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국민 도서관의 제 책꽂이를 소개합니다.

안녕하세요.

새로운 한해가 시작되었지만, 저는 언제나 설날을 한해의 시작으로 생각하기 때문에 새해 인사는 접어두고 이번에는 '국민도서관'이라는 서비스를 소개해드리고자 합니다.

많은 분들이 집에 책 한두권은 다 가지고 계실겁니다.

하지만 책인 10권이 되고 100권이 되고 그러다보면 사람 살 공간도 부족한 좁은 집에서 책이 차지하는 공간이 만만치 않습니다.

그리고 어쩌다 한번 들여다보는 무수한 책들을 버리기는 아까운데 공간을 가득 채우다보면 많은 책들이 상자에 포장되어 베란다와 같은 곳에 방치되기 일쑤고 그러다보면 그렇게 소중했던 책들이 많이 상해서 버리게 되는 가슴 아픈 일도 있을 수 있습니다.

때문에 이 많은 책을 어떻게 처리할 지 고민하시는 분들에게 좋은 서비스 하나 소개시켜드리고자 합니다.

참고로 제가 이 도서관으로부터 땡전 한푼 받은적 없고, 제 돈 내고 이용하고 있는 이용자로서 여러분에게 추천해 드리는 것입니다.

사실 저희 집에 제가 가지고 있는 책이 대략 400권 정도였습니다.

그런데 3번의 이사를 하면서 100여권씩 버리고, 그래도 남아있는 책이 150권 정도 됩니다. 그런데, 이사를 하면서 궁핍한 처지에 큰 집이 아닌 더 작은 집으로 이사를 가다 보니 급기야 책을 보관할 공간이 없어져 버렸습니다. (물론, 제 방도 없어졌습니다.)

그래서 이 많은 책을 어떻게 처리해야할지 거의 1년을 고민했습니다. 처음에는 개인 창고를 빌려서 보관할까 생각도 해보았지만.. 비용도 비용이고 접근성이 생각처럼 뛰어나지도 않아서.. 다른 방법을 열심히 고민하던차에 페이스북에서 '국민도서관'이라는 곳을 알게 되었습니다.

홈페이지는 http://www.bookoob.co.kr/ 입니다.

이 도서관은 각각의 개인이 소장하고 있던 책을 보관하고 그 보관된 책을 다른 사람에게 대여해주는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처음에는 이런 서비스가 얼마나 유지될지, 사람들이 얼마나 책을 믿고 맡길지 반신반의 하는 마음에 1년을 넘은 시간을 지켜본 결과 끊임없는 서비스 개선을 통해서 성장하는 모습을 보고 제 책을 맡겨보기로 했습니다.

책을 맡기실 분은 연회비를 내고 정회원으로 가입을 하셔야 합니다.

정회원 혜택과 연회비는 여기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http://www.bookoob.co.kr/member/pay

책은 편의점 택배를 통해서 맡기거나 책이 많으신 분은 집책서비스(서울 등 일부 지역 한정)을 신청하실 수 있습니다. (홈페이지에는 집책 서비스는 2016년 12월 31일까지 한시적으로 진행된다고 적혀 있기 때문에, 2017년에도 가능한지는 국민도서관 쪽에 확인을 해보시기 바랍니다.)

저는 대지 회원을 신청했고 122권을 맡겼습니다.

키핑할 수 있는 책은 제한이 있습니다. 현재 홈페이지에서는 아래와 같은 도서는 키핑이 되지 않는다고 안내가 되어 있습니다.

● 잡지류
● 참고서 및 문제집, 수험서
● 전집류 (책의 뒷면에 ISBN - 도서 고유 번호 -가 없습니다.)
● 대학 전공교재류
● 시의성에 민감한 도서 (예:컴퓨터 OA/OS 관련 도서)
● 사전 외 총서류
● 외국 원서
● 비매품
● ISBN이 없는 도서
● 국민도서관 책꽂이에 이미 10권이 키핑되어 있는 도서
● 기타 도서의 상태가 너무 더럽거나 오래되어 keeping이 불가능하다고 국민도서관 책꽂이의 수서담당자가 판단하는 도서

여기서 제일 판단하기 어려운 것이 소장하고 있는 책이 너무 많은 경우 이미 10권이 키핑되어 있는 도서를 하나하나 찾기 귀찮은 것인데.. 그럴때는 저처럼 우선 일괄로 보내면 수서담당자가 키핑 불가 도서를 알려줍니다. 그러면 돌려받을지 폐기할지 선택하시면 됩니다.

