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코디에서 TV 시리즈에 극장판 결합하기

이 방법은 코디 스킨에 따라 될 수도 있고 안될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대체로 가능하다고 봅니다. 

일본 애니메이션 중에는 극장판이 중간 중간 있는 애니메이션이 꽤 있습니다. 그런데 코디에서서는 영화 라이브러리와 TV 시리즈 라이브러리가 구분되어 있기 때문에 한 화면에서 보면서 몰아보기가 쉽지 않습니다.

그런데, 주말에 코디 메뉴를 뒤적거리다가 처음 보는 기능을 발견했습니다. 예전부터 있던거지만 몰랐을 수도 있죠.

어쨌든 특정 영화를 특정 TV 시리즈에 연결해서 한 화면에서 볼 수 있습니다.

시작해 볼까요..

먼저 영화 라이브러리에서 TV 시리즈와 연결하기 원하는 영화를 선택하고 팝업 메뉴를 호출합니다.(리모컨에서 확인 키 길게 눌러서..)


그리고 관리를 선택합니다.

그러면 아래같은 메뉴가 나옵니다.


여기서 TV 쇼 연결을 선택하시면 현재 코디에 등록된 TV 시리즈가 주르륵 출력되고 거기서 원하는 TV 쇼를 선택하시면 됩니다.


그 다음에 해당 TV 시리즈 화면으로 가보시면 아래처럼 에피소드와 영화가 한 화면에 출력됩니다.


그리고 팁 하나를 더 추가하자면 코디에서 스크래퍼로 영화나 TV 시리즈를 추가하려고 해도 정보가 없다며 추가가 되지 않는 경우가 있습니다.

그렇다면 아래 옵션을 꺼주시면 정상적으로 스크래퍼에서 정보를 불러와 등록을 할 수 있습니다.

등록하려고 하는 영상 파일에 메타 정보가 올바르지 않으면 스크래퍼에서 정보를 불러오지 못하더라구요.

우리 모두 코디와 함께 즐거운 미디어 라이프를...


댓글

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

스위치봇 & 스위치봇 허브 미니 간단 사용기

제 블로그에 예전부터 오셨던 분들은 제가 사브작 사브작 홈 오토메이션을 어설프게 해온 것을 아실겁니다. 작년부터 너무 하고 싶었던 도어락 자동화에 도전해봤습니다. 우리 나라에 자체 서비스로 앱을 통해 도어락을 제어하는 제품은 꽤 있습니다. 게이트맨도 있고, 키위도 있고, 삼성도 있죠.. 그런데.. 전 그것보다 구글 어시스턴트를 지원하는 도어락이 필요했는데... 그런건 안만들더라구요.. 꼭 필요한건 아니지만 웬지 해보고 싶은데... 언제 제품이 출시될지도 몰라서.. 가능한 방법을 찾아보다가.. 스위치봇이라는 제품으로 도어락을 버튼을 꾹 누르는 방법을 찾아서 스위치봇이 직구가 아닌 국내에 출시되었길래 낼름 구매해서 도전해봤습니다. 스위치봇 제품에 대한 내용이나 구매는  https://www.wakers.shop/  에서 하시면 됩니다. 저는 스위치봇에 스위치봇을 구글 홈에 연결시키기 위해 스위치봇 허브 미니까지 구매했습니다. 스위치봇 허브 미니가 없으면 스위치봇을 외부에서 제어하거나 구글 홈에 연결할 수 없습니다. 그리고 제가 스위치봇 허브 미니를 구매한 이유 중 다른 하나는 이 제품이 RF 리모컨 기능이 지원됩니다. 집에 있는 모니터를 제어할 필요가 있어서 이참 저참으로 같이 구매했습니다. 제품 등록은 어렵지 않습니다. 여기서는 스위치봇 허브 미니에 RF 리모컨을 등록해서 구글 어시스턴트로 제어하는 방법을 소개해드릴까 합니다. 제가 스위치봇 허브 미니로 모니터를 제어하고 싶었던 부분은 컴퓨터에서 크롬캐스트로 외부 입력을 때에 따라 바꿔야 하는데.. 그때마다 리모컨을 찾는게 너무 불편해서였습니다.  어차피 리모컨은 외부 입력 바꿀 때 빼고는 쓸 일도 없는지라.. 매번 어디로 사라지면 정말 불편해서 이걸 자동화 하고 싶었습니다. 그런데, 처음에 스위치봇 허브 미니를 등록하고 여기에 리모컨을 등록하니.. 구글 홈에 등록된 리모컨이 자동으로 등록이 됩니다. 그런데, 등록된걸 확인해보니 전원 On/Off만 제어되는 것이고, 나머지 버튼은 구글 홈으로 제어가 안되어서..

