 케이스는 위보다 복잡하겠지만 어쨌든 얘기하고 싶은 것은 위와 같이 설계 기법을 통해서 도출된 것은 테스트 케이스라고 합니다. 그런데 딱 보시면 아시겠지만 실제 테스트에서는 저 정도로는 테스트 커버리지를 충분히 만족했다고 얘기하기 힘듭니다. 그렇습니다. 어떤 분들은 테스트 케이스가 전가의 보도, 은 총알 쯤으로 생각하시는데.. 테스트 케이스는 일종의 마지노 선이라고 보시면 됩니다. 최소한 제품을 테스트 할때 이정도는 해줘야 한다는 최후의 방어선 정도라고 보시면 됩니다. 전쟁에서 최후의 방어선은 물러설 수 없는 마지막 보루입니다. 하지만 최후의 방어선만 지킨다고 전쟁에서 승리할 수는 없습니다. 프랑스는 마지노 요새만 믿고 있다가 독일에게 깔끔하게 발렸던 과거가 있지요. 전쟁에서 승리하려면 앞으로 나가야하고 치밀한 전략과 전술이 뒷받침 되어야 합니다. 더 높은 커버리지를 도달하고, 충분히 좋은 테스트가 수행되려면 테스트 케이스는 기본이 되어야 하고 거기에 더해서 체크리스트가 따라와 줘야 합니다. 이러한 체크리스트는 팀의 경험과 과거 프로젝트의 데이

비츠 스튜디오 버즈 플러스(투명) 사용 후기

제 내자분은 아직도 유선 이어폰을 쓰고 있습니다. 그게 좋다고 하시더라구요. 작년에 혹시나 해서 앤커 사운드코어 라이프Q35를 구매해서 조공해봤지만 결국은 안쓰시더라구요. 그래서 작년 추운 겨울에 제가 귀마게 용으로 잘 사용해왔는데.. 여름이 되니.. 와.. 이건 너무 덥고 무거워서 못쓰겠더라구요. 아이폰도 사고 애플 워치도 샀으니.. 다음은 에어팟인데.... 노이즈 캔슬링이 된다는 에어팟 프로 2는 ... 네... 너무 비싸더라구요... 이건 내자분께 얘기해봐야 결제가 될리가 없어서... 고민하고 있던차에.. 네.. 저는 봐버리고 말았습니다. 비츠 스튜디오 버즈 플러스의 그 영롱한 투명 버전의 자태를... 급 뽐뿌가 왔지만.. 여전히 20만원의 고가더라구요... 초기 출시 시기에 이벤트로 16만원 정도 했던거 같은데.. 그정도 가격이면 선 결제 후 보고 하면 될거 같은데.. 20만원은 너무 너무 비싸서 침만 삼키던 차에.. 당근에 15만원에 올라온 물건을 덥석 물었습니다. 애플 뮤직 6개월 프로모션 코드도 사용하지 않은 따끈따끈한 제품이라서 그냥 질렀습니다. 이상하게 인터넷이 실제 리뷰 게시물을 찾기 힘들어서.. 고민을 잠깐 했지만.. 그 투명하고 영롱한 자태에 그만... 어쨌든 구매하고 한달 정도 사용해본 후기를 간단하게 남겨봅니다. 1. 노이즈 캔슬링은 기대한 것과는 좀 다르고 앤커 사운드코어 라이프Q35 정도 되는 것 같습니다. 노이즈 캔슬링은 활성화하면 이게 소리를 막아준다기보다는 주변의 작은 소음만 제거해준다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그러니까 옆에서 소근 거리는 소리나 선풍기 바람 소리 같은 작은 소리들이 사라지고 음악 같은 내가 듣고자 하는 소리가 굉장히 뚜렸해지만 지하철 안내 방송 같은 조금 큰 소리는 그냥 들립니다. 그래서 주변음 허용 모드를 켜보면 너무 시끄러워서 안쓰게 되더라구요. 전 에어팟 프로 2를 사용해 본적이 없어서 비교할 수는 없지만.. 아주 못쓸 정도의 성능은 아니라고 생각됩니다. 2. 저는 귓구멍이 너무 작아서 XS 사이즈의 이어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