현재 국민도서관에는 약 7만권의 장서가 소장되어 있다고 합니다. 검색해 보시면 만화책이나 소설책도 제법 됩니다.

내 소중한 책을 공유하는 기쁨도 누리고 다른 사람의 책도 빌려보는 그런 즐거움을 함께 누려보시는건 어떨까요?

아래는 제가 맡겨놓은 도서가 소개된 제 책꽂이입니다.

혹시 제가 맡겨놓은 책 중에 보고 싶은 책이 있으시면 빌려서 깨끗하게 보시고 돌려주시면 고맙겠습니다.

http://www.bookoob.co.kr/murian

책의 대여는 택배비만으로 빌려볼 수 있습니다. 책을 맡기지 않더라도 간단한 회원가입과 택배비만으로도 책을 빌려보실 수 있습니다.

2017년에는 책을 많이 읽는 한해가 되시면 좋겠습니다.

댓글

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

매우 매우 매우 실망스러운 레일플러스 모바일 교통카드

우리 나라에서 버스나 지하철 같은 교통 수단을 이용하는 대부분의 사람들은 티머니와 같은 선불교통카드나 카드사와 연계된 후불교통카드를 쓰는 경우가 거의 대부분일 것입니다.

저도 현금으로 지하철이나 버스를 이용해본지가 언제인지 기억이 가물가물 합니다. (최근에는 현금을 들고 다닐 필요가 거의 없긴 하죠. 그러다보니 가끔 지방에 가서 카드가 안되는 가게나 주차장 등에서 난감하기도 하고요..)

그런데, 이런 카드 말고 스마트폰으로 교통 수단을 이용하는 사람들도 있습니다.

우리 나라에서 스마트폰으로 교통 수단을 이용하는 것은 심카드를 기반으로 구현된 기술로 문제는 해외 단말은 이 기능을 지원하지 않는 다는 것입니다.

해외 단말들이 이와 같은 기능을 구현하기 위해서는 HCE 라는 방식이 필요한데.. 이런 방식으로 결제 시스템을 구현은 할 수 없지만 지금까지는 이 기술로 구현된 사례가 없었는데, 얼마전 코레일에서 레일플러스 모바일 교통카드를 HCE 로 구현하여 서비스를 시작했습니다.

이로서 해외 단말을 사용하는 사람들도 스마트폰으로 버스나 지하철과 같은 교통수단을 이용할 수 있게 될것이라고 환호했습니다만, 실상은 그렇지 않다고 볼 수 있습니다.

저는 넥서스 5X 사용자로 심카드를 기반으로 하는 결제 시스템을 쓸 수 없었기 때문에 저도 코레일에서 저 서비스를 내놓았을 때 기대에 부풀어서 나오자마자 바로 설치해봤습니다. 처음 서비스 시작한 시점이 8월이었는데, 그 때에는 안드로이드 8.0을 지원하지 않아서 서비스는 시작되었지만 사용할 수 없었습니다.

그러다가, 9월 업데이트로 안드로읻 8.0(오레오)에서도 해당 앱이 정상적으로 동작하게 되어서 한번 사용해 본 소감을 남깁니다.

우선 현재 시점으로 해당 서비스를 이용하는 방법은 크게 2가지입니다.

하나는 레일플러스 모바일 교통카드 앱을 설치하여 이용하는 방법이고, 다른 하나는 신한 판(앱카드)를 설치하여 이용하는 방법입니다.