안드로이드 오토에서 사용할 수 있는 지도 3종 초간단 리뷰

국내에 카카오 네비게이션과 함께 안드로이드 오토가 서비스 된지도 많은 시간이 지났습니다. 카카오 네비게이션 서비스가 2018년 7월 12일이었네요. ( https://murianwind.blogspot.com/2018/08/blog-post.html ) 시간이 흘러 흘러.. 하나의 국가에 하나의 네비게이션만 가능하다더니.. 작년 12월에 티맵이 베타 서비스를 시작하더니.. 얼마전에는 아이나비 에어도 베타 서비스를 시작했습니다. 그래서 현재 국내에서 안드로이드 오토에 3종류의 네비게이션을 사용할 수 있습니다. 사용자 입장에서는 선택의 폭이 넓어져서 좋은거죠.. 3가지 네비를 모두 사용해 본 간단한 후기를 남겨볼까 합니다. 1. 카카오 네비 장점:  차량 화면에서 지도 확대, 축소가 됩니다.  가장 먼저 서비스를 시작해서 가장 안정적이고 무난합니다. 다양한 안내 음성을 들을 수 있지만, 써본적은 없네요. 단점:  경로 안내 도중 주행 안내선에 현재 도로의 교통량이 표시되지 않습니다. 지도를 축소해야 보입니다. ㅡ.ㅡ 2. 티맵 장점:  미래의 특정 날짜의 이동 소요시간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마일리지로 보험 할인 같은것을 받아볼 수 있습니다. 자신의 운전 습관, 경로 등을 자세하게 확인해볼 수 있습니다. 주행 안내선에 현재 도로 교통량이 표시됩니다. 단점:  광고.. 광고.. 광고..  그리고 안전 운전으로는 마일리지가 적립되지 않습니다. 경로 안내를 받아도 마일리지가 심심하면 적립되지 않습니다. 도착지에 도착했을 때 경로 안내 종료가 제대로 되지 않을때가 많습니다.  차량 화면에서 지도 확대, 축소가 지원되지 않습니다. 3. 아이나비 에어 장점:  심플합니다. 카툰 네비는 좀 특이하긴 합니다. 단점: 안내음성이 딸랑 2개 지도 정보가 오류가 많고 업데이트가 안되어 있습니다. 앱 아이콘이 안이쁩니다. 익스트림 에어 3D 지도 선택 시 경로가 제대로 보이지 않습니다. 이 지도 해상도가 생각보다 높지 않아서 지도에서 길이 제대로 보이지를 않습니다. 마일리지가 있긴

프로젝트의 3요소 - Project Management

프로젝트는 예산, 일정, 품질 3가지 요소로 이루어진다고 볼 수 있다. 물론 위 3가지 요소 외에도 개발 범위, 팀워크, 자원 조달 등 여러가지 요소들도 고려해 볼 수 있지만, 가장 중요한 요소를 꼽는다면 예산, 일정, 품질일 것이다. 위에서 말한 여러가지 요소들은 프로젝트를 계획하여 완료하는 순간까지 복합적으로 작용해서 프로젝트의 성과를 제한하게 된다. 위의 요소들을 잘 통제한다면 성공적인 프로젝트가 되는 것이고 그렇지 못한다면 실패하거나 사라지게 될 것이다. 프로젝트 관리란 그런 면에서 제한된 자원을 가지고 목적한 바를 제한된 기간내에 최소의 비용으로 완수할 수 있도록 하는 것으로 정의할 수 있을 것이다. 이것을 도식화 한다면 아래와 같은 그림으로 표현할 수 있을 것이다. 위의 그림에 보는 것처럼 일정과 품질, 예산은 우리의 프로젝트가 목적하는 바를 달성하도록 하기 위해 상호 연관되어 작용하게 된다. 우리가 접하게 되는 많은 방법론들의 가정에는 위의 요소들을 어떻게 관리할 것인가에 대한 기본적인 가정들이 설정되어 있다. 조직에서 어떤 특정한 방법론을 도입한다는 것은 그런 가정에 동의하는 것이고 그러한 철학을 받아들인다는 것이기 때문에, 방법론을 채택하기 전에 조직의 근본 문제와 문화에 대해 점검해 볼 필요가 있다. 그리고 위의 요소들 외에 고려해 볼 사항은 위의 요소들은 변동성과 불확실성을 내포하고 있다는 것이다. 특히 비용과 예산, 목적은 프로젝트를 진행하면서 가변할 가능성이 매우 큰 요소들이다. 대부분의 방법론은 이러한 변동성에 대한 안전장치들을 가정해서 세워져 있다. 변동성의 측면에서 위의 요소들을 다시 살펴본다면 아래와 같이 가정할 수 있다. 위의 그림을 일부 해석해 본다면 일정이 늘어난다면 비용은 늘어나게 된다. 범위가 변경되어도 비용은 늘어나게 된다. 범위와 일정은 상호 의존적이 된다. 만약 위 3가지 요소의 변동성을 통제하지 못하게 된다면 프로젝트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