카드 종류는 선불과 후불 2가지 종류가 있는데, 레일플러스 모바일 교통카드 앱은 2가지를 모두 지원하고…

효리네 민박 때문에 질러버린 샤요미(미지아) 무선 진동 물걸레 청소기

얼마전에 종영된 효리네 민박을 보면서 아내님이 항상 탐내던 아이템이 물걸레 청소기였습니다.
집에서 앉아서 물걸레질 해보신 분이라면.. 그 고충을 익히 아실겁니다.
무릎 아프죠. 손목 아프죠. 허리 아프죠..
그런데 TV를 보니 슥슥슥 너무 편해보이긴 하더군요..
그래서 사볼까 하고 검색해보니...
흠.. 뭔가 좀 난감하더군요..
우선 한경희생활과학에서 나오는 제품은 회사가 믿음이 안가고.. 
인터넷 후기는 빙글 빙글 회전하는 형식의 청소기는 방바닥에 있는 전선이 엉키거나 끊길 수 있다는 얘기가 정말 많더군요..
그래서 앞뒤로 움직이는 제품을 찾아보니 가격도 가격이고 소음이 크다는 애기부터 막상 써보면 잘 안 닦인다는 얘기까지 여러 얘기들이 많더군요..
그래서 이리 저리 더 찾아보다 샤오미 정확히 말하면 미지아라는 회사에서 나온 물걸레 청소기를 발견해 내었습니다.
샤오미는 도데체 안 만드는 것이 뭘까요? 
이 녀석은 걸레의 움직임이 앞뒤로 움직이는 방식이고 네모난 모양이라서 모서리나 이런 곳을 닦기도 좋아 보였습니다.
소음도 그다지 크지 않다고 하고.. 가격은 뭐.. 샤오미이니까요.. 국내 다른 제품보다는 확실히 싸더군요..
그래서 고장 나면 하나 더 사면 되겠지라는 생각으로 구매했습니다.
지난 몇주간 써보고 느낀점과 아쉬운 점은 아래와 같습니다.
1. 걸레가 더러워지면 빨아야 하는데 빨아버린 걸레가 마를때까지는 무용지물입니다. 추가 걸레만 구매하고 싶은데.. 검색해도 잘 못찾겠네요. 혹시 걸레만 추가로 구매할 수 있는지 아시는 분 계신가요?  제가 구매할 때 추가 주문한 걸레는 다용도가 아닌 먼지 제거용으로 잘 못 구매해서..
2. 생각보다 잘 안 닦입니다. 손으로 미는 것 만큼의 효과는 없습니다. 하지만 안하는 것보다는 낫기는 합니다. 역시 효과는 손으로 미는 것이 제일 좋은 듯 하지만 자주 닦는다고 생각하시면 괜찮은 듯 합니다.
3. 소음은 생각보다 크지 않습니다. 한번 충전하면 생각보다 오래 작동합니다. 
4. 앞 부분에 LED 불빛이 있어서 어두운 곳…

사용성 테스트 과제와 시나리오 작성

------------------------------------------------------------

1. 사용성 테스팅(Massive and Rapid Usability Testing)

가. 사용성 테스팅의 정의

나. Rapid Usbility Testing

다. Massive Usability Testing vs. Rapid Usability Testing

2. 사용성 테스팅 계획(개발 수명주기에서의 사용성 테스팅)

가. 사용성 테스팅은 언제 수행하나요?

3. 참가자 선정

가. 사용성 테스팅에 얼마나 많은 참가자가 적당한가?

나. 사용성 테스팅에서 사용자란 누구인가?

4. 사용성 테스팅 수행

 가. 사용자 테스팅
- 사용자 테스팅 소개
- 테스트 과제와 시나리오 작성
  - 관찰실
  - 테스트 진행
  - 회고 그리고 보고서
  - 체크리스트
  - 사용자 테스팅의 장점과 단점

 나. 카드 소팅

 다. 소원의 나무

5. 정리(?)

------------------------------------------------------------

사용자 테스트를 진행하기 위해서 반드시 필요한 것이 테스트 과제와 시나리오입니다.

테스트 과제란 참가자들이 해보고 싶어하는 것을 말합니다. 즉, 사용자가 테스트 대상 제품을 통해 하고 싶어하는 일을 뜻합니다.

테스트 시나리오란 이러한 테스트 과제를 수행하기 위해 알아야 하는 상황을 담은 글을 말합니다.

예를 들어, 온라인 서점이 테스트 대상이라고 한다면

테스트 과제는

1. 책 검색하기
2. 장바구니에 책 담기
3. 구매하기
4. 취소하기
5. 배송 추적 하기

등이 될 것입니다.

테스트 시나리오는 위의 과제들을 수행하기 위해 알아야할 상황을 만들어 주는 것입니다.

예를 들면,

'당신은 중간고사 과제를 제출하기 위해 OOO 서적을 구매해야 합니다. OOO 서적을 구매 후 배송 추적을 해보시기 바랍니다.'

와 같이 작성해 주시면 됩니다.

이러한 테스트 과제와 시나리오는 작성하는 방법에 정답은 없습니다.

우선은 마음을